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재·이재성·이동국 척추라인...‘전북 13년’ 김상식 감독의 베스트11

김민재·이재성·이동국 척추라인...‘전북 13년’ 김상식 감독의 베스트11

삼청토토대 0 1,014 2021.12.19 20:07

9d1fd6999c8dd4d69a32be5765f3daf2_2010237486.jpg

[마이데일리 = 이현호 기자] 전북현대 리빙 레전드 김상식 감독이 베스트 일레븐 명단을 꾸렸다. 추억의 이름들이 여럿 보인다.

전북 제6대 사령탑 김상식 감독은 지난 2009년에 선수 신분으로 전북에 몸 담았다. 전북은 그해 곧바로 구단 통산 첫 K리그 우승을 달성했다. 이후 2011년 우승 때도 최고참으로 트로피를 들었다. 2013년을 끝으로 현역 은퇴한 그는 코치로 직책을 바꾸어 전북 벤치를 지켰다. 코치로서 2014, 2015, 2017, 2018, 2019, 2020 K리그 챔피언에 올랐다.

2021년을 앞두고는 감독을 맡았다. 전북에서 선수, 코치를 거쳐 감독 자리에 오른 건 김상식 감독이 처음이다. 감독 1년 차에 또 다시 K리그 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렸다. 다시 말해 전북의 9차례 K리그 우승 현장에는 항상 김상식 감독이 있었다.

13년간 전북에서 수많은 선수들과 동고동락한 김상식 감독이 ‘전북 역대 베스트11’을 추렸다. 현재 전북에서 뛰고 있는 선수는 제외한 채 4-3-3 포메이션을 만들었다. 골키퍼에 권순태, 수비에 박원재, 김민재, 조성환, 최철순을 넣었다. 수비형 미드필더에는 자신의 이름을 적었고, 루이스와 이재성을 공격형 미드필더로 배치했다. 공격은 로페즈, 이동국, 에닝요에게 맡겼다.

11명 중 최철순은 현재도 전북에서 뛰고 있다. 2006년 신인으로 입단해서 16년째 뛰고 있기에 최철순을 빼고는 명단을 짤 수 없었다고 한다. 김상식 감독은 리스트를 보면서 “여기에 이동국을 안 넣으면 전화 와서 난리 친다. ‘왜 승요(승리요정)를 뺐냐’며 연락 올 것”이라고 말했다.

김상식 감독은 이 명단에서 ’한 명만 다시 전북으로 데려올 수 있다면 누굴 고르겠냐‘는 사회자의 질문에 고민 없이 김민재(25, 페네르바체)를 택했다. 이어 “이 정도면 트레블(K리그, 아시아 챔피언스리그, FA컵 3관왕)을 노려볼 만하다”라며 흐뭇하게 웃었다. 해당 인터뷰는 지난 17일 전북현대 구단 채널을 통해 공개됐다.

545403c6dfe0736478ca7bccfa9c22d2_2062257432.jpg
545403c6dfe0736478ca7bccfa9c22d2_1758510509.jpg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38 “포체티노, 메시-네이마르-라모스에게 ‘과거에 살지 마라’ 경고” 오우야 2021.10.11 1058
1737 무리뉴 산투가 아낀 "준척 센터백"…"토트넘 커리어 끝날 수도" 은빛일월 2021.11.11 1058
1736 "오바메양 주장 박탈, 역겹다"...유명 아스널 팬, 아르테타 폭풍 비난 토토왕토기 2021.12.16 1058
1735 역시 호날두는 UCL 왕… 유벤투스, 첼시보다 승리 더 많다 금팔찌 2021.10.22 1057
1734 토트넘, 골칫덩이 매각 너무 어렵다… 영입 조건이 ‘유로파 우승’ 삼청토토대 02.18 1057
1733 10월이네여 벌써 토토왕토기 2021.10.01 1056
1732 "무패 깼다!" 웨스트햄, 리버풀 3-2 제압..."4연승+3위 등극" 대도남 2021.11.08 1056
1731 떨고 있는 일본축구 "호주에 지면, 나머지 다 이겨도 탈락 위기" 방구뿡 2021.10.13 1054
1730 "마법" 신태용이 신기한 인도네시아 "왜 90분 내내 서 있나요" 삼청토토대 2021.12.22 1054
1729 용진이형의 "돔구장 연구", 신세계그룹 "대충 만들지 않겠다는 의지표명" 은빛일월 2021.10.13 1053
1728 김사니의 이상한 사과…쌍둥이의 ‘사과 역풍’ 잊었나 무대꽁 2021.12.01 1053
1727 토트넘 "3위 스페셜리스트", 잉글랜드 역대 최고 구단은 여전히 맨유 느바신 2021.12.30 1053
1726 "충격" 퍼거슨, 망연자실 표정 화제…달글리시는 함박웃음 대도남 2021.10.25 1052
1725 마차도 보낸 롯데, 다저스 출신 피터스 영입 “리모델링 사직구장에 적합” 지퍼에그거꼇어 2021.12.10 1052
1724 [LPL Preport] "클리드 도착" FPX, 다음 시즌 전망은? 분노의조루뱃 01.07 1052
1723 ‘우승 어렵나’ 손흥민, 올 시즌도 소년 가장 현실화? 야이그걸 2021.10.25 1051
1722 T1 스매시 브라더스 "MKLeo" 메인스테이지 2021 개인전 우승 샤프하게 2021.11.16 1051
1721 이제 뒤가 없다 마카오타짜 2021.12.11 1051
1720 썸이 일내냐 ? 오우야 2021.12.16 1051
1719 레알 최악의 먹튀, 방출 1순위에서 선발 요원으로 "대반전" 야메떼구다사이 2021.12.19 1051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