前 맨유 공격수 프리미어리그 복귀설 "솔솔"…"억만장자" 뉴캐슬 영입 후보

前 맨유 공격수 프리미어리그 복귀설 "솔솔"…"억만장자" 뉴캐슬 영입 후보

마카오타짜 0 627 2021.12.25 12:34

7a29f1a25ea50b5865781f155ec86a93_1366941582.png
과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서 뛰었던 오디온 이갈로(32)가 프리미어리그로 다시 돌아올 수 있는 가능성이 제기됐다. 뉴캐슬 유나이티드가 다가오는 1월 이적시장 때 영입할 수 있다는 소식이다.

영국 "스카이스포츠"는 24일(한국시간) "이전에 왓포드, 맨유에서 뛰며 프리미어리그에서 활약한 적이 있는 이갈로는 뉴캐슬이 겨울 이적시장을 앞두고 주목하고 있는 여러 공격수 한 명인 것으로 확인됐다"고 소식을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사우디아라비아 국부펀드(PIF)가 주도하는 컨소시엄에 인수된 뉴캐슬은 재정적으로 감당할 여유가 되기 때문에 1월에 본격적으로 스쿼드를 개선하려는 움직임이다. 특히 내년에 챔피언십으로 강등되는 상황을 반드시 피하기 위해 프리미어리그에 잔류하겠다는 확고한 의지 속에 대대적인 투자를 하려는 계획이다.

이런 가운데 에디 하우(44·잉글랜드) 감독은 영입리스트를 작성하며 선수단 보강을 준비 중이다. 공수에 걸쳐 여러 선수가 후보에 오른 상황이며, 그중 최근 이갈로가 포함되면서 영입 여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갈로의 뉴캐슬행이 가능성 있는 이유는 현재 선수 본인이 관심을 갖고 있다는 점이다. "스카이스포츠"에 따르면 알 샤바브는 비공식적으로 이갈로에게 뉴캐슬로부터 오퍼가 오면 관심이 있는지 물었다. 이에 이갈로측은 접촉이 이루어진다면 이적을 진지하게 고려하겠다는 입장을 밝힌 상태다.

이갈로는 지난 2014년 이탈리아 세리에A에 속한 우디네세 칼초를 떠나 왓포드에 입단하면서 프리미어리그 무대에 발을 디뎠다. 3년간 주포로서 활약하면서 통산 100경기 40골 11도움을 올렸다. 하지만 2017년 1월 갑작스럽게 중국 무대 진출을 선언하더니 창춘 야타이, 상하이 선화에서 커리어를 이어갔다.

그러던 중 지난해 맨유가 공격수들의 줄부상이 이어지자 이갈로에게 러브콜을 보내면서 임대로 합류해 프리미어리그로 돌아왔다. 다만 주로 교체로 출전했고 강렬한 인상을 남기진 못했다. 모든 대회 통틀어 23경기에 나서는 데 그쳤다. 공격 포인트는 5골 1도움이 전부였다. 임대 기한을 연장하긴 했으나 완전 이적에는 실패했고, 사우디아라비아 알 샤바브로 떠났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398 칠레 전설, 대표팀 경기 중 쿵푸 축구로 구설수...팀도 대패 느바신 2021.11.18 608
1397 ‘손흥민 안방’ 이름 바뀐다...네이밍 판매 가격 ‘310억 x 20년’ 토까꿍 2021.12.02 608
1396 선수들 승부욕 자극한 김종민 감독의 한 마디 "너네 저 팀 못이기니깐 편안하게 해" 방구뿡 2021.12.09 608
1395 즐거운 아침입니다. 꼬꼬마 01.24 608
1394 "21G 5골" 역대급 부진한 케인..."진작에 팔았어야지" 꼬꼬마 02.18 608
1393 EPL 회장, 결국 물러난다…“사우디 같은 나라 축구판에 끌어들이지 마” 은빛일월 2021.11.17 609
1392 "바디 형님 쉬셔도 돼요"...레스터 신입 FW, "포트트릭"으로 존재감 증명 무대꽁 2021.10.22 610
1391 "웨스트햄 주전, 손흥민도 어렵다" 토트넘 축구인 "격노" 기사입력 2021.10.26. 오후 12:11 야이그걸 2021.10.27 610
1390 SON 충격의 주전탈락 전망, "콘테 NEW 5인방" 합류에 "베스트11 제외" 토까꿍 2021.11.17 610
1389 오릭스 역전 대박 오우야 2021.11.21 610
1388 "토트넘 감독" 콘테, 매의 눈으로 선수들 훈련 응시 이꾸욧 2021.11.03 611
1387 "인간 승리" 에릭센, EPL 복귀 곧 결론…토트넘 가능성↓ 마카오타짜 01.17 611
1386 바르사 유니폼 ‘짝퉁 논란’...토레스 유니폼 가슴에 ‘NO 스폰서’ 토까꿍 02.18 611
1385 토트넘, 케인 바꿀 기회 왔다... “팀 최고액 재계약 거절”한 대체자 느바신 2021.10.07 612
1384 국농 언읍 개어렵네 토까꿍 2021.11.15 612
1383 SON 못 넘은 FW, 결국 귀향한다...“1월에 아약스 임대” 오우야 2021.12.02 612
1382 ‘이강인 15분 활약+쿠보 골’ 마요르카, 에스파뇰에 2-1 승 무대꽁 01.16 612
1381 "자기관리 신" 호날두, 맨유 셰프들에게 "호날두 메뉴" 전달 은빛일월 2021.09.27 613
1380 "익숙한 얼굴이네"...김민재 뛰는 터키 리그 득점 1위는 "前 FC서울 ST" 꼬꼬마 2021.10.13 613
1379 "헬퍼" 권영재 감독, 군 문제로 PSG 탈론과 결별 금팔찌 2021.10.26 613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