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D의 난제" 330억 내야수 김하성 향한 美 시선 차갑다

"SD의 난제" 330억 내야수 김하성 향한 美 시선 차갑다

이꾸욧 0 1,312 2021.12.09 00:00

b1a2b29961d113c1713092da586c63ac_255315791.jpg 

 "샌디에이고 파드리스는 김하성과 관련해서 약간의 난제와 마주하고 있다."

 

김하성(26, 샌디에이고)을 향한 미국 언론의 시선이 차갑다. 미국 스포츠 매체 "디애슬레틱"은 7일(이하 한국시간) 샌디에이고의 40인 로스터를 분석하며 김하성을 언급했다. 신인 시즌을 마무리한 김하성이 조금 더 기량을 펼치기 위해서는 풀타임이 보장돼야 하는데, 샌디에이고에서는 쉽지 않을 것 같다고 분석했다.

 

매체는 "김하성은 신인으로서 인상적인 수비를 보여줬지만, 메이저리그 투수들을 상대로 꾸준한 공격력을 보여주진 못했다. 그의 능력을 온전히 증명하기 위해서는 일정한 출전 시간이 필요한데, 샌디에이고에서는 결코 충분한 시간을 얻지 못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샌디에이고는 김하성과 계약을 맺기 전에도 두꺼운 내야 뎁스를 자랑했다. 유격수 페르난도 타티스 주니어, 3루수 매니 마차도, 2루수 제이크 크로넨워스, 1루수 에릭 호스머까지 빈틈이 없었다. 그래도 샌디에이고는 김하성에게 4+1년, 총액 3900만 달러(약 459억 원) 계약을 안겼다. 보장 계약 기간은 4년, 금액은 2800만 달러(약 330억 원)였다.

 

김하성은 포지션 경쟁이 더 수월한 팀을 찾을 수도 있었지만, 세계적인 선수들과 경쟁하면서 배우고 도전하는 쪽에 무게를 뒀다. 2루수를 주 포지션으로 크로넨워스와 경쟁하면서 타티스 주니어의 백업을 하는 그림을 그렸다.

 

시즌 초반은 김하성에게 운이 따랐다. 크로넨워스와 경쟁에서는 공격력에서 밀려 눈도장 찍을 기회가 적었지만, 타티스 주니어가 잦은 어깨 부상으로 이탈할 때 선발 기회를 얻으면서 유격수로 안정적인 수비력을 증명하는 데 성공했다.

 

하지만 김하성은 공격력에 붙은 물음표를 완전히 떨치지 못했다. 117경기, 타율 0.202(267타수 54안타), 8홈런, 34타점으로 데뷔 시즌을 마무리했다. 샌디에이고는 결국 지난 7월 피츠버그 파이어리츠와 트레이드로 올스타 출신 2루수 애덤 프레이저를 영입하면서 김하성으로 채워지지 않는 갈증을 달랬다. 타티스 주니어가 어깨 보호를 위해 외야로 자리를 잠시 옮겼을 때도 구단은 크로넨워스와 프레이저로 키스톤 콤비를 고정했다. 김하성의 팀 내 입지는 갈수록 좁아졌다.

 

샌디에이고는 시즌을 마친 뒤 내야진을 정리하기 시작했다. 프레이저를 지난달 시애틀 매리너스와 트레이드로 내보내면서 사실상 영입 실패를 인정했다. 현재 40인 로스터에 든 내야수는 김하성, 크로넨워스, 호스머, 마차도, 타티스 주니어, 에지 로사리오 등 6명이다. 메이저리그 직장폐쇄가 끝나고 각 구단이 다시 행정 업무를 시작하면 더 손을 댈 여지가 남아 있지만, 김하성의 주 포지션인 유격수와 2루수 구성은 큰 변화가 없을 것으로 보인다.

 

김하성은 샌디에이고와 보장 계약 기간 3년이 더 남았다. 김하성의 기량을 펼칠 날이 더 많이 남았지만, 매체는 끝까지 차가운 시선을 거두지 않았다. 21살 유망주 CJ 애브람스가 김하성을 밀어낼 가능성까지 언급했다. 애브람스는 올해 마이너리그(더블A) 42경기에서 타율 0.296(162타수 48안타), 출루율 0.363, 장타율 0.420, 2홈런, 23타점을 기록했다.

 

매체는 "샌디에이고 최고 유망주 애브람스는 유격수와 2루수로 모두 뛸 수 있고, 다음 시즌 여름쯤이면 빅리그에 합류할 수 있을 것"이라며 김하성에게는 부정적인 전망을 했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18 즐거운 아침입니다. 야이그걸 2021.10.13 1306
417 "SON 도움+케인 해트트릭" 토트넘, 무라에 5-1 완승...1위 도약 야이그걸 2021.10.01 1307
416 "0-4 대패"에 고개 숙인 "주장"..."내 책임이다" 야메떼구다사이 2021.10.20 1307
415 롯데 ‘29년의 기다림’…“내가 염종석의 후예다” 샤프하게 2021.10.05 1308
414 "논란의 PK, 잔인한 호주의 패배", 일본, 호주전 승리 외신반응 샤프하게 2021.10.13 1308
413 "안 쓸 거면 뭐하러..."KIA 유망주, 아까운 재능 썩고 있다 대도남 2021.09.30 1309
412 토트넘도 놀랐다, 알리 처분 "최대 650억원"이 가능하다니 야메떼구다사이 2022.02.03 1309
411 "근육 4kg 증가" 래시포드, 마침내 돌아온다... 16일 레스터전 복귀 은빛일월 2021.10.16 1310
410 이탈리아 평정한 "제2의 즐라탄", SON 동료 되나..."1100억↑" 마카오타짜 2021.11.16 1310
409 [공식발표]우리카드, 삼성화재 라이트 이강원 영입…2022 신인 2R 지명권과 맞교환 토토왕토기 2021.10.02 1311
408 마차도 보낸 롯데, 다저스 출신 피터스 영입 “리모델링 사직구장에 적합” 지퍼에그거꼇어 2021.12.10 1311
407 농구 배구 올킬이닷 ㅅㅅㅅㅅ 이꾸욧 2021.12.18 1311
406 커리, ‘설상가상’ 최악 슈팅 난조+대퇴부 부상...톰슨 복귀 앞두고 골든스테이트 ‘신음’ 토토벌개빡장군 2022.01.07 1311
열람중 "SD의 난제" 330억 내야수 김하성 향한 美 시선 차갑다 이꾸욧 2021.12.09 1313
404 1주일 전 잘렸던 감독, EPL 꼴찌팀 사령탑으로 복귀 무대꽁 2021.11.16 1314
403 한국-이란전 지켜본 해외 축구팬들 "김민재는 괴물" 토토벌개빡장군 2021.10.13 1316
402 역시 잘 어울린다 했더니…"판매량 1위" 황의조, 현지서 인기 "폭발" 이꾸욧 2021.12.19 1316
401 바르셀로나, "아스널 주장" 오바메양 영입...바이아웃 1350억 샤프하게 2022.02.03 1316
400 홀란드 대체할 공격수가…"맨유 190분, 0골 공격수" 느바신 2021.10.02 1317
399 "호날두가 끝냈다"...맨유, 비야레알에 극적 2-1 역전승 무대꽁 2021.09.30 1318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