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유, "승률 13%" 감독을 코치로 데려온다...랑닉 인맥 덕

맨유, "승률 13%" 감독을 코치로 데려온다...랑닉 인맥 덕

이꾸욧 0 615 2021.12.07 22:32

ea60bb89cb1d288c5e5ecb7c4ea10d0c_337556319.jpg[마이데일리 = 김건호 기자]랄프 랑닉 감독의 첫 영입은 과거 함께 일했던 크리스 아르마스 코치다. 하지만 아르마스의 전 소속 구단에서 승률은 13%로 저조하다.

영국 매체 "데일리스타"는 7일(한국시각) "랄프 랑닉은 크리스 아르마스가 전 소속팀 토론토 FC에서 최악의 성적을 기록했지만,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코칭스태프로 불러들였다"며 "아르마스는 DC 유나이티드에 1-7로 패한 후 토론토에서 해고됐다. 클럽 역사상 최악의 결과였다"고 전했다.

랑닉과 아르마스의 인연은 뉴욕 레드불스에서 시작됐다. 아르마스는 2015년 1월에 뉴욕의 수석 코치로 들어왔다. 3년간 수석 코치로 일한 그는 2018년 7월 뉴욕 감독으로 선임됐다. 이어 2019년 7월 랄프 랑닉이 레드불 축구단의 글로벌 스포츠 디렉터 자리를 맡으면서 아르마스와 만나게 됐다.

아르마스는 2020년 9월 뉴욕 레드불스를 떠난 뒤 2021년 1월 토론토 FC의 감독이 됐다. 하지만 토론토에서의 성적은 좋지 않았다. 15경기를 치르면서 2승 3무 10패라는 초라한 성적을 기록했다. 승률이 단 13%다.

이 매체는 글로벌 매체 "ESPN"을 인용해 "아르마스는 유럽축구연맹(UEFA) 프로 라이선스가 없다는 이유로 취업이 거부된 뒤 결정에 항소해 이겼다. 이번 주에 취업 허가를 받았다. 올드 트래포드에서 랑닉과 함께 앉을 수 있다"고 전했다. 아르마스는 마이클 캐릭이 떠난 빈자리를 채울 것이다.

랑닉은 맨유 첫 기자회견에서 코칭스태프 영입에 대해 언급했었다. 그는 "지금 있는 코칭스태프와 함께 일하게 돼 기쁘다. 나는 맨유에 대한 그들의 경험과 전문지식이 필요하다"며 "앞으로 1~2주 안에 맨유에 합류할 수 있는 몇몇 코칭스태프를 찾겠지만, 브렉시트 규정 때문에 쉽지 않다"고 말했다.

이어 "영상 분석가든, 수석 코치는 내 전 동료 중 상당수가 빅클럽과 장기 계약을 맺고 있다. 그들을 지금 당장 데려올 수 없다. 우리는 조금 영리하고 현명하게 적합한 사람을 찾아야 한다"며 "나는 1~2주 안에 맨유에 코칭스태프를 데려오길 희망한다. 하지만 어떤 이름도 말할 수 없다"고 덧붙였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378 티제이 11장은 못참아..ㅠㅠ 느바신 2021.11.10 610
1377 국농 언읍 개어렵네 토까꿍 2021.11.15 610
1376 “잊혀지는 것 같다” 125억 지명타자, 포수 마스크가 그립다 느바신 2021.11.16 610
1375 SON 충격의 주전탈락 전망, "콘테 NEW 5인방" 합류에 "베스트11 제외" 토까꿍 2021.11.17 610
1374 농구 쓰나미네 삼청토토대 2021.12.03 610
1373 "쿠티뉴+디뉴" 품은 제라드, 최소 2명 더 영입...리버풀 CB도 후보 지퍼에그거꼇어 01.14 610
1372 오바메양 폭탄발언, "토트넘 이적할 바에 은퇴한다" 토까꿍 2021.11.13 611
1371 병마와 싸운 故 표명일, 인생경기 남기고 잠들다 지퍼에그거꼇어 01.14 611
1370 中 대표 왕샤오룽의 씁쓸함, "외국 감독들, 이해도 모자란 우리 쳐다보며 "쓴웃음" 지어" 샤프하게 2021.10.19 612
1369 즐거운 아침입니다. 은빛일월 2021.10.20 612
1368 "북런던 러브콜" 받았던 인테르 ST, 재계약 합의...2026년까지 토토벌개빡장군 2021.10.29 612
1367 케인, 급기야 "언해피" 띄웠다... "누누 밑에서 힘들다" 증언 토토벌개빡장군 2021.11.01 612
1366 "레알마드리드, 이번에 챔스 우승할 수 있어" 카시야스의 친정팀 사랑 삼청토토대 2021.11.13 612
1365 헤르타 베를린 정성, 이동준에게 달고나 선물 "환영해요!" 은빛일월 01.30 612
1364 무너진 "악의 제국"…양키스가 극복하지 못한 3가지 변수 은빛일월 2021.10.07 613
1363 시즌 마감한 홍원기 감독의 진심 “이용규 이야기를 하지 않을 수 없다” 토토왕토기 2021.11.03 614
1362 "폭력 논란" 대한항공 정지석, 기소유예 처분…"더욱 성숙해질 것" 토까꿍 2021.11.17 614
1361 페네르바체, 이번엔 "韓대표 윙어" 관심..."많은 유럽 팀들도 팔로우 중" 이꾸욧 2021.10.28 615
1360 전력분석 배우라더니…"한화와 계약 불발" 이성열 "후배들 도울 수 있는 곳 찾아 떠나야죠" 느바신 2021.11.18 615
1359 "드디어 떴다!" 맨유, 랑닉 임시 감독 선임...이번 시즌까지 금팔찌 2021.11.30 615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