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르사 격파" 수아레스, 누군가에게 세리머니 "나 아직 같은 폰 쓰고 있어"

"바르사 격파" 수아레스, 누군가에게 세리머니 "나 아직 같은 폰 쓰고 있어"

느바신 0 1,053 2021.10.03 14:18

b3b712b97761507a2bbf928ba73f0b71_1873845121.jpg
[스포탈코리아] 아틀레티코 마드리드 공격수 루이스 수아레스가 친정 FC바르셀로나를 울렸다.

아틀레티코는 3일(한국시간) 스페인 마드리드 완다 메트로폴리타노에서 열린 2021/2022 프리메라리가 8라운드에서 바르셀로나를 2-0으로 꺾었다.

바르셀로나에서 뛰었던 수아레스와 앙투안 그리즈만이 친정을 위협할지 관심이 쏠렸던 가운데 수아레스는 선발, 그리즈만은 교체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아틀레티코의 선택은 옳았다. 선발로 나선 수아레스는 어느 때보다 활발하게 움직였고 전반 23분 만에 공격포인트를 올렸다. 수아레스가 왼쪽 문전을 파고드는 토마스 르마에게 절묘한 논스톱 패스를 연결해 선제골을 어시스트했다.

도움으로 몸을 푼 수아레스는 전반 44분 르마에게 패스를 받아 침착한 슈팅으로 쐐기골을 터뜨렸다. 득점에 성공한 수아레스는 머리 위로 두손을 모았다. 격한 세리머니를 자제하고 동료와 포옹만 나누면서 친정팀에 예우를 다했다.

대신 짧은 제스처를 보여줬다. 수아레스는 득점 이후 하프라인으로 돌아가며 오른손으로 전화를 받는 제스처를 했다. 바르셀로나가 아닌 특정 인물을 향한 메시지였다. 경기 후 수아레스는 "아직도 내가 같은 전화번호를 사용하는 걸 아는 사람을 위한 것"이라고 밝혔다.

아무래도 대상은 주젭 마리아 바르토메우 전 바르셀로나 회장이나 로날드 쿠만 바르셀로나 감독으로 좁혀진다. 이들은 지난해 수아레스를 아틀레티코로 보내는 과정에서 통화로 마음의 상처를 준 것으로 알려졌다. 일단 수아레스는 "쿠만 감독을 향한 건 아니다. 그냥 아이들과 농담 삼아 이야기했던 것"이라고 해명했지만 곧이곧대로 믿기 어렵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798 "가족 안전이 우선"...필립스, 맨유 이적 "거부" 샤프하게 2021.11.28 1052
797 역배 존나 나오는구나 마카오타짜 2021.10.03 1053
열람중 "바르사 격파" 수아레스, 누군가에게 세리머니 "나 아직 같은 폰 쓰고 있어" 느바신 2021.10.03 1054
795 "슈팅 0·존재감 0" 믿기 힘든 손흥민 기록…"영향력 없었다" 박한 평가까지 꼬꼬마 01.07 1054
794 "대역전패 충격" 무리뉴, 아시아 공격수에게 "너 때문에 졌어" 야이그걸 01.11 1054
793 토트넘 선수들 죽어나겠네..."분노" 콘테, 초강도 훈련에 기자회견 "지각" 토까꿍 2021.11.06 1055
792 "거센 후폭풍" 맨유 주축 최소 5명, 솔샤르 감독에 불만 오우야 2021.10.06 1056
791 콧방귀 뀐 페네르바체 회장 "김민재 바이아웃 120억? 어디 그걸로 영입해봐라 토토벌개빡장군 2021.10.06 1056
790 스웨덴 2군 나왔었냐 ? 분노의조루뱃 2021.11.12 1056
789 ‘올 것이 온 것인가’ 황희찬 맨시티전 벤치행 주장(영국 매체) “포덴세에 기회 줘야” 토토벌개빡장군 2021.12.11 1056
788 팬서비스도 잘했던 키움의 신데렐라, 20대 나이에 은퇴 선언 이꾸욧 2021.12.19 1056
787 안녕하세요^^ 느바신 02.12 1056
786 오타니 계약만 대박 아니다… LAD 혜안, 사이영급 투수 단돈 50억에 쓴다 개가튼내통장 2021.10.12 1057
785 감독 이름 넣은 근조 걸개라니… 도 넘은 전북 팬의 용납 못할 행위 샤프하게 2021.10.20 1057
784 [직격인터뷰] 하루 아침에 "야인"된 김병수 감독, "어떻게든 강등은 막아주려고 했는데…" 토까꿍 2021.11.04 1057
783 리니지2m 다가오는 2주년 업데이트 느바신 2021.11.23 1057
782 기업은행 1세트만 잡아라 은빛일월 2021.11.12 1058
781 ‘주가 폭등’ 황소, 울버햄턴도 빅클럽도 황희찬에 시선집중! [여기는 울버햄턴] 토토왕토기 2021.11.21 1058
780 "정말 남고 싶었지만…" 1년 만에 떠날 수밖에 없었던 "안타까운 일화" 느바신 02.22 1058
779 이기고 있는데도 겁난다 샤프하게 2021.10.03 1059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