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구결번→나가든 말든" 양현종 향한 팬심, 왜 열흘 만에 돌아섰나

"영구결번→나가든 말든" 양현종 향한 팬심, 왜 열흘 만에 돌아섰나

방구뿡 0 1,042 2021.12.23 21:30

f6c20c7b190eb1fc8597806944697db0_107728755.jpg양현종./사진=KIA 타이거즈프랜차이즈 스타 양현종(33)을 향한 KIA 타이거즈 팬들의 인내심도 한계에 다다른 것 같다. 급기야 지난 22일 협상에서도 결론이 나지 않자, 일부 KIA 팬들은 "이젠 모르겠다, 나가든 말든"이라는 반응까지 보였다.

그동안 양현종을 영구결번 후보로 여기며, 자랑스럽게 생각하던 팬들이었다. 통산 425경기 147승 95패 평균자책점 3.83, 1986이닝 1673탈삼진. 타이거즈 프랜차이즈 역대 최다승 2위, 최다 이닝 2위, 최다 탈삼진 3위, 두 번의 한국시리즈 우승. 2007년 데뷔 후 양현종이 타이거즈 유니폼을 입고 남긴 기록은 무거웠고, 같은 기간 팬, 선수들과 쌓은 유대감은 두터웠다.

그렇게 탄탄한 유대감 위에 만들어진 팬심이 열흘 만에 돌아섰다. 지난 14일 만남이 끝난 후 보장액을 두고 양현종 측에서 "서운하다"는 표현이 나온 것이 시작이었다. 흔한 협상 과정이었고 선수로서 할 수 있는 말이었지만, 뜻밖에도 여론은 선수의 편이 아니었다. 선수의 섭섭한 감정을 깊이 공감하기에는 팬들이 봤을 때 알려진 계약 규모가 나쁘지 않았다.

최근 저조했던 성적도 선수 입장에 크게 공감하지 못하는 이유였다. 양현종은 올해 미국에서의 아쉬운 성적은 둘째치고 KBO에서 보여준 2020시즌 성적도 31경기 11승 10패 평균자책점 4.70으로 좋지 못했다. 더군다나 내년이면 양현종의 나이도 만 34세인 만큼 부정적인 예상이 앞설 수밖에 없었다.

여기에 "나성범(32) 계약"이라는 외부 요인도 부정적으로 작용했다. 야구계에는 KIA가 FA 최대어 나성범과 계약을 마쳤다는 소식이 돌았다. 하지만 KIA가 "양현종과 협상을 최우선으로 한다"는 방침을 유지하면서 양현종의 거취가 이번 스토브리그의 최대 관심사가 됐다.

따지고 보면 열흘 만에 돌아선 것이 아닐 수도 있다. 과거 KIA와 양현종 사이에 있었던 몇 번의 FA 협상과 메이저리그 도전 과정도 매끄럽지만은 않았다. 이번 협상 과정에서도 과거의 일들이 어제의 일처럼 하나둘씩 들춰졌다. 이렇듯 쌓인 것을 터트리고 KIA와 양현종의 행보에 관심이 집중되면서 팬들의 피로감은 극에 달했다.

하지만 길었던 협상도 이제 끝을 보인다. 장정석 KIA 단장은 22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5시까지 이어진 오랜 대화 끝에 양현종에게 최종안을 제시했다. 그리고 양현종은 조금 더 시간을 요구했다.

양현종은 어떤 선택을 내릴까. 돌이켜보면 결국 양현종은 타이거즈 유니폼을 입었다. 계약 후에는 제 몫을 하면서 부정적인 여론마저 자신의 편으로 만들었다. 이번에도 같은 과정을 밟는다면 종착지는 영구결번이 될 수 있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098 1년전 방출 수모견디고 만든 "독한 성적표"...역대 최다 인상 기대 "베테랑" 토토왕토기 2021.11.23 1054
1097 포체티노가 맨유 간다면… ‘호날두·케인·산초’ 막강 스리톱+3선 변화 은빛일월 2021.10.31 1053
1096 배당이 다 똥이네 느바신 2021.11.05 1053
1095 [오피셜] 프레딧 브리온, 탑 제외 주전 4인과 재계약 은빛일월 2021.11.16 1053
1094 양현종 “서운하다”…KIA와 FA 협상, 일단 결렬 이꾸욧 2021.12.15 1053
1093 감독 된 토레스, ‘파워 벌크업’으로 눈길...“호날두 보는 줄” 토까꿍 2021.10.20 1052
1092 패널 두번 연속 실축은 무슨 주작이냐 꼬꼬마 2022.01.21 1052
1091 옛 제자 만나는 클롭, "아직도 그가 그립다" 마카오타짜 2021.10.30 1051
1090 “8000만 달러 류현진, 예전의 에이스는 아니다… FA 영입해야” 美언론 꼬꼬마 2021.11.05 1051
1089 국제e스포츠연맹, 제14회 세계 대회 인도네시아 발리 개최 야이그걸 2022.02.18 1050
1088 감독 경질 걸고 한판 "두 팀 모두 지면 포체티노가 1순위" 금팔찌 2021.10.29 1049
1087 SON 경기중 "로얄! 크로스 좀 정확히!"... 오죽 답답했으면 토까꿍 2022.01.07 1049
1086 레스터 "우승 주역", 2부에서 최악의 활약..."이제 끝났어" 삼청토토대 2022.02.18 1049
1085 "함박 미소" 손흥민, 토트넘 동료들과 훈련으로 "복귀 신고" 분노의조루뱃 2021.10.15 1048
1084 몸값만 2100억원...부상 장기화에 속터지는 도르트문트 꼬꼬마 2021.10.26 1048
1083 "날씨가 변수" 토트넘-번리전, 폭설로 경기 연기[속보] 토토왕토기 2021.11.29 1048
1082 토트넘, 코로나 확진자 13명까지 늘어…콘테 "모두가 두려워 하는 상황" 무대꽁 2021.12.09 1048
1081 오타니도 못한 "삼도류" 출현 소식에 日도 기대만발 이꾸욧 2021.12.13 1048
1080 느껴지는 손흥민 공백, “누구도 대체 못 해... 표현 못 할 타격” 샤프하게 2022.01.14 1048
1079 "팬들 지지 받고 있는데…" 토트넘 전설, 추락한 "재능천재"에 한탄 금팔찌 2021.11.29 1047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