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야·투수 전력 지켰지만..’ 허 찔린 LG, 유강남 백업 어쩌나

‘외야·투수 전력 지켰지만..’ 허 찔린 LG, 유강남 백업 어쩌나

느바신 0 881 2021.12.23 21:30

외부 FA 박해민 영입 대가로 삼성에 포수 김재성 내줘
풍부했던 외야 즉시전력감과 투수 유망주 보호에도 울상
베테랑 이성우 은퇴로 주전 포수 유강남 부담 가중될 전망
b60846cec6a830d9d345d5f1940bb79e_1710546733.jpegLG 주전 포수 유강남(사진 왼쪽). ⓒ 뉴시스[데일리안 = 김평호 기자] 내년 시즌 우승을 노리는 LG트윈스가 뜻밖에 포수난에 시달리게 됐다.

LG는 지난 14일 삼성서 FA 자격을 얻은 박해민과 계약기간 4년 총액 60억 원(계약금 32억 원, 연봉 6억 원, 인센티브 4억 원)에 계약을 체결한 뒤 삼성에 보상 선수 명단을 내줬다.

선수층이 두터운 LG서 즉시 전력 야수들과 유망주 투수들이 20인 보호명단에서 대거 풀릴 것으로 보였다.

이에 삼성도 박해민 이탈로 헐거워진 외야를 보강하거나, 올 시즌 팀 평균자책점 1위에 오른 LG의 막강한 투수진 가운데 1명을 선택할 것으로 전망됐다.

하지만 삼성은 예상을 깨고 포수 김재성을 지명했다. 올 시즌을 끝으로 FA 자격을 얻은 강민호를 붙잡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고, 혹시 모를 이탈을 대비해 NC와 트레이드를 통해 김태군을 데려왔기 때문에 김재성을 선택한 것은 다소 의외였다는 평가다.

물론 보상 선수 영입이 팀의 부족한 점을 채우기 위한 점도 있지만 상대방의 전력을 약화시키는 측면도 있다. 삼성으로서는 LG의 허를 찌른 것이나 다름없다.

김재성의 이탈로 LG는 포수 쪽에서 리스크를 안게 됐다.

LG는 올해 3명의 포수로 한 시즌을 보냈다. 주전 포수 유강남을 필두로 베테랑 이성우와 기대주 김재성이 백업 포수 역할을 했다. 하지만 이성우가 올 시즌을 끝으로 은퇴했고, 김재성은 보상선수로 선택 받아 삼성 유니폼을 입는다.

다른 어떤 포지션보다 체력 소모가 큰 포수 자리는 주전 1명으로 한 시즌을 운영할 수 없다. 이에 따라 내년 시즌 유강남의 부담이 가중될 것으로 보인다.

b60846cec6a830d9d345d5f1940bb79e_427908551.jpeg박해민의 보상 선수로 삼성에 지명된 포수 김재성. ⓒ 뉴시스물론 LG에 백업 포수가 전혀 없는 것은 아니다. 기존 백업포수 박재욱으로 유강남의 빈자리를 대신할 수 있다.

하지만 박재욱은 경험이 부족하다. 1군 통산 출장 경기가 41경기 밖에 되지 않는다. 2021시즌에는 1군 출장 기록이 없다. 은퇴한 이성우에 비하면 경험이 부족하고 김재성과 비교했을 때 안정감이 떨어지는 것이 사실이다.

다만 시즌 개막 직전까지 LG가 포수를 보강할 여지는 있다. 두터운 선수 자원을 보유한 LG가 포수를 데려오는 트레이드를 시도하거나 FA 시장에 남아 있는 강민호와 허도환 영입에 뛰어들 수도 있다.

백업 포수 보강이 절실해진 LG가 남은 스토브리그 기간 동안 어떤 선택을 내릴지 관심이 집중된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398 손흥민-케인과 함께 뛴 공격수, “둘은 퍼펙트 듀오, 남은 건 챔피언” 토토벌개빡장군 2021.10.31 912
1397 ‘하루에 280억 미쳤다’ 홈런왕의 몸값은 얼마...키움, "협상 1월로 넘어간다" 삼청토토대 2021.12.16 912
1396 "미나미노 극장골→PK실축" 리버풀, 카라바오컵 8강서 승부차기 승리 방구뿡 2021.12.23 912
1395 라인전이 중요한 메타, LCK 솔로 킬 1위는 "칸나" 김창동 방구뿡 01.21 912
1394 "조롱 아니라지만…" 언짢은 호날두, 상대 "호우 세리머니"에 대면 거부 토토벌개빡장군 2021.10.03 911
1393 기아 처참하구나 지퍼에그거꼇어 2021.10.21 910
1392 "라리가 몸값 No.1" 바르사 MF, 맨시티행 급물살...예상 이적료는? 꼬꼬마 2021.11.19 910
1391 감독 이름 넣은 근조 걸개라니… 도 넘은 전북 팬의 용납 못할 행위 샤프하게 2021.10.20 909
1390 "재능 있는 선수에 대한 모욕!" 맨유 "아픈 손가락" 우호 여론 폭발 은빛일월 2021.11.15 909
1389 “폐에 물 찼다”... 백신 거부 키미히, "코로나 후유증" 심각해 복귀 불가 은빛일월 2021.12.11 909
1388 "내 가족은 내가 지킨다" 류현진, "공항 안전사고 막은 노련한 대처" [유진형의 현장 1mm] 야이그걸 2021.10.11 908
1387 "20조 다이아 수저" 세계 최고 부자 23세 축구 선수의 목표는? 무대꽁 2021.11.22 908
1386 즐거운 아침입니다. 꼬꼬마 2021.12.23 908
1385 "바르사 격파" 수아레스, 누군가에게 세리머니 "나 아직 같은 폰 쓰고 있어" 느바신 2021.10.03 907
1384 즐거운ㅇㅏ 침입니다. 토토왕토기 2021.10.10 907
1383 너희들 밖에 없다...솔샤르 가는 길 배웅한 "포그바-린가드" 토토왕토기 2021.11.23 907
1382 [오피셜] "손흥민 따라갈래"…토트넘 동료였던 라멜라, FIFA 푸스카스상 후보 금팔찌 2021.11.30 907
1381 ‘통산 73승’ 베테랑 좌완 페레즈, 1년 후 은퇴 선언...자국에서 마지막 불꽃 던진다 토까꿍 02.22 907
1380 "레알행 선언" 음바페 폭주..."네이마르한테 "노숙자"라고 말했냐고? 맞다" 은빛일월 2021.10.06 906
1379 LG도 돈 없나, 구리 챔피언스파크 매각…외부 FA ‘그림의 떡’ 꼬꼬마 2021.11.17 906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