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롯데→SSG, 희망 품은 ‘57승 베테랑 투수’의 마지막 도전

두산→롯데→SSG, 희망 품은 ‘57승 베테랑 투수’의 마지막 도전

야이그걸 0 710 01.11 13:43

95971cd49b4f1704c3821eb8777f175e_736892259.jpg 

SSG 랜더스 선발진은 올해 괜찮을까. 걱정과 희망을 품고 새 시즌을 준비하는 베테랑 투수가 있다.

SSG는 2022년 시즌에도 선발진을 두고 고민을 해야 한다. 지난 시즌 외국인 선수 구성에서 아티 르위키의 두 차례 부상 이탈로 애를 먹었고, 전반기에 ‘토종 원투 펀치’ 박종훈과 문승원이 수술대에 오르면서 선발진이 허무러졌다.

불펜 요원들이 선발을 오가고 타선에서 득점력을 높이는 데 더 집중했지만 결국 5강 싸움에서 밀렸다. 시즌 종료 후 SSG 구단은 선발진 보강에 뜻을 모았고, 새출발을 준비하는 선수들을 찾았다.

SSG가 택한 인물은 적지 않은 나이지만, 산전수전 다 겪은 베테랑이었다.

SSG는 지난해 12월 1일 “최고 구속 147km의 속구와 수준급의 변화구 구사능력, 타자 상대 노하우 및 경기운영 능력 등을 보유한 베테랑 투수 노경은(38)을 영입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SSG는 강화도에서 2주간 입단 테스트를 거쳐 노경은을 뽑았다.

노경은은 2003년 1차지명으로 두산 베어스에 입단했다. 2012시즌 선발과 불펜을 오가며 데뷔 첫 완봉승을 포함, 42경기에서 12승 6패, 평균자책점 2.53을 기록했다. 지난 시즌까지 개인 통산 16시즌 동안 367경기에서 57승 80패 7세이브, 평균자책점 5.23의 성적을 거뒀다.

롯데를 떠나 마지막 불꽃을 태우고자 SSG를 찾았다. 입단 테스트에 임했고, 선발 요원이 필요했던 SSG는 노경은의 손을 잡았다.

구단도 선수도 다 같이 절실했다. SSG는 박종훈과 문승원이 수술 후 재활 과정을 거쳐야하는데다 복귀 후에도 관리가 필요하기 때문에 경험 많은 선발투수가 간절했다.

외국인 투수 2명 중 윌머 폰트는 강력한 구위를 믿고 재계약을 했지만, 새 외인 이반 노바는 KBO리그에서 검증되지 않은 투수다. 그래서 노경은의 어깨가 더 무거울 수 있다.

노경은은 자기 관리가 철저한 선수다. 1984년생으로 나이가 있지만 여전히 140km 후반의 직구를 뿌릴 수 있고 프로 1군에서 경쟁력을 보여줄 수 있는 투수다. SSG가 입단 테스트를 통해 뽑은 이유가 있다.

두산 시절인 지난 2012년, 2013년 각각 12승, 10승 시즌을 보내기도 했다. 선발진에 고민이 많은 SSG에 노경은 카드는 충분히 도움이 될 것이라는 평가다.

더구나 외국인 투수 2명 구성을 마친 후 SSG가 은근히 복귀를 기대했던 김광현은 메이저리그에 계속 뜻을 두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 박종훈과 문승원은 5월말에서 6월초 복귀를 목표로 하고 있지만 시즌 초반에는 얼굴을 보기 어렵다. 

최민준, 오원석, 이태양 등 지난해 불펜에 있다가 선발진으로 돌아서 버텨준 투수들이 있지만 SSG는 지난해 경험 부족의 한계를 보였다. 그래서 경험치가 가득한 노경은의 마지막 도전을 주목하는 이유다.

노경은은 등번호 38번을 받았다. 다가오는 2022년 스프링캠프. 노경은이 새로운 동료들과 제주 캠프에서 얼마나 희망을 만들어줄 수 있을지 지켜볼 일이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558 ‘김희진 고군분투’ 김호철호 험난한 첫 승…현대건설 9연승 질주 대도남 01.12 712
1557 ‘허웅-오브라이언트 활약’ DB, KCC 10연패 빠트려 지퍼에그거꼇어 01.12 1092
1556 첼시 탈출 후 잘나가는 공격수, 케인 제치고 英 선수 최다골 개가튼내통장 01.12 417
1555 "코로나 가짜 양성→경기 연기"...타 구단들 "리버풀 수상해" 금팔찌 01.12 454
1554 "눈물 펑펑" 12년차 리베로 김주하 "승리 부담감 때문에..."[곽경훈의 현장] 은빛일월 01.12 459
1553 "일단 휴식"…"월클" 김연경, 터키로 갈까. 흥국생명 복귀 가능성은? 이꾸욧 01.12 429
1552 나꼬도 뿌지컨셉으로 찍은거 올려줬으면 좋겠는ㄷㄷ 토토벌개빡장군 01.11 943
1551 호랑이새끼 키운 두목호랑이 “프로의 세계, 뭔지 보여주고 싶었어” [MK人] 이꾸욧 01.11 784
1550 뮌헨, 바이백 "135억" 발동해 정우영 영입 조준...호펜하임-EPL도 관심 토토왕토기 01.11 1023
1549 "손흥민은 내 우상" 발언에 깜짝 놀랐던, 88% "공백 메울 것" 동의 은빛일월 01.11 1450
1548 "FA 영입→외야 포화" LG 깜짝 트레이드로 "프차급 베테랑" 길 터줄까 야메떼구다사이 01.11 724
1547 즐거운 하루되세요 ~ 방구뿡 01.11 687
1546 ‘1년만 더 채우자’ 류현진, 놀면서 연간 2억4200만원 수령 은빛일월 01.11 989
1545 출발 지연→공항서 3시간 대기…김연경의 다사다난했던 입국 과정 마카오타짜 01.11 720
1544 급 떨어진 KBO 외국인 시장… 발상 바꾸면 200만 달러 에이스도 가능하다 느바신 01.11 1063
1543 트라오레 윙백 변경 동의…토트넘행 급물살 오우야 01.11 648
1542 "대역전패 충격" 무리뉴, 아시아 공격수에게 "너 때문에 졌어" 야이그걸 01.11 1052
1541 ‘야구에 흥미 잃어 은퇴 선언’ 155km 파이어볼러, 메이저리그 복귀 희망 오우야 01.11 894
열람중 두산→롯데→SSG, 희망 품은 ‘57승 베테랑 투수’의 마지막 도전 야이그걸 01.11 711
1539 "피에 젖은" 월드컵, 건설 인부 6500명 사망... 전원 "자연사" 처리 파문 샤프하게 01.11 703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