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 아낀 박항서, 전략 지적엔 발끈 "내가 바보가 아닌 이상..."

말 아낀 박항서, 전략 지적엔 발끈 "내가 바보가 아닌 이상..."

대도남 0 1,680 2021.12.28 00:08

53abef2bd053653e0e94504116a5c915_1930305220.jpg박항서 베트남 축구대표팀 감독. /사진=AFF 스즈키컵 공식 홈페이지 캡처박항서(62) 베트남 축구대표팀 감독이 2020 아세안축구연맹(AFF) 스즈키컵 결승 진출 실패에 대해 아쉬움을 감추지 못했다. 다만 경기 중 전략에 대한 현지 취재진의 지적에 대해선 정면으로 반박했다.

박항서 감독은 26일(한국시간) 싱가포르 칼랑 국립 경기장에서 열린 태국과의 대회 4강 2차전에서 0-0으로 비겨 결승 진출에 실패한 뒤 공식 기자회견에서 "패배한 감독이 무슨 말을 할 수 있겠느냐. 패장은 원래 말이 없다"며 말을 아꼈다.

앞서 1차전에서 태국에 0-2로 졌던 베트남은 이날 3골 이상을 넣어야 결승에 진출할 수 있었지만, 경기 초반부터 파상 공세를 펼치고도 끝내 골을 넣지 못한 채 1무1패로 져 탈락의 고배를 마셨다.

박 감독은 "어쨌든 결과는 준결승에서 탈락했으니까 그 부분에 대해선 실패했다고 생각한다. 그렇지만 최선의 방법을 선택했다. 1차전에서도 0-2로 졌지만 최선을 다했다"며 "나와 선수들 모두 실패는 인정하나, 최선은 다했다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말을 아끼면서도 박 감독은 이날 전략과 관련된 지적은 정면으로 반박했다.

박 감독은 응우옌 반 토안(169㎝)과 응우옌 콩 푸엉(168㎝·이상 HAGL) 등 단신 공격수들을 투입한 뒤에도 너무 공중볼만 노린 것 아니냐는 현지 취재진의 지적에 고개를 절레절레 흔들었다.

이어 그는 "콩푸엉과 반토안 모두 측면을 활용하기 위해 들어간 것이다. 내가 바보가 아닌 이상 신장이 작은 선수한테 공중볼을 때리라고 했겠는가"라며 "측면에 위치해야 하는데 자꾸 (선수들이)중앙으로 이동해서 그런 거다. 공중볼을 유도한 건 아니다"라고 잘라 말했다.

이어 박 감독은 "아직 베트남을 동남아 1위로 생각하는지"에 대한 질문엔 "내가 평가할 문제는 아니다"라면서도 "동남아에선 누구와 붙어도 자신은 있다"고 덧붙였다.

지난 2018년 대회에서 베트남에 10년 만에 대회 우승을 안겼던 박항서 감독은 이날 태국에 져 대회 2연패 도전에 실패했다. 앞서 결승에 선착한 신태용(51) 감독이 이끄는 인도네시아와의 한국인 감독 간 결승 맞대결도 무산됐다.

한편 신 감독이 이끄는 인도네시아는 오는 29일과 내년 1월 1일 싱가포르에서 태국과 두 차례 결승 맞대결을 펼친다. 준우승만 5차례 경험한 인도네시아는 이번 대회를 통해 첫 우승에 도전한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798 레알, 포그바 향한 관심 완전히 접었다..."FA라도 영입 안 해" 꼬꼬마 2021.12.27 1040
797 토트넘 담당 기자 "손흥민 잘했지만, 2021년 최고의 선수는 요리스" 방구뿡 2021.12.27 996
796 뤼디거, FA로 레알 유니폼 입는다..."레알 선수들도 합류 확신" 토토벌개빡장군 2021.12.27 1459
795 수정궁 앞둔 손흥민, 8호 골은 "다음 기회"에? 마카오타짜 2021.12.27 1535
794 랑닉의 맨유 대개조 시작된다, "분데스 영건 트리오" 영입이 "스타트" 이꾸욧 2021.12.27 2059
793 하키 또 잘못되는건가요 ? 방구뿡 2021.12.27 1363
792 오늘 축구 골 잔치네 오우야 2021.12.27 1127
791 토트넘 잔류할 걸 그랬나...레알서 버려진 베일, 낙동강 오리알 신세 은빛일월 2021.12.28 1964
790 "5골 폭발" 아스널, 노리치 5-0으로 꺾으며 리그 4연승 삼청토토대 2021.12.28 2656
789 즐거운 아침입니다. 마카오타짜 2021.12.28 1628
788 ‘8골+4연속 골’ SON, 충격의 몸값 하락-10위권 탈락… 팬들은 “왜 깎아?” 토토왕토기 2021.12.28 1420
787 "단장이 직접 집까지 갔는데..." 황재균과 KT, 왜 좀처럼 계약하지 못하나 대도남 2021.12.28 1925
786 영건? 현찰 23.4억? 최형우&나지완은? 나성범 보상의 시간이 왔다 오우야 2021.12.28 1337
785 토트넘 잔류할 걸 그랬나...레알서 버려진 베일, 낙동강 오리알 신세 대도남 2021.12.28 1599
784 [와일드리프트] "오늘 개막" WCK, 일정 및 참가 팀은? 오우야 2021.12.28 1373
열람중 말 아낀 박항서, 전략 지적엔 발끈 "내가 바보가 아닌 이상..." 대도남 2021.12.28 1681
782 "1명 밖에 안 떠올라"…보스턴 필승조가 꼽은 ML에서도 통할 日선수 토까꿍 2021.12.28 1581
781 안양이 지랄이여 꼬꼬마 2021.12.28 1882
780 "바르사 구하러 온" 토레스 현지 도착, 메디컬 테스트 진행 후 공식 발표 샤프하게 2021.12.28 1834
779 김승기 감독 "선발 기용 잘못한 내 책임이다" 이꾸욧 2021.12.28 1335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