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8억 3루수 통한의 포구 실책, 70승이 눈앞에서 날아갔다

88억 3루수 통한의 포구 실책, 70승이 눈앞에서 날아갔다

은빛일월 0 1,161 2021.10.06 03:48

ba1289d10bc1b7c813301f407d792dfe_1334785873.jpeg 

 KT가 눈앞에 찾아온 70승 선점 기회를 잡지 못했다.

KT 위즈는 5일 수원KT위즈파크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NC 다이노스와의 시즌 11차전에서 4-4 무승부를 거뒀다.

에이스 오드리사머 데스파이네가 지난달 29일 수원 두산전 7이닝 8실점 악몽을 극복했다. 초반 11타자 연속 범타를 시작으로 4회까지 NC 타선을 1피안타로 꽁꽁 묶었고, 3-0으로 앞선 5회 애런 알테어에 투런포를 허용했지만 금세 안정을 되찾고 퀄리티스타트 플러스를 해냈다. 이날 기록은 7이닝 5피안타(1피홈런) 1볼넷 3탈삼진 2실점. 올해 NC전 4경기 2승 1패 평균자책점 1.57의 기록은 거짓말을 하지 않았다.

9월 들어 페이스가 떨어진 타선은 무려 홈런 3방을 터트리는 화력쇼를 뽐냈다. 1회 2사 후 강백호가 우월 선제 솔로포로 물꼬를 튼 뒤 4회 장성우-신본기가 백투백 홈런으로 격차를 벌렸다. 물론 3회 2사 1, 2루, 4회 1사 만루, 5회 2사 만루 등 숱한 찬스서 적시타가 터지지 않았지만 홈런 3방이 에이스의 호투와 맞물렸다.

그러나 3-2로 앞선 9회초 예상치 못한 변수가 발생했다. 마무리 김재윤이 마운드에 올라 선두 노진혁을 내야안타로 출루시킨 상황. 그럼에도 침착하게 후속 애런 알테어에 내야땅볼을 유도했지만 ‘88억 3루수’ 황재균이 치명적인 포구 실책을 범하며 무사 1, 2루로 상황이 바뀌었다. 타구가 야속하게도 글러브를 맞고 외야로 흘러갔다.

설상가상으로 상대의 더블스틸로 허를 찔린 김재윤은 결국 박대온에 7구 끝 동점 희생플라이를 맞았고, 곧바로 박준영에게 2구만에 1타점 역전 적시타를 허용하며 고개를 숙였다. 황재균의 실책이 부른 악몽이었다.

KT는 마지막 9회말 선두 유한준의 안타와 박경수의 극적인 적시타로 다시 동점을 만들었지만 승부를 뒤집기엔 역부족이었다.

KT는 이날 승리할 경우 10개 구단 중 가장 먼저 시즌 70승을 달성할 수 있었다. 그러나 야수 실책과 마무리의 난조로 고지를 눈앞에 둔 상태서 발길을 돌려야 했다. 9회 황재균의 실책이 두고두고 아쉬웠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018 "거센 후폭풍" 맨유 주축 최소 5명, 솔샤르 감독에 불만 오우야 2021.10.06 1151
2017 롯데 ‘29년의 기다림’…“내가 염종석의 후예다” 꼬꼬마 2021.10.06 1174
2016 유럽 5대 리그 ‘최다 득점자’들이 한 팀에 은빛일월 2021.10.06 1012
2015 콧방귀 뀐 페네르바체 회장 "김민재 바이아웃 120억? 어디 그걸로 영입해봐라 토토벌개빡장군 2021.10.06 1129
2014 "SON 전 동료" 오리에, 백수 탈출..."유로파 우승" 비야레알 입단 은빛일월 2021.10.06 1200
2013 "레알행 선언" 음바페 폭주..."네이마르한테 "노숙자"라고 말했냐고? 맞다" 은빛일월 2021.10.06 1125
2012 양현종 귀국길, KIA 관계자는 없었다 "아직 FA라 조심스러워" 샤프하게 2021.10.06 1193
2011 "QS도 없던 투수가..." 인생투 펼친 4년차 "7이닝 무실점" 깜짝 괴력 대도남 2021.10.06 1067
2010 "무리뉴가 옳았다" 토트넘 "재능 천재"의 끝없는 몰락, 비난 넘어 우려 심화 오우야 2021.10.06 1214
2009 "충격 심했나" 1998년생 음바페, 프랑스 국대 은퇴 고려 토까꿍 2021.10.06 1318
열람중 88억 3루수 통한의 포구 실책, 70승이 눈앞에서 날아갔다 은빛일월 2021.10.06 1162
2007 신유빈·전지희, 한국 선수로 21년 만에 아시아탁구 우승 야메떼구다사이 2021.10.06 1155
2006 즐거운 아침입니다. 이꾸욧 2021.10.06 1224
2005 류현진에 ML 1호 홈런 맞은 투수, 600억 돈방석 앉았다 느바신 2021.10.06 1697
2004 리버풀 레전드 “호날두가 팀 분위기 다 망치고 있어” 맹공 삼청토토대 2021.10.06 970
2003 스페인이 낳은 농구 스타 파우 가솔 현역 은퇴…레이커스는 등번호 ‘16’ 영구결번 추진 개가튼내통장 2021.10.06 1197
2002 "100마일 킬러" 가을사나이, 3년만에 양키스 또 집으로 보내다 [ALWC] 지퍼에그거꼇어 2021.10.06 1001
2001 무너진 "악의 제국"…양키스가 극복하지 못한 3가지 변수 은빛일월 2021.10.07 965
2000 하키 처음가는데.. 대도남 2021.10.07 1158
1999 토트넘 떠나고 "첫 패"...라멜라 "선두 기회 놓쳤다" 지퍼에그거꼇어 2021.10.07 1034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