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경언니 떠나지 마세요"상하이팬들 아우성..."배구 여제"는 "굿바이"

"연경언니 떠나지 마세요"상하이팬들 아우성..."배구 여제"는 "굿바이"

샤프하게 0 1,326 01.07 13:11

1f83f33770ab31cbe443ad79d9308db1_163374516.jpg[마이데일리 = 이석희 기자]중국 슈퍼리그 상하이 브라이트 유베스트 김연경이 4일 시즌을 마감했다. 2000~01시즌 후 우승을 하지 못한 팀을 위해 김연경이 ‘우승 청부사’로 나섰지만 결승진출에 실패, 팀은 아쉽게도 3위에 머물렀다.

상하이는 4일 중국 광둥성 장먼스포츠센터에서 열린 2021-2022 중국여자프로배구 슈퍼리그 랴오닝과의 3위 결정전 2차전에서 세트 스코어 3-0(25-20 25-17 25-13) 셧아웃 승리를 손에 넣었다. 김연경은 1차전 21점에 이어 2차전 20점을 쓸어담았다.

아쉽게 시즌을 마감한 상하이는 홈페이지를 통해 아쉬운 작별을 고했다. 상하이는 웨이보 팀 계정에 올린 인사에서 “시즌 마지막 경기는 성공적으로 끝났다. 우리 팀 선수들은 서로 축하하고 기념사진을 찍었다”며 “누가 먼저 눈시울을 붉혔는지 이별의 슬픔이 순식간에 퍼졌다”고 전했다.

이어 상하이는 “지난 40일 동안 쓰라린 눈물과 후회가 있었다. 그렇지만 웃음과 기쁨, 행복이 있었다. 프리미어 리그의 끝에서 우리는 좋은 것을 소중히하고 교훈을 기억한다“라고 팬들에게 인사했다.

이에 팬들도 감사 인사를 전했다. 특히 상하이의 우승 청부사로 나섰지만 감독의 석연찮은 기용에 우승을 놓친 김연경에 대해서 팬들은 다시 보고 싶다는 인사를 남겼다.

상하이 팬들은 “김연경과 라슨을 보내기 너무 아쉽다” “김연경과 라슨 모두 떠나네” 등 외국인 선수들이 떠나가는 것에 대한 아쉬움을 전했다.

또한 팬들은 “김연경과 라슨을 너무 좋아한다. 특히 두 선수의 실력 뿐 아니라 투철한 스포츠정신에도 좋아한다”고 두 선수를 칭찬했다.

최근 김연경이 숙소에서 거의 감금생활과 다름없이 호텔과 경기장, 헬스장만 오가갔다는 말을 들었는지 알 수 없지만 팬들은 “김연경을 떠나 보내 너무 아쉽다”며 “ 우선 언니(김연경)에게 맛있는 밥 한끼를 제공해주세요. 한달새 얼굴살이 너무 많이 빠졌더라”라고 댓글을 남기기도 했다.

미국인 선수 조던 라슨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김연경과 찍은 사진을 맨앞에 내세우고 "이팀과 함께해서 정말 기뻤다. 결코 잊을 수 없다"라며 이별에 대한 아쉬움을 전했다.

아쉽게 중국 시즌을 마친 김연경은 조만간 귀국할 것으로 보인다. ‘감금생활’이나 다름없다고 했던 중국시즌이 끝났기에 중국에 남아 있을 이유가 없다.

문제는 국내에서 뛸 수 없다는 것이다. 지난 해 12월 28일까지 원 소속팀인 흥국생명과 계약한 후 한국배구연맹에 선수등록을 하지 못했기에 V리그 코트를 밟을 수 없다.

남은 가능성은 유럽 무대와 미국이다. 여전히 김연경은 월드클래스 급이다. 분명히 김연경을 원하는 팀이 있겠지만 유럽리그는 대부분 시즌 중반을 치닫고 있어 그녀를 영입하기가 쉽지 않을 듯 하다.

남는 곳은 미국리그이다. 김연경은 은퇴후 미국 대학에 들어가서 공부를 하고 싶다는 뜻을 자기의 자서전에서 밝힌 바 있다. 그런 의미에서 미국행은 공부와 선수생활, 그리고 미래에 대한 밑그림을 그리기 좋은 곳이다.

선수로 남은 시즌 뛰기 보다는 방송쪽 일을 하면서 다음 시즌을 준비할 가능성도 있다. 지난 도쿄올림픽 이후 김연경에 대한 방송쪽 ‘러브콜’은 줄을 이었다. 김연경도 방송쪽 일도 하고 싶다고 했다.

일찌감치 시즌을 마친 김연경이 어떤 선택을 할지 관심이 모아진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878 고양 언더 ㅆㅂ 샤프하게 2021.12.09 1311
1877 무릎 부서지고 40도 고열 펄펄 끓어도… 501경기 개근 ‘금강불괴’ 토까꿍 2021.12.30 1311
1876 올 시즌, U-파울 판정 기준이 흔들리고 있다 무대꽁 2021.11.12 1310
1875 발롱도르 수상자 극찬, "손흥민 EPL에서 가장 뛰어나" 지퍼에그거꼇어 2021.11.19 1309
1874 야구 스코어가 나오보리네 ㅎㅎ 토토벌개빡장군 2021.12.06 1308
1873 여자배구 구단들 “영입 생각 없다”… 조송화, 이다영의 길 걷나 마카오타짜 2021.12.13 1308
1872 토트넘 홈이다 승 나와라 오우야 2021.11.22 1307
1871 세인트 1점차 쫄렸다 삼청토토대 2021.10.01 1306
1870 "챔스 조작됐다!" 추첨 조작설 근거 포착..."어떻게 미리 알았지?" 금팔찌 2021.12.15 1306
1869 즐거운 아참~ 삼청토토대 2021.12.14 1305
1868 바르사 충격적인 선수단 "개편" 예정…시작은 핵심 3인방 "매각" 은빛일월 2021.12.11 1304
1867 "SON이 왜?" 中팬들 발롱도르 탈락에 분노 폭발 "호날두보다 잘했는데..." 금팔찌 2021.10.11 1303
1866 K리그에서 부활한 백승호, 유럽에서 잊히는 이승우 이꾸욧 2021.09.27 1302
1865 닉네임 변경및 프사변경 금팔찌 2021.10.04 1302
1864 무라 감독, "손흥민 들어오고 더 힘들어졌다" 개가튼내통장 2021.10.01 1301
1863 "김민재 영입 성공 부럽네" 베식타스, "우린 중국 선수 데려오자!" 이꾸욧 2021.12.09 1299
1862 레비 회장과 일 못합니다…토트넘 감독 거절한 전술 천재 방구뿡 2021.09.29 1298
1861 마네도 인정, 리그 최고 스피드왕…"트라오레는 나보다 훨씬 빨라" 야이그걸 2021.12.27 1298
1860 추신수, 좀 기다릴 걸 그랬나?...MLB, 2022시즌부터 NL도 지명타자 실시(미국 CBS스포츠), 세인… 토토벌개빡장군 01.05 1298
1859 동양인 인종차별 추악한 스타 결국 맨유가 데려간다…이적료 "0원" 느바신 2021.10.12 1297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