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초에 1점 차, 허웅은 무엇을 주저했나

1초에 1점 차, 허웅은 무엇을 주저했나

야이그걸 0 740 01.02 13:20

5328a7cf946835633c96e045b6df18df_1469146103.jpg

(엑스포츠뉴스 안양, 박윤서 기자) 대역전승을 수확할 수 있었던 원주 DB의 마지막 찬스. 공을 쥐고 있던 에이스는 슛 조차 시도하지 못했다.

DB는 31일 안양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21-2022 KGC인삼공사 정관장 프로농구 안양 KGC인삼공사와의 3라운드 맞대결에서 89-90 석패를 떠안았다. 이날 패배로 DB는 12승 15패가 됐고 7위로 내려앉았다. 더불어 원정 3연패 늪에 빠졌다.

전반에 DB는 수비에 허점을 드러내며 50-58로 뒤처졌다. 불붙은 상대 외곽포를 전혀 제어하지 못했고 무려 3점슛 11개를 허용했다. 하지만 후반 들어 수비부터 에너지 레벨을 끌어올렸고 추격에 고삐를 당겼다. 

끈질기게 KGC의 뒤를 쫓던 DB는 경기 종료 2분 10초를 남기고 마침내 83-84까지 따라붙었다. 그리고 DB에 절호의 기회가 찾아왔다. 종료 23초전 89-90에서 변준형에게 자유투 2개를 허용했지만, 모두 빗나갔다. 조니 오브라이언트가 리바운드를 잡았고 DB는 승리를 위한 마지막 공격을 전개했다.

허웅은 시간을 충분히 흘려보낸 뒤 종료 11초전 동료에게 패스를 하며 시작을 알렸다. DB는 여러 차례 패스를 주고받으며 찬스를 모색했고 한 번의 기회를 노렸다. 그러나 시간이 촉박했다.

6c02c44581d592391bd38dc0728c0780_137608992.jpg

무엇을 주저했을까. 종료 1초전 허웅은 원 드리블 이후 하이포스트에서 점퍼를 시도할 기회가 있었지만, 패스를 선택했고 공은 라인 밖으로 굴러갔다. 결국 슛을 던져보지 못했고 그대로 경기가 종료됐다. 허웅은 머리를 감싸며 좌절했다. 순간적으로 수비를 들어온 변준형을 크게 의식한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약간의 틈은 존재했고 시간은 1초밖에 남지 않은 상황이었다. 사실상 선택의 여지가 없었다.

이상범 DB 감독도 마지막 공격을 곱씹었다. 경기 후 이 감독은 "마지막에 여러 찬스가 생겼는데...슛을 쏘고 경기를 끝냈어야 했다. 찬스에서 슛을 쏘지 못한 게 아쉽다"라며 패인을 진단했다.

결과적으로 허웅은 결정적인 턴오버를 범했지만, 누구도 그에게 돌을 던질 수 없다. 이날 34분 59초 동안 20점 3리바운드 12어시스트를 기록하며 종횡무진 코트를 누볐다. 팀 내 최다 득점을 책임졌고 특히 후반에만 14점을 몰아치며 상대 앞선을 찢었다.

허웅은 2021년 마지막 경기에서 명승부를 연출한 주연 중 한 명이었다. 하지만 최후의 웃는 자가 될 수는 없었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018 흐름 바꾼 신인에 틸리카이넨 함박미소 “이준, 오버롤 플레이어” 토까꿍 2021.11.21 680
1017 르버트 못 막은 LAL, 뒷심 부족으로 또 5할 붕괴... IND 4연패 탈출 마카오타짜 01.21 680
1016 英 매체 무승부 예상의 이유..."돌아온 황희찬이 SON의 토트넘 수비 박살낼 것" 지퍼에그거꼇어 02.14 680
1015 콘테, 토트넘 러브콜에 화답..."3년 계약에 연봉 204억. 선수 보강도 해줘" 방구뿡 2021.11.01 679
1014 "90분도 못 뛰었다!" 주전 경쟁에서 완전히 밀린 빅 네임 "4인"은? 야이그걸 2021.11.12 679
1013 "솔샤르 감독 벽화 철거" 맨유, 결별 후 발 빠르게 흔적 지우기 돌입 은빛일월 2021.11.26 679
1012 이강인 프랑스 이적 불붙나, ‘10번 핵심 MF’ 피오렌티나 갔다 토까꿍 2021.12.25 679
1011 "박항서호" 베트남, 오만에 1-3 역전패... 일본 4위 추락 꼬꼬마 2021.10.13 678
1010 토트넘 최악의 경기력...유일한 빛 "스페인 초특급 유망주" 샤프하게 2021.10.22 678
1009 UCL 못나가는 토트넘 싫다던 스타, 명장과 재회에 급호감 분노의조루뱃 2021.11.23 678
1008 "부끄럽지 않니?" 폭발한 호날두, 맨유 동료들 꾸짖었다 이꾸욧 2021.10.27 677
1007 바르사, 또 한 명의 전설의 귀환..."우승 청부사" 알베스, 파격 복귀 확정 이꾸욧 2021.11.13 677
1006 2위 싸움 치열 日, "이란-韓, 7차전 결과에 따라 월드컵 확정" 토토벌개빡장군 2021.11.18 677
1005 김수지 “우리가 주도했다는 얘기, 말도 안된다” 대도남 2021.11.24 677
1004 “나 소리 지른다” 슈퍼꼰대 김형실 감독의 특별한 지도법 샤프하게 2021.11.26 677
1003 ‘부상 복귀’ 황의조 26분 출전, 보르도는 브레스트에 1-2 역전패 분노의조루뱃 2021.11.29 677
1002 ‘리버풀전 참패’ 후 소환된 박지성, 네빌 “전방 압박하는 선수 없어” 이꾸욧 2021.10.25 676
1001 "팬들 이러지 마!" 브루노, 왓포드전 대패 후 솔샤르 향한 야유에 "분노" 꼬꼬마 2021.11.21 676
1000 오릭스가 쉽게 끈나진 않지 지퍼에그거꼇어 2021.11.26 676
999 메릴 켈리(왼쪽)와 김광현./AFPBBNews=뉴스1 김광현(33)과 메릴 켈리(33·애리조나) 동갑내기 원… 토까꿍 2021.11.26 676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