잔류 안했으면 큰일날 뻔...콘테 황태자 "남아서 증명하고 싶었어요"

잔류 안했으면 큰일날 뻔...콘테 황태자 "남아서 증명하고 싶었어요"

금팔찌 0 1,161 2021.12.07 12:05

1c186f0e30bee1a02d742472f1739539_592290704.jpg 

올리버 스킵은 이번 시즌 토트넘의 복덩이가 되어가고 있다.

토트넘은 5일 오후 11시(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훗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1-22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15라운드에서 노리치 시티를 3-0 완승을 기록했다. 3연승을 기록한 토트넘은 어느덧 5위에 이름을 올렸다.

3연승에 크게 공헌했던 선수 중 한 명은 스킵이었다. 스킵은 어릴 시절부터 토트넘 유소년 아카데미를 통해 성장한 성골 유스다.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도 인정한 재능으로 2000년생인데도 불구하고 2017-18시즌에 토트넘 1군 데뷔전을 치렀다. 지난 시즌 노리치 임대를 다녀오면서 경기 경험을 쌓았다.

이번 시즌 임대가지 않고 팀에 남았을 때만 해도 과연 주전으로 올라설 수 있을 것인지 의문부호가 있었지만 스킵은 팀에 없어서는 안될 핵심으로 거듭나고 있다. 이번 경기에서도 스킵은 중원에서 조용히 살림꾼 역할을 수행하면서 좋은 활약을 펼쳤다.

경기 후 스킵은 영국 "풋볼 런던"과의 인터뷰에서 "토트넘에 잔류하기로 한 선택이 올바른 결정이었다는 걸 증명하고 싶었다. 나는 토트넘에서 뛸 준비가 됐다고 느꼈다. 시즌 초반에는 확신이 서지 않았지만 1라운드에서 선발로 나서면서 자신감이 생겼다. 계속해서 발전하길 바란다. 나는 토트넘에 내 입지를 다지기 위해서 경쟁하고 싶었다. 노리치에서 임대를 보낸 것에 정말 감사하다. 여전히 개선해야 할 점이 있다"고 말했다.

콘테 감독도 스킵의 경기력에 만족감을 드러내고 있다. 지난 브랜트포드전이 끝난 뒤 콘테 감독은 "스킵은 공을 가지고 있을 때 더욱 개선해야 한다. 지난 1달 동안은 스킵이 많이 성장했다는 걸 볼 수 있었다. 발전시키고 싶은 선수다"라며 애정 담긴 칭찬을 건넸다.

하지만 스킵은 칭찬에도 전혀 들뜨지 않는 모습이었다. 그는 "언제나 칭찬을 듣는 것은 좋지만 내가 뛰면서 증명해야 한다. 그렇지 않는다면 말은 말일 뿐 소용이 없다. 물론 확실히 발전했다. 그래도 계속 뛰면서 더 발전해야 한다. 발전하기 위해선 많은 노력이 필요하다"며 프로다운 모습도 보였다.

마지막으로 그는 "콘테 감독의 축구에 적응하려면 약간의 시간이 필요할 것이다. 우리는 여전히 더 잘할 수 있는 것들이 많다. 우리는 희망적인 몇 가지 모습들을 보여주기 시작했다"며 콘테 감독의 전술에도 만족감을 드러냈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638 토트넘 러브콜 외면한 괴물 공격수... "누누 희망도 끝" 지퍼에그거꼇어 2021.10.02 1005
1637 [롤드컵] 유럽 솔랭, 선수들 중 "최고"는 누구? 토토벌개빡장군 2021.10.15 1004
1636 이런 썩을 전반 무네 느바신 2021.11.08 1004
1635 "무리뉴가 옳았다" 토트넘 "재능 천재"의 끝없는 몰락, 비난 넘어 우려 심화 오우야 2021.10.06 1003
1634 김민재 토트넘행 파란불...콘테피셜, "수비 핵심 장기부상" 야이그걸 2021.12.03 1002
1633 남자농구 감독 8명 중 6명 “허훈보다 허웅” 느바신 2021.12.18 1002
1632 호날두 비판한 네빌, 팬에게 ‘역공격’ 당해 “당신도 과거에…” 방구뿡 2021.12.30 1002
1631 이강인 내쫓고 들어왔던 안드레, NON-EU 곧 "탈피" 마카오타짜 2021.10.12 1001
1630 英 독점 "호날두, 맨유 떠난다…잔류 조건은?" 토토벌개빡장군 01.07 1001
1629 "괴력" 오타니, 2타석 연속 3루타 폭발...LAA 10년 만에 진기록 느바신 2021.09.27 999
1628 아스널, 오바메양 대체자로 "맨유 보물" 제2의 반페르시 노린다 오우야 2021.12.18 999
1627 불금입니다. 샤프하게 2021.12.18 999
1626 콘테의 토트넘행 뒷이야기… “14살 딸 교육 때문에 런던 복귀 원했다” 꼬꼬마 2021.11.05 998
1625 ‘백신 반대파’ 키미히, 폐 악화돼 시즌 아웃...“체액 고였다” 방구뿡 2021.12.10 998
1624 "각목 같았다"…황희찬 동료, EPL "시즌 최고의 실수" 예약 마카오타짜 2021.12.18 997
1623 3경기 연속골 폭발 백승호, "노예 모드"에도 지치지 않는 에너자이저 은빛일월 2021.09.27 995
1622 베르너, 첼시 합류 후 VAR로 취소된 득점 16골..."그냥 그러려니 한다" 이꾸욧 2021.10.03 995
1621 "축구의 신" 메시가 인정했다..."리그앙, 라리가보다 피지컬 뛰어나" 야메떼구다사이 2021.10.11 995
1620 뻔뻔한 中 구단, 임금 체불로 떠나려는 귀화 선수한테..."제발 남아줘" 토토벌개빡장군 2021.12.13 995
1619 [롤드컵 미디어데이] "풀세트 사람 할 짓 아냐" 양 팀 모두 3:0 예상 토토왕토기 2021.11.04 994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