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태용 매직" 인니, "3명 퇴장" 싱가포르 꺾고 5년 만에 결승 진출

"신태용 매직" 인니, "3명 퇴장" 싱가포르 꺾고 5년 만에 결승 진출

토토왕토기 0 1,028 2021.12.27 02:15

9e3f15ced172768d7ac74b490fc0af85_286002878.jpeg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인도네시아 대표팀이 "개최국" 싱가포르를 꺾고 스즈키컵 결승 진출에 성공했다. 

25일(한국시간) 싱가포르 국립경기장에서 아세안축구연맹(AFF) 스즈키컵 2020 준결승 2차전을 가진 인도네시아가 싱가포르를 4-2로 제압하며 합산 스코어 5-3으로 결승행을 확정했다. 인도네시아의 결승 진출은 2016년 대회 이후 5년 만이다. 

인도네시아는 5-4-1 포메이션에 에즈라 왈리안, 리키 캄부아야, 라쉬맛 이리안토, 라마이 루마키에크, 파츠루딘 아랸토, 위탄 술레이만, 알페안드라 디왕가, 아스나위, 프라타마 아르한, 리츠키 리호, 나데오가 선발로 나섰다.

싱가포르 역시 5-4-1 전형을 사용했고 아미 레차, 하피즈 노르, 하리스 하룬, 샤딘 술라이만, 하미 시아힌, 송의영, 누르 아담, 사푸완 바하루딘, 이르판 판디, 줄카르나엔 수즐리만, 하산 수니를 내세웠다.

인도네시아는 전반 초반부터 강한 전방 압박으로 기회를 만들었다. 전반 5분 전방 압박에 성공하며 공을 뺏었고, 술라이만의 패스를 캄부아야가 슈팅했지만 빗나갔다.

그러나 두 번째 기회는 놓치지 않았다. 전반 11분 디왕가가 후방에서 끊어낸 공을 술레이만이 드리블 이후 골키퍼 다리 사이로 패스를 넣어줬다. 이를 왈리안이 놓치지 않고 밀어 넣으며 선제골을 터뜨렸다. 이어 전반 14분 아스나위가 몸싸움을 이겨낸 뒤 컷백을 연결하며 다시 득점 기회가 나왔지만 깜부아야의 슈팅이 빗나갔다.

싱가포르는 전반 후반부에 힘을 냈다. 그러나 운이 따르지 않았다. 전반 40분 인도네시아 수비수 이리안토가 무리하게 수비하다가 반칙을 범했지만 심판은 페널티킥을 선언하지 않았다. 여기에 바하루딘이 강하게 항의하다가 두 번째 경고를 받으며 퇴장당했다.

싱가포르는 한 번의 기회를 골로 만들었다. 전반 48분 싱가포르의 프리킥이 페널티박스 안에 떨어졌고 혼전 상황에서 송의영이 넘어지면서 슈팅해 골 망을 갈랐다. 이로써 전반전은 1-1로 종료됐다.

후반전은 더욱 치열했다. 인도네시아는 후반 14분 코너킥을 리호가 왼발 슈팅으로 연결했지만 골대에 맞았다. 싱가포르도 곧바로 반격했지만 후반 16분 아누아르의 로빙 슈팅이 골문을 살짝 빗나갔다.

또 다시 변수가 발생했다. 후반 21분 이르판 판디가 뒤에서 이르판 자야를 막으려다 반칙을 범해 퇴장을 당했다. 이로써 싱가포르는 중앙 수비수 두 명이 퇴장당하며 9명이 싸우게 됐다.

그러나 득점에 성공한 팀은 싱가포르였다. 후반 29분 페널티박스 바깥쪽에서 프리킥을 얻어냈고 이를 술레이만이 골문 구석으로 정확히 차 넣었다. 이로써 싱가포르가 역전에 성공했다.

싱가포르는 계속 해서 인도네시아를 위협했다. 후반 35분에는 아누아르가 헤딩 슈팅을 시도하며 골문을 노렸다. 슈팅은 골키퍼의 선방에 막혔다.

