SON 못 넘은 FW, 결국 귀향한다...“1월에 아약스 임대”

SON 못 넘은 FW, 결국 귀향한다...“1월에 아약스 임대”

오우야 0 609 2021.12.02 09:51

a84e1e57f99b2d1914340855fb40da71_186957435.jpg

손흥민(29)과 토트넘에서 포지션 경쟁을 펼치는 스티븐 베르바인(24)이 친정팀 네덜란드 아약스로 복귀할 수도 있다.

영국 ‘스카이 스포츠’는 1일(한국시간) “아약스가 오는 겨울 이적시장에서 베르바인 재영입을 고려하고 있다. 베르바인은 올 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에서 겨우 3경기에만 선발로 출전했다”라며 베르바인 거취에 변화가 있으리라 전망했다.

네덜란드의 ‘데 텔레그라프’ 역시 “토트넘의 새 사령탑 안토니오 콘테 감독은 베르바인을 앞으로도 기용하지 않을 계획이다. 따라서 입지를 넓힐 수 없다고 판단한 베르바인이 친정팀 아약스와 접촉하고 있다. 이적 형태는 임대일 가능성이 높다”라고 보도했다.

베르바인은 1997년생 네덜란드 출신 측면 공격수다. 주 포지션은 왼쪽이다. 어릴 적 아약스 유스팀에서 뛰다가 PSV 에인트호번 유스팀으로 옮겼다. 프로 데뷔는 PSV에서 했다. PSV에서 149경기 출전해 31골 41도움을 쌓았다. 기대를 모으며 2020년 1월에 토트넘으로 이적했으나 지난 2년 동안 60경기 4골 9도움에 그쳤다.

손흥민의 존재가 너무 컸다. 베르바인은 첫 시즌 EPL 14경기에 나섰지만 대부분이 교체 투입이었다. 두 번째 시즌에도 EPL 21경기에 출전했으나 절반가량 교체로 출전했다. 결국 손흥민을 넘지 못한 셈이다.

게다가 콘테 감독의 눈에도 들지 못했다. ‘데 텔레그라프’는 “콘테 감독이 토트넘에 부임한 지 2주가 지났다. 이 기간 동안 콘테 감독과 베르바인은 단 두 마디만 나눴다”라며 사실상 존재감이 사라졌다고 덧붙였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378 오바메양 폭탄발언, "토트넘 이적할 바에 은퇴한다" 토까꿍 2021.11.13 611
1377 국농 언읍 개어렵네 토까꿍 2021.11.15 611
1376 “잊혀지는 것 같다” 125억 지명타자, 포수 마스크가 그립다 느바신 2021.11.16 611
1375 "자기관리 신" 호날두, 맨유 셰프들에게 "호날두 메뉴" 전달 은빛일월 2021.09.27 612
1374 스페인이 낳은 농구 스타 파우 가솔 현역 은퇴…레이커스는 등번호 ‘16’ 영구결번 추진 토까꿍 2021.10.07 612
1373 병마와 싸운 故 표명일, 인생경기 남기고 잠들다 지퍼에그거꼇어 01.14 612
1372 "쿠티뉴+디뉴" 품은 제라드, 최소 2명 더 영입...리버풀 CB도 후보 지퍼에그거꼇어 01.14 612
1371 ‘이강인 15분 활약+쿠보 골’ 마요르카, 에스파뇰에 2-1 승 무대꽁 01.16 612
1370 "북런던 러브콜" 받았던 인테르 ST, 재계약 합의...2026년까지 토토벌개빡장군 2021.10.29 613
1369 "레알마드리드, 이번에 챔스 우승할 수 있어" 카시야스의 친정팀 사랑 삼청토토대 2021.11.13 613
1368 헤르타 베를린 정성, 이동준에게 달고나 선물 "환영해요!" 은빛일월 01.30 613
1367 무너진 "악의 제국"…양키스가 극복하지 못한 3가지 변수 은빛일월 2021.10.07 614
1366 中 대표 왕샤오룽의 씁쓸함, "외국 감독들, 이해도 모자란 우리 쳐다보며 "쓴웃음" 지어" 샤프하게 2021.10.19 614
1365 즐거운 아침입니다. 은빛일월 2021.10.20 614
1364 케인, 급기야 "언해피" 띄웠다... "누누 밑에서 힘들다" 증언 토토벌개빡장군 2021.11.01 614
1363 시즌 마감한 홍원기 감독의 진심 “이용규 이야기를 하지 않을 수 없다” 토토왕토기 2021.11.03 614
1362 "폭력 논란" 대한항공 정지석, 기소유예 처분…"더욱 성숙해질 것" 토까꿍 2021.11.17 614
1361 전력분석 배우라더니…"한화와 계약 불발" 이성열 "후배들 도울 수 있는 곳 찾아 떠나야죠" 느바신 2021.11.18 615
1360 "드디어 떴다!" 맨유, 랑닉 임시 감독 선임...이번 시즌까지 금팔찌 2021.11.30 615
1359 "손흥민 막으라고!"...갑자기 MF→CB된 선수, 감독과 "불화설" 야메떼구다사이 2021.12.02 615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