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타니도 못한 "삼도류" 출현 소식에 日도 기대만발

오타니도 못한 "삼도류" 출현 소식에 日도 기대만발

이꾸욧 0 626 2021.12.13 12:09

01544f6da3b93dcb7ce46b0edf8f661a_78011221.jpg 

"삼도류" 마이클 로렌젠(29)이 팀 동료 오타니 쇼헤이(27·LA 에인절스)에 이어 투타겸업에 도전한다. 또 다른 이도류 선수가 오타니와 함께 뛴다는 소식에 일본 언론의 기대도 크다.

일본 매체 풀카운트는 지난 11일(한국시간) 디 애슬레틱을 인용해 "오타니와 함께 이도류를 하는 스타일까요? 7년 만에 선발 투수로 도전하는 로렌젠이 자신감을 보였다"라고 소개했다.

올해 FA가 된 로렌젠은 지난달 29일 에인절스와 1년 700만 달러(약 83억원) 계약을 맺었다. 그는 최근 디 애슬레틱과 인터뷰에서 "에인절스로부터 선발 로테이션 합류를 확인받았다"고 말했다.

2013년 드래프트 1라운드로 신시내티에 지명된 로렌젠은 오타니에 앞서 메이저리그에서 투타겸업을 하던 선수다. 2015년 데뷔 후 투수로서 꾸준히 마운드에 올랐고 통산 295경기에 등판해 23승 23패 평균자책점 4.07을 기록했다. 이 중 선발 등판은 데뷔 시즌인 2015년에 몰려있고(26경기 중 21경기) 대부분 불펜으로서만 활약했다.

타자로서도 매년 빠지지 않고 꾸준히 출전했다. 321경기 147타석에 들어서서 타율 0.233, 7홈런 24타점 5도루, OPS(출루율+장타율) 0.710으로 준수한 성적을 남겼다.

여기에 한술 더 떠 로렌젠은 철저히 지명타자로만 출전했던 오타니와 달리 외야수로서 수비도 소화했다. 중견수로서 22경기 81이닝, 우익수로서 6경기 6이닝, 좌익수로서 8경기 9이닝이다.

투타겸업을 이도류로 부르는 일본식 표현대로면 수비까지 해낸 로렌젠은 삼도류를 한 셈이다. 메이저리그에서는 오타니도 해내지 못한 일이다. 하지만 로렌젠의 투타겸업은 어디까지나 대타, 대수비 등 한정적으로 이뤄졌다. 

로렌젠에게 희망이 된 것이 오타니다. 그동안 일시적인 이벤트로 여겨진 투타겸업을 오타니가 MVP 활약으로 끝내 가능한 일이었음을 증명했다. 오타니의 성공으로 로렌젠에게도 투타겸업에 도전할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됐다.

에인절스가 그를 구체적으로 어떻게 활용할지 정하진 않았다. 그러나 로렌젠이 직접 조 매든 에인절스 감독에게 "외야 수비와 타격을 준비한다"고 의사를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로렌젠은 선발로서 6년 만에 나서는 것에 대해 "나는 전보다 똑똑해지고 경험도 많아졌다. 선발에서나 불펜에서나 내 공은 똑같다. 오히려 현재는 선발로 뛰는 것이 낫다고 느낀다"라고 자신감을 내보였다.

이어"구단에 (무리하게) 부탁할 생각은 없지만, 난 당연히 타석에 서고 싶다. 내가 (타자로서) 팀 승리에 도움이 될 수 있다면 타격도 잘 준비할 것"이라고 각오를 전했다.

풀카운트도 "로렌젠이 오타니와 또 다른 이도류 스타일로 활약할까. 내년 그가 어떤 활약을 펼칠지 기대된다"고 기대감을 숨기지 않았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358 "쿠티뉴+디뉴" 품은 제라드, 최소 2명 더 영입...리버풀 CB도 후보 지퍼에그거꼇어 01.14 623
1357 ‘이강인 15분 활약+쿠보 골’ 마요르카, 에스파뇰에 2-1 승 무대꽁 01.16 623
1356 "레알서 허송 세월" 특급 공격수, 1월 탈출 목표...유력 행선지 아스널 지퍼에그거꼇어 2021.10.19 624
1355 "살라 리그 13호골" 리버풀, 머지사이드 더비서 에버튼 4-1 대파 토토벌개빡장군 2021.12.02 624
1354 김민재 이적료 "268억원"이라는데도… 빅클럽들 줄 섰다 느바신 2021.12.07 624
1353 아브라모비치(왼쪽)와 그의 딸 소피아 첼시가 매각 제의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의 유력 경제지인 블룸버… 야메떼구다사이 02.27 624
1352 中 대표 왕샤오룽의 씁쓸함, "외국 감독들, 이해도 모자란 우리 쳐다보며 "쓴웃음" 지어" 샤프하게 2021.10.19 625
1351 "폭력 논란" 대한항공 정지석, 기소유예 처분…"더욱 성숙해질 것" 토까꿍 2021.11.17 625
1350 "비에 젖은 옷도 안 갈아입고 펑펑 우셨다" 이정후 마음 무너뜨린 그때 그 순간 토토왕토기 01.12 625
1349 이승엽 대사, 이대호 은퇴 투어 논란에 "서글프다" 야메떼구다사이 02.15 625
1348 부상 복귀 알린 ‘월클 리베로’… 정상 출전은 최소 2경기 뒤 전망 은빛일월 2021.10.28 626
1347 "100마일 킬러" 가을사나이, 3년만에 양키스 또 집으로 보내다 [ALWC] 토토벌개빡장군 2021.10.07 627
1346 "英 전술 천재" 감독, 결국 토트넘 부임?..."제안 거절 못할 것" 야메떼구다사이 2021.10.13 627
1345 쓰나미구나 삼청토토대 2021.10.22 627
1344 케인, 급기야 "언해피" 띄웠다... "누누 밑에서 힘들다" 증언 토토벌개빡장군 2021.11.01 627
1343 맨유, "승률 13%" 감독을 코치로 데려온다...랑닉 인맥 덕 이꾸욧 2021.12.07 627
열람중 오타니도 못한 "삼도류" 출현 소식에 日도 기대만발 이꾸욧 2021.12.13 627
1341 페네르바체, 이번엔 "韓대표 윙어" 관심..."많은 유럽 팀들도 팔로우 중" 이꾸욧 2021.10.28 628
1340 즐거운 아침입니다. 토까꿍 2021.11.24 628
1339 ‘충격패’ 아스널, ‘2부 리그’ 노팅엄에게 0-1 패…‘FA컵 64강 탈락’ 이꾸욧 01.10 628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