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효슈팅 2개-패스 성공률 100%" 이강인 교체되자 마요르카 홈팬들 "기립박수"

"유효슈팅 2개-패스 성공률 100%" 이강인 교체되자 마요르카 홈팬들 "기립박수"

마카오타짜 0 1,092 2021.10.03 14:18

4d48109a1af4b064574fd9d9bf21a870_148275175.jpg사진=마요르카

좋은 경기력을 보인 이강인에게 레알 마요르카 홈팬들은 기립박수를 보냈다.

마요르카는 10월 2일 오후 11시 15분(한국시간) 스페인 마요르카에 위치한 에스타디 데 손 모시에서 열린 2021-22시즌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8라운드에서 레반테에 1-0으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마요르카는 4경기 무승을 깼다. 승점 11점(3승 2무 3패)에 도달하며 11위에 올랐다.

전반전 마요르카는 레반테 수비에 꽁꽁 묶였다. 레반테는 점유율을 내줬지만 공격부터 수비까지 간격을 최소화해 마요르카 선수들이 들어올 틈을 막았다. 이에 마요르카는 후방 빌드업만 펼쳤다. 풀백을 전진시켜 대응하려고 했지만 쉽게 뚫리지 않았다. 오히려 로저 마르티, 호세 루이스 모랄레스에게 역습을 허용하며 위기를 맞았다. 실점은 하지 않았지만 마요르카는 아쉬운 전반전을 치른 뒤 경기를 빠져나갔다.

이강인에게도 어려운 경기 흐름이었다. 이강인은 페르 니뇨 바로 아래에 위치하며 연결고리 임무를 맡았는데 공간이 나지 않아 내려와야 했다. 패스가 오지 않은 것도 이강인이 낮은 위치에서 움직일 수밖에 없는 이유였다. 레반테는 마요르카가 활로를 찾으며 거친 태클과 잡아채기로 조기에 저지했다. 이강인도 거친 파울에 희생됐다.

마요르카는 후반 점차 대응을 했다. 좁은 공간에 많은 숫자를 두어 원터치 패스로 풀어갔다. 레반테 수비가 쏠리면 다른 선수가 빈공간을 침투해 공격 루트를 개척했다. 파울을 유도하며 위험 지역에서 세트피스를 얻어낸 것도 마요르카에 도움이 됐다. 전반보다 선수들에게 위치 변화를 주문하며 스위칭 공격을 시도한 것도 돋보였다. 이러한 모습 속에서 마요르카 공격력이 살아나기 시작했다.

레반테 수비 균열이 생겨 이강인도 전반과 비교해 눈에 띄게 좋은 활약을 펼쳤다. 이강인은 선제골 기회를 맞았으나 레반테 골키퍼 아이토르 페르난데즈 선방에 좌절했다. 후반 24분 이강인은 우측에서 돌파 후 페르난데즈와 일대일 기회를 잡았는데 슈팅이 막혔다. 후반 28분 날카로운 슈팅은 페르난데즈에 맞고 골대를 강타했다. 내내 아쉬움을 삼킨 마요르카는 후반 30분 터진 이드라샤 바바의 득점으로 앞서가기 시작했다.

레반테가 공격에 열을 올리자 마요르카는 기동력 확보를 위해 교체를 단행했다. 후반 36분 이강인 등이 교체되어 나갔다. 이강인이 나가자 마요르카 홈팬들은 모두 일어나 함성과 환호, 기립박수를 보냈다. 마요르카는 레반테 공세를 견디며 1-0을 유지, 5경기 만에 승점 3점을 얻었다.

이강인은 유효슈팅 2개, 패스 성공률 100%, 피파울 2개 등을 올렸다. 알토란 같은 활약이었지만 키패스가 없고 크로스 성공(9회 시도, 0개 성공)이 없는 게 아쉬웠다. 하지만 중원, 공격진에 나선 선수들 중에서 패스 전개, 움직임, 킥력은 가장 빼어났다. 빌드업, 스위칭 상황에서 이강인은 중요한 열쇠 같은 역할을 수행했다. 따라서 앞으로도 이강인은 꾸준히 중용될 가능성이 높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418 "훌륭한 슈팅이었다"…EPL 통산 최다득점 시어러, 황희찬의 결정력 극찬 야이그걸 2021.10.07 1071
1417 “말할 가치가 없다” 전창진 감독, 이정현 공개 비판 방구뿡 01.12 1071
1416 맨유도 참전했다. 21세 리그앙 최고 수비형 MF 러브콜 명문구단 쇄도 금팔찌 2021.10.14 1070
1415 [오피셜] "손흥민 따라갈래"…토트넘 동료였던 라멜라, FIFA 푸스카스상 후보 금팔찌 2021.11.30 1070
1414 "인간 승리" 에릭센, 72시간 내로 EPL 복귀..."메디컬 테스트만 남았다" 개가튼내통장 01.24 1070
1413 "조롱 아니라지만…" 언짢은 호날두, 상대 "호우 세리머니"에 대면 거부 토토벌개빡장군 2021.10.03 1069
1412 단 26일, 강원FC를 탈바꿈시킨 최용수의 세 가지 선택 토토벌개빡장군 2021.12.14 1069
1411 [오피셜] 맨유-브랜트포드 연기 확정…토트넘 이어 "코로나 직격탄" 분노의조루뱃 2021.12.14 1069
1410 급 떨어진 KBO 외국인 시장… 발상 바꾸면 200만 달러 에이스도 가능하다 느바신 01.11 1069
1409 울버햄튼 감독의 극찬, “황희찬 EPL 완벽히 적응…이런 선수가 필요했다” 분노의조루뱃 2021.10.03 1068
1408 맹구 또 빙시짓한다 지퍼에그거꼇어 2021.10.21 1068
1407 "라커룸 갈 수 없어"...무리뉴, 길바닥에서 식사한 이유 샤프하게 2021.10.29 1067
1406 즐거운 아침입니다. 분노의조루뱃 2021.11.19 1067
1405 신유빈·전지희, 한국 선수로 21년 만에 아시아탁구 우승 야메떼구다사이 2021.10.06 1066
1404 레알 "최악의 먹튀" 기회오나...감독 "후반기 개과천선...팀의 무기될 것" 야메떼구다사이 2021.12.21 1066
1403 라인전이 중요한 메타, LCK 솔로 킬 1위는 "칸나" 김창동 방구뿡 01.21 1066
1402 유럽 5대 리그 ‘최다 득점자’들이 한 팀에 개가튼내통장 2021.10.05 1065
1401 세비아 한폴에 미치겠다 꼬꼬마 2021.10.06 1065
1400 너희들 밖에 없다...솔샤르 가는 길 배웅한 "포그바-린가드" 토토왕토기 2021.11.23 1065
1399 피닉스 패는 머냐 샤프하게 01.02 1065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