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 KIA서 데려온 2명 모두 이별... "우승" 얻고 "홀드왕" 내줬다

NC, KIA서 데려온 2명 모두 이별... "우승" 얻고 "홀드왕" 내줬다

개가튼내통장 0 1,015 01.02 13:20

0bdd5266383c3f1455fe7983433ac25b_1349256634.jpg문경찬(왼쪽)과 박정수는 7개월 간격으로 FA 보상선수로 NC를 떠났다. /사진=뉴시스우승을 위해 야심차게 데려온 두 선수. 목적은 달성했지만 NC 다이노스는 채 2년도 되지 않아 이들 모두와 이별했다.

롯데 자이언츠는 NC로 FA 이적한 손아섭(33)의 보상선수로 지난달 31일 투수 문경찬(29)을 지명했다. 롯데는 "플라이볼 투수인 문경찬이 내년 넓어진 사직구장을 홈으로 쓴다면 보다 나은 모습을 보여줄 것으로 판단했다"고 선택의 이유를 밝혔다.

NC는 문경찬을 데려온 지 1년 4개월 만에 다시 내주게 됐다. 2020년 8월 12일, NC는 KIA 타이거즈와 트레이드를 단행했다. 문경찬과 우완 박정수(25)가 NC로, 우완 장현식(26)과 내야수 김태진(26)이 KIA로 이적했다. 김종문 당시 NC 단장은 "불펜에서 활약할 수 있는 즉시 전력 투수를 확보했다"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문경찬은 바로 전 시즌인 2019년 54경기에 등판, 1승 2패 24세이브 평균자책점 1.31을 기록하며 리그 정상급 불펜 투수로 도약했다. 비록 2020년에는 트레이드 전까지 평균자책점 5.25로 다소 부진했지만 "급"이 있는 선수라는 기대를 받았다. 대권에 도전하던 NC는 당시 마무리 원종현(34)이 큰 짐을 지던 불펜진 보강에 나섰고, 문경찬이 그 주인공이 됐다.

기대대로 문경찬은 NC의 통합 우승에 큰 도움을 줬다. 새 유니폼을 입은 문경찬은 이적 후 2개월이 조금 넘는 기간 11홀드를 적립하며 정규시즌 우승에 기여했다. 한국시리즈에서는 1이닝 1실점에 머물렀지만 문경찬이 없었다면 시즌 후반 불펜의 과부하가 우려됐다는 점에서는 성공적인 트레이드로 평가됐다.

2ec290c0a844b7de839e9e9fb3a0f4b3_960297493.jpg2021년 홀드왕에 오른 KIA 장현식. /사진=KIA 타이거즈그런 문경찬이 롯데로 이적함으로써 2대2 트레이드로 NC 유니폼을 입은 두 선수는 모두 남아 있지 않게 됐다. 앞서 박정수는 지난해 5월 FA로 영입한 이용찬(32)의 보상선수로 두산 베어스로 이적했다. 7개월 간격으로 둘 모두 FA 보상선수로 구단을 떠나게 된 것이다.

공교롭게도 문경찬의 트레이드 상대였던 장현식과 김태진은 지난해 좋은 활약을 펼쳤다. 장현식은 69경기에서 34홀드로 생애 최초로 홀드왕 타이틀을 차지했고, 김태진 역시 개인 통산 가장 많은 타석(414)을 소화하며 내야진에서 제 역할을 다했다.

결과적으로 트레이드를 통해 NC는 우승을, KIA는 홀드왕을 얻은 셈이다. 물론 NC는 우승이라는 최대의 목표를 달성하는 데 문경찬의 역할이 컸기 때문에 "아깝다"는 말로 요약하기는 어렵다. 또한 둘이 보상선수로 이적하며 다른 젊은 투수를 보호할 수 있었다는 점도 눈에 보이지 않는 가치라고 할 수도 있다.

특히 "윈나우"를 위해 단행한 트레이드는 어느 정도 미래에 대한 희생을 담보로 진행하는 경향이 있다. 2017년 KIA가 뒷문 보강을 위해 김세현(34)을 받으면서 유망주 이승호(22)를 넥센(현 키움)에 내준 것도 그런 사례 중 하나였다. 트레이드의 목적이 확실했고, 그 해 KIA는 원하던 우승을 차지했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458 "나 다시 돌아갈래" PSG 미드필더, 英 복귀 추진 야이그걸 01.04 1118
1457 토트넘 충격 결단, "재능 천재" 내보내고 추락한 레알 스타 영입 마카오타짜 01.04 1034
1456 "진짜 떠나나"... 바르셀로나 핵심 FW, SNS 프로필 돌연 삭제 개가튼내통장 01.04 728
1455 ‘이번엔 허웅이 웃었다’ DB, KT 홈 11연승 저지 야메떼구다사이 01.04 754
1454 2023 FA 시장은 더 초호화 역대급 "쏟아질 +30명" 한화·롯데 큰손 나설까 야이그걸 01.04 732
1453 ‘전준우 34억-손아섭 40억 베팅’ 롯데, 마지막 FA 정훈 20억은 제시할까 분노의조루뱃 01.04 749
1452 ‘슛돌이’ 이강인, 새해 첫 경기 바르셀로나 상대로 선발출전 대도남 01.04 752
1451 "손흥민 파트너" 계속해서 그의 이름이…"0골-0도움"에도 콘테 주목 샤프하게 01.04 865
1450 ‘선제골 허용+아쉬운 공격력’ 레알, 헤타페전 0-1 패…15경기 무패 깨졌다 토토왕토기 01.04 700
1449 레알 마드리드 골도 먹히고 이꾸욧 01.04 686
1448 ‘10주 지났지만…’ 기약 없는 송교창의 복귀 토까꿍 01.04 569
1447 한 번 실수로 사라지기엔 가혹하다, ‘음주운전→방출’ 야구인 2세 기회 올까 마카오타짜 01.04 573
1446 "SON 덕분에 새해 첫 골"…산체스 조국 콜롬비아 열광 대도남 01.04 1211
1445 신태용 감독 이끄는 인도네시아, 스즈키컵 준우승 마무리 토토벌개빡장군 01.04 558
1444 "ML 최초 5억 달러 후보" 천재 타자의 동생도 ML행 임박 이꾸욧 01.04 559
1443 “류현진 있는 TOR 선발진 알동 최강…100승 가능, AL 최다승” 美매체 장밋빛 전망 무대꽁 01.02 875
1442 "아데토쿤보 35P 16R 10A" 밀워키, 뉴올리언스 대파하고 6연승 토토벌개빡장군 01.02 1416
열람중 NC, KIA서 데려온 2명 모두 이별... "우승" 얻고 "홀드왕" 내줬다 개가튼내통장 01.02 1016
1440 즐거운 아침입니다. 토토왕토기 01.02 1188
1439 맨유 강력한 270억원 러브콜, "메시의 후계자" 21세 아르헨티나 신성 영입 총력전 야이그걸 01.02 831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