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유 세례" 24시간도 안 됐는데…토트넘 은돔벨레 방출 결정

"야유 세례" 24시간도 안 됐는데…토트넘 은돔벨레 방출 결정

이꾸욧 0 527 01.11 13:43
8e3e2a55a939f129182474b4fbebe907_945414566.jpg▲ 은돔벨레[스포티비뉴스=박대성 기자] FA컵이 끝난지 하루도 지나지 않았는데, 벌써 방출설이 들린다. 탕귀 은돔벨레(24, 토트넘 홋스퍼)가 자신에게 쏟아진 비난을 만회하려면, 경기장에서 증명해야 한다.

 

영국 매체 "데일리 메일"은 10일(한국시간) "토트넘이 홈에서 팬들에게 야유를 받은 은돔벨레 제안을 들어보려고 한다. 은돔벨레는 2019년 올림피크 리옹에서 5500만 파운드(약 896억 원)에 합류했지만 별 다른 활약을 하지 못했다"고 알렸다.

 

토트넘은 9일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훗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1-22시즌 잉글랜드 FA컵 3라운드(64강)에서 모어컴비(3부리그)를 만났다. 선제 실점을 허용하면서 끌려갔지만, 주전급을 투입해 3-1 역전승을 해내며 4라운드(32강) 진출에 성공했다.

 

부진했던 전반전 경기력과 은돔벨레 행동이 도마 위에 올랐다. 은돔벨레는 3부리그 팀을 상대로 부진했고 후반 24분 교체로 그라운드를 빠져 나왔다. 하지만 팀이 지고 있는 상황에 느긋하게 벤치로 들어가면서 팬들에게 야유를 받았다. 결과적으로 경기는 이겼지만, 은돔벨레를 향한 시선은 곱지 않다.

 

은돔벨레는 2019년 올림피크 리옹을 떠나 토트넘에 합류했고, 당시 구단 역대 최고 이적료 6000만 유로(약 820억 원)를 썼다. 주급도 토트넘 최고 대우 20만 파운드(약 3억 2144만 원)였지만 실질적인 보탬이 되지 못했다. 창의적인 패스와 번뜩이는 슈팅은 있지만, 느슨한 팀 압박에 느린 수비 전환이 최대 단점이었다.

 

조제 무리뉴, 누누 에스피리투 산투 감독 시절에 확실한 주전을 꿰차지 못한 배경이다. 많이 뛰는 축구를 원하는 콘테 감독도 처음에는 기회를 주려고 했지만, 점점 주전보다 로테이션으로 활용하고 있다. 가능하면 매각까지 고려하고 있다.

 

은돔벨레도 토트넘 생활에 만족하지 못했다. "디 애슬래틱"은 "겨울 이적 시장에서 토트넘과 작별을 원한다. 소식통에 따르면, 은돔벨레와 토트넘 양 측 최선의 선택은 이적이라 느끼고 있다"며 내부 사정을 정했다. FA컵이 끝난지 24시간도 지나지 않았지만, 연달아 결별, 방출설이 터지고 있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458 똥배당도 아슬아슬하게 먹네 ㅡㅡ 은빛일월 2021.10.09 519
1457 손흥민은 세계에서 24번째로 가치 높은 선수…KPMG 평가서 메시 추월 개가튼내통장 2021.10.19 519
1456 "시몬스랑 트레이드 없다" 말콤 브로그던, IND와 2년 45M 연장 계약 무대꽁 2021.10.19 519
1455 나성범 올인인가…NC 선수단 대거 정리, 칼바람 또 불지도 오우야 2021.11.03 519
1454 ‘또 퇴장’ 자카, “모두에게 죄송”...팬들은 “이제 지친다” 이꾸욧 01.14 519
1453 이라크 축구 아드보카트 감독 "한국과 원정에서 비겼다" 샤프하게 2021.11.16 520
1452 호날두·포그바·데 헤아 모두 벤치로!...“맨유 새 감독 스타일 아니야” 토토왕토기 2021.11.28 520
1451 ‘이강인 15분 활약+쿠보 골’ 마요르카, 에스파뇰에 2-1 승 무대꽁 01.16 520
1450 1골 넣은 859억 스트라이커의 자책 "왜 나를 응원해주지?" 샤프하게 01.19 520
1449 방출 유력 MF "죽을 뻔했던 경력...콘테가 살렸다" 분노의조루뱃 02.12 520
1448 "나 아직 안 죽었어!"...한때 인간계 최강 FW, 바르사-레알 상대로 득점 느바신 2021.11.07 521
1447 4년 전 88억’ KT 역대 최고액 사나이, 올해 몸값은 얼마가 적당할까 토토벌개빡장군 2021.12.09 521
1446 헤르타 베를린 정성, 이동준에게 달고나 선물 "환영해요!" 은빛일월 01.30 521
1445 "분명 월드클래스였는데..." EPL에서 폭망한 선수 9인 공개 금팔찌 01.31 521
1444 "고기 60kg" 추신수 스케일 남다른 한 턱...선수들 "살살 녹아요" [ 토토왕토기 02.15 521
1443 "팬들 지지 받고 있는데…" 토트넘 전설, 추락한 "재능천재"에 한탄 금팔찌 2021.11.29 523
1442 구자욱, 이례적 내부 FA 단속 요청 "세 선수 모두 필요, 반드시 잡아주실 것" 샤프하게 2021.11.30 523
1441 병마와 싸운 故 표명일, 인생경기 남기고 잠들다 지퍼에그거꼇어 01.14 523
1440 손흥민, 월드베스트 11 정점... 메시-네이마르와 나란히 꼬꼬마 2021.10.09 524
1439 "토트넘에 온 이유, 우승+챔스를 위해"…단결 강조한 로메로 은빛일월 2021.10.30 524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