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움으로 돌아오지 않은 브리검, 다시 대만의 그 팀으로 복귀

키움으로 돌아오지 않은 브리검, 다시 대만의 그 팀으로 복귀

토까꿍 0 584 01.10 15:33

[스포츠경향]
57c60b22f2f25946de0dcdaedcc27b2f_1498156499.jpg
키움의 장수 외국인 투수였지만 역대급 황당한 이별을 남긴 제이크 브리검(34)이 다시 대만으로 갔다.

대만프로야구 웨이취엔 드래곤스는 10일 브리검과 계약을 발표했다. 웨이취엔은 브리검이 지난해 첫 대만행 당시 소속됐던 팀이다.

브리검은 2017년 키움에 입단하며 KBO리그에 데뷔해 2019년까지 3년 연속 두자릿승수를 거둔 뒤 2020년에는 9승을 거두는 등 4년간 43승을 거두며 키움의 1선발로 활약했다.

다만 2020년 부상이 잦았고 21경기밖에 등판하지 못하면서 2021년 재계약에 실패했다. 이에 대만행을 결정했고 당시 뛰었던 팀이 웨이취엔이다.

브리검은 대만에서 7경기 등판하고 한국으로 돌아왔다. 키움이 새 외국인 투수 조쉬 스미스의 초반 부진에 단 2경기 등판 만에 교체를 결정하고 대체 선수로 브리검을 다시 부른 것이다. “부상 문제가 재계약 불발의 이유였지만 대만에서 잘 던지고 있고 부상이 해결됐다”고 했다.

브리검은 코로나19로 인한 입국 뒤 자가격리를 거쳐 지난해 5월 중순부터 키움에서 뛰었다. 7승3패 평균자책 2.95를 기록했다. 그러나 10경기밖에 던지지 않았다. 임신 중이던 아내의 건강 문제를 염려하다 7월 미국으로 떠난 뒤 영영 돌아오지 않았다. 허리케인으로 자택이 큰 피해를 입고 부모님이 코로나19 확진을 받는 등 가정사가 겹쳤다고 설명했다. 한 번 간 뒤 여러가지 문제가 생기자 귀국을 미뤘고 결정적으로 키움 구단과 연락을 제대로 취하지 않으며 귀국 일정에 대한 답을 내놓지 않았다. 시즌 중 5강 합류를 위한 순위싸움이 절박했던 키움 구단은 애를 태웠다.

결국 올해 키움은 브리검을 보류선수 명단에서 제외했고 재계약하지 않기로 했다. 지난해 9월 임의탈퇴 신분이 된 브리검은 KBO리그에서는 뛸 수 없다. 집안 문제가 정리되자 다시 대만으로 돌아갔다. 한때 푸방 가디언스와 계약한다는 전망이 나왔으나 지난해 뛰었던 웨이취엔 유니폼을 입었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558 "소용없었다" 또 기회 잡은 토트넘 "재능천재", 기대보다 우려 심화 샤프하게 2021.11.10 573
1557 레알 마드리드 "계륵" 가레스 베일, 토트넘 역대 최고 픽 "나는 소니와 함께 뛸꺼야" 야이그걸 2021.12.25 573
1556 새축 첫경기 언더 안된다 느바신 02.03 574
1555 "충격" EPL 스타, 여친 폭행으로 "체포" 금팔찌 02.15 574
1554 "훌륭한 슈팅이었다"…EPL 통산 최다득점 시어러, 황희찬의 결정력 극찬 이꾸욧 2021.10.07 575
1553 ‘손흥민 다치면 안되는데…’ 가벼운 타박상에도 화들짝 놀란 콘테 감독 금팔찌 2021.11.14 575
1552 NBA 데일리 부상 리포트 (12월 1일) : 커리 vs 폴 진검승부 느바신 2021.12.02 575
1551 3할 도루왕인데 실책이 무려 29개…유격수 골든글러브 대혼란 무대꽁 2021.12.03 575
1550 울버햄튼, 10명 상대 빈공 답답...크로스 35회+슈팅 15개→"무득점" 개가튼내통장 02.12 575
1549 "콘테 감독님 분노할 듯"...英매체, 토트넘 신입생 경솔 발언 "지적" 삼청토토대 02.02 576
1548 토트넘, 피의 숙청 시작...콘테 임명 후 나갈 "5인" 토까꿍 2021.11.02 577
1547 "김민재 영입설" 흥분한 토트넘 팬들... "부족한 게 없다" 극찬까지 토토왕토기 2021.11.28 577
1546 나만 손대면 무냐구 방구뿡 2021.11.28 577
1545 오릭스 역전 못하나 방구뿡 2021.11.25 578
1544 끝나지 않은 호랑이 포효, KIA가 움직이고 있다…"깜짝 딜" 가능성은[SC초점] 금팔찌 01.16 578
1543 "토트넘에 온 이유, 우승+챔스를 위해"…단결 강조한 로메로 은빛일월 2021.10.30 579
1542 "레전드" 알베스, 바르사 복귀 소감..."이 순간이 올 줄 알았다" 야이그걸 2021.11.13 579
1541 "코로나 확진자 지목" 손흥민, 훈련까지 빠져 의심 증폭 대도남 2021.12.10 579
1540 쿨루셉스키 합류...입지 좁아진 힐, 발렌시아 임대 이적 마카오타짜 01.31 579
1539 "시몬스랑 트레이드 없다" 말콤 브로그던, IND와 2년 45M 연장 계약 무대꽁 2021.10.19 580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