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날 김태형의 전화 한 통…"100억 대박" 나비효과

그날 김태형의 전화 한 통…"100억 대박" 나비효과

샤프하게 0 1,139 2021.12.15 00:21

c7e223fd24120a7eb011d59e452e1ddf_1574700627.jpg 

"(박)건우는 아무 문제 없습니다."

 

김태형 두산 베어스 감독은 지난여름 김경문 야구대표팀 감독에게 전화를 걸었다. 6월 22일 박건우를 1군 엔트리에서 제외한 뒤였다. 김태형 감독은 당시 "피곤해하고, 쉬고 싶어 해서 2군에 가서 푹 쉬라고 했다. 그 선수로 인해 팀 분위기가 잘못되거나 그런 상황이 생길 때 감독은 결단을 내려야 한다. 지금으로선 결단이 필요하다고 생각해서 뺐다"고 말소 배경을 설명해 파장이 컸다.

 

김경문 감독은 워크에식을 중요하게 여기는 사령탑이다. 선수의 실력 못지않게 예의도 중시한다. 박건우는 당시 우타 외야수 가운데 가장 빼어난 성적을 내고 있었다. 올림픽 대표팀 승선이 유력했지만, 최종 엔트리 발표가 임박한 시점에서 박건우의 1군 엔트리 말소 건은 김경문 감독에게 고민을 안길 만한 이슈였다.

 

김태형 감독은 김경문 감독에게 전화를 걸었다. "건우는 아무 문제 없다"며 대표팀 선발에는 영향을 주지 않았으면 하는 마음을 전달했다는 후문이다. 김경문 감독은 예정대로 성적을 기준으로 삼아 박건우를 대표팀에 발탁했다.

 

그날 전화 한 통의 나비효과는 컸다. 박건우는 원래대로면 올 시즌을 마치고도 FA 등록일수가 5일 정도 부족해 다음 시즌까지 뛰고 FA 자격을 얻을 수 있었다. 도쿄올림픽 대표팀에 승선한 덕분에 FA 등록일수 혜택을 얻어 부족한 5일을 채우고 이번에 시장에 나올 수 있었다.

 

시장 상황까지 좋았다. 김재환, 김현수, 나성범, 박해민, 손아섭 등 리그 정상급 외야수들이 한꺼번에 나오면서 박건우의 가치도 함께 올랐다. KIA 타이거즈가 나성범 영입전에서 우위를 점했고, 나성범의 원소속팀 NC 다이노스가 방향을 급선회하면서 박건우에게 적극적으로 접촉했다. NC는 중견수와 우익수가 모두 가능한 박건우가 나성범을 잡거나 놓치는 2가지 상황에 모두 적합한 카드라고 판단했다.

 

박건우는 14일 NC와 6년, 계약금 40억원, 연봉 54억원, 인센티브 6억원, 총액 100억원 대형 계약에 도장을 찍었다. 박건우는 정든 두산을 떠나는 아쉬운 마음이 담긴 손편지를 써서 자신의 SNS에 공개했다. 2군 시절부터 자신을 눈여겨보고 리그 정상급 선수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이끈 김태형 감독을 향한 감사 인사가 눈길을 끌었다.

 

박건우는 "김태형 감독님께서 2군에 있던 내게 기회를 주셨다. 너무 무서운 감독님이셨는데, 오랜 시간 모시다 보니 정말 정이 들었다. 끝까지 나를 믿어 주셔서 감사하다. 감독님의 온전한 믿음에 보답하지 못한 것 같아 안타까움과 후회가 남는다. 정말정말 감사했다. 끝까지 한국프로야구 최고의 감독님으로 꼭 남아 달라"고 진심을 전했다.

 

김태형 감독도 막상 박건우를 다른 팀으로 보내게 되니 내심 섭섭한 눈치다. 김 감독은 본인 SNS에 박건우와 찍힌 사진과 함께 "우리 뺀질이 없으면 심심해서 어떡하지"라는 말을 남겼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78 "마르세유 턴→선제골 기점" 이재성, 마인츠 동료들과 "4"득점 기념 촬영 오우야 2021.10.24 1129
577 “3라운드에서 본때를 보여주겠다” 허훈이 허웅에게 날린 선전포고 무대꽁 2021.11.15 1130
576 리버풀 수호신, “EPL 우승? 우리는 그 이상을 목표로 한다” 샤프하게 2021.11.16 1131
575 흥국이라 원래 이렇게 못했냐 ? 오우야 2021.11.18 1131
574 코로나로 바뀐 맨유 GK 운명... 주전 1순위→"6번째 임대" 준비 야메떼구다사이 2021.10.23 1133
573 뉴캐슬 파격 행보, "SON 영입" 힘썼던 전문가 영입 추진 개가튼내통장 2021.10.26 1133
572 즐거운 아침이요 ~ 금팔찌 2021.12.28 1133
571 30세 김은지의 첫 올림픽…女스켈레톤 "용감한 질주" 느바신 02.12 1133
570 즐거운 아침입니다. 이꾸욧 2021.10.06 1134
569 "각목 같았다"…황희찬 동료, EPL "시즌 최고의 실수" 예약 마카오타짜 2021.12.18 1134
568 [NBA] ‘부커-에이튼 투맨쇼’ 피닉스, 레이커스 꺾고 4연승 신바람 마카오타짜 2021.12.22 1134
567 "무리뉴가 옳았다" 토트넘 "재능 천재"의 끝없는 몰락, 비난 넘어 우려 심화 오우야 2021.10.06 1135
566 토트넘, 케인 대체자로 모라타 고려...팬들은 "미쳐버릴 것 같다" 분노 토토왕토기 2021.10.12 1135
565 "부자구단" 뉴캐슬의 첫 영입 임박, "포르투 FW"에 "바이아웃 1102억원" 쏜다 오우야 2021.10.23 1135
564 "페르난데스 호날두 합류하고 변했다" 익명의 에이전트 폭로 방구뿡 2021.11.23 1135
563 전창진 감독 "선수들 너무 지쳐있다. 이런 경기내용 팬들께 죄송" 이꾸욧 2021.12.16 1135
562 하키 은빛일월 2021.10.19 1136
561 "포체티노 때는 말이야"… 콘테, 현 토트넘 상황 진단 샤프하게 01.07 1136
560 즐거운 주말입니다. 은빛일월 2021.10.23 1137
559 반나절에 "6740억" 터졌다... FA+연장계약 "미친 하루다" 개가튼내통장 2021.11.30 1137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