인도네시아는 후반 41분 아르한의 극적인 동점골이 나왔지만 후반 44분 아르한이 다시 한 번 무리한 태클로 페널티킥을 내줬다. 그러나 키커로 나선 파리스 랑리가 나데오 골키퍼를 넘지 못했다. 나데오 골키퍼는 정확하게 슈팅 위치를 읽으면서 팀을 위기에서 구했다.

후반 46분에는 인도네시아가 기회를 잡았다. 하니스 사가라 푸트라가 골문 앞에서 강력한 왼발 슈팅을 시도했다. 그러나 이는 하산 수니의 선방에 막혔고 이어진 배건의 슈팅도 골문 위로 빗나갔다. 이로써 90분은 2-2 무승부로 종료됐고, 경기는 연장전으로 돌입했다.

연장 시작과 동시에 인도네시아가 재역전에 성공했다. 연장 전반 2분 에기 마울라나의 슈팅을 하산 골키퍼가 막았지만 수비수가 헛발질을 하면서 공이 골문 안으로 빨려 들어갔다.

인도네시아는 아르한, 자야 등이 계속해서 슈팅을 시도했지만 수니 골키퍼를 넘지 못했다. 그러나 연장 전반 종료 직전 에기가 하산 골키퍼 손맞고 나온 공을 밀어 넣으며 점수 차를 벌렸다.

싱가포르는 연장 후반전에 만회골을 노렸다. 이크산 판디가 페널티박스 바깥쪽에서 한 차례 슈팅을 시도했지만 골키퍼 정면으로 향했다. 싱가포르는 후반 18분 하산 골키퍼가 페널티박스 바깥에서 태클을 시도해 또 다시 레드카드를 받았다. 이후 추가 득점은 나오지 않았고, 인도네시아가 4-2 스코어를 지키며 결승으로 향했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638 [롤드컵] 유럽 솔랭, 선수들 중 "최고"는 누구? 토토벌개빡장군 2021.10.15 1004
1637 하키 은빛일월 2021.10.19 1004
1636 이런 썩을 전반 무네 느바신 2021.11.08 1004
1635 "무리뉴가 옳았다" 토트넘 "재능 천재"의 끝없는 몰락, 비난 넘어 우려 심화 오우야 2021.10.06 1003
1634 남자농구 감독 8명 중 6명 “허훈보다 허웅” 느바신 2021.12.18 1000
1633 이강인 내쫓고 들어왔던 안드레, NON-EU 곧 "탈피" 마카오타짜 2021.10.12 999
1632 불금입니다. 샤프하게 2021.12.18 999
1631 英 독점 "호날두, 맨유 떠난다…잔류 조건은?" 토토벌개빡장군 01.07 999
1630 콘테의 토트넘행 뒷이야기… “14살 딸 교육 때문에 런던 복귀 원했다” 꼬꼬마 2021.11.05 998
1629 김민재 토트넘행 파란불...콘테피셜, "수비 핵심 장기부상" 야이그걸 2021.12.03 998
1628 호날두 비판한 네빌, 팬에게 ‘역공격’ 당해 “당신도 과거에…” 방구뿡 2021.12.30 998
1627 "각목 같았다"…황희찬 동료, EPL "시즌 최고의 실수" 예약 마카오타짜 2021.12.18 997
1626 "괴력" 오타니, 2타석 연속 3루타 폭발...LAA 10년 만에 진기록 느바신 2021.09.27 996
1625 ‘백신 반대파’ 키미히, 폐 악화돼 시즌 아웃...“체액 고였다” 방구뿡 2021.12.10 996
1624 아스널, 오바메양 대체자로 "맨유 보물" 제2의 반페르시 노린다 오우야 2021.12.18 996
1623 3경기 연속골 폭발 백승호, "노예 모드"에도 지치지 않는 에너자이저 은빛일월 2021.09.27 995
1622 베르너, 첼시 합류 후 VAR로 취소된 득점 16골..."그냥 그러려니 한다" 이꾸욧 2021.10.03 995
1621 [롤드컵 미디어데이] "풀세트 사람 할 짓 아냐" 양 팀 모두 3:0 예상 토토왕토기 2021.11.04 993
1620 “3라운드에서 본때를 보여주겠다” 허훈이 허웅에게 날린 선전포고 개가튼내통장 2021.11.16 993
1619 무밭 가쟈 이꾸욧 2021.09.27 992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