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 영입→외야 포화" LG 깜짝 트레이드로 "프차급 베테랑" 길 터줄까

"FA 영입→외야 포화" LG 깜짝 트레이드로 "프차급 베테랑" 길 터줄까

야메떼구다사이 0 618 01.11 13:43

9dcb7554c6630e6757ce40fae59e117f_1615263440.jpg(왼쪽부터) LG 외야수 김현수-이천웅-이형종.올해 1호 트레이드는 언제, 어느 팀에서 나올까.

LG는 올 겨울 스토브리그서 253억원을 쓴 KIA 타이거즈(나성범 6년 150억원, 양현종 4년 103억원)에 이어 두 번째로 많은 돈을 풀었다. 내부 FA 김현수와 4+2년 총액 115억원에 도장을 찍은 뒤 삼성 라이온즈에서 뛰었던 외부 FA 박해민을 4년 60억원에 영입했다. 여기에 시장 막판에는 백업 포수 허도환까지 2년 4억원에 품으며 총 179억원의 비용을 투자했다.

박해민의 가세는 LG에 큰 힘이 될 전망이다. 박해민은 공·수·주 3박자를 고루 갖춘 자원으로 평가받고 있다. 2012년 삼성에 육성 선수 신분으로 입단한 박해민은 2013년 프로 무대에 데뷔했다. 이후 9시즌 통산 1096경기서 타율 0.286(3994타수 1144안타), 42홈런, 318도루, 706득점, 414타점, 414볼넷, 장타율 0.388, 출루율 0.354를 기록했다.

무엇보다 2015 시즌부터 4년 간 도루왕을 차지할 정도로 주루 센스가 좋다. 특히 빠른 발을 바탕으로 수비 범위가 넓어 올 시즌 중견수 기용이 확실시된다. "라이벌" 두산에 정수빈이 있다면, 이제 LG에는 박해민이 있다는 이야기가 나올 정도. 특히 뒤로 넘어가는 타구를 잡는 데에는 국내 최고라는 이야기를 듣는 그다. 우익수 홍창기, 좌익수 김현수와 함께 상위 타순에 배치되면 공격력까지 배가될 전망. 그는 최근 4년 간 종합 WAR(대체 선수 대비 승리 기여도·이하 스탯티즈 기준) 13.878을 기록했다. 단순 계산으로 1년에 3.5승 정도를 팀에 더 안긴다는 계산이 나온다.

b92957aff21eb60799004c34adc06c84_959802670.jpgLG 트윈스 박해민. /사진=LG 트윈스 제공박해민의 가세와 함께 LG 외야는 사실상 포화 상태가 됐다. 그동안 LG 외야를 든든하게 지켰던 대표적인 선수로 채은성과 이형종, 그리고 이천웅이 있었다. 이 중 채은성은 올 시즌 1루수 변신을 선언한 상황. 그렇다면 2008년 입단해 올해 33세가 된 이형종과 2012년 입단한 34세 이천웅을 백업 자원으로 활용할 수 있다. 둘 모두 LG 프랜차이즈급 선수들이다. 여기에 LG는 이재원(23)과 안익훈(26), 문성주(25) 등 젊은 외야 자원들도 풍부하다. 이형종과 이천웅은 지명 타자로 활용이 가능하며, 젊은 외야 자원들은 팀의 미래가 될 수 있다.

차명석 LG 단장은 야구계에서 일하는 단장으로 통한다. 트레이드에도 항상 적극적이었다. 그는 "트레이드는 카드가 맞아야 할 수 있는 것"이라면서 "늘 문은 열어놓고 있다"고 밝혔다. 이른바 "길 터주기" 트레이드 시나리오도 나올 수 있다. 지난해 3월 LG에서 많은 기회를 잡지 못했던 양석환을 두산으로 보내는 대신 함덕주를 받아온 게 대표적(당시 LG 양석환·남호↔두산 함덕주·채지선 2:2 트레이드)이었다.

LG는 포수 유강남을 비롯해 김민성, 오지환, 서건창, 채은성이 버티는 내야진도 견고하다. 다만 우승 도전에 있어 역시 막강한 불펜진에 비해 선발진이 다소 약점으로 꼽힌다. 선발 자원으로 꼽히는 차우찬과 함덕주 모두 수술로 전반기 초반에는 합류가 어렵다. 트레이드는 카드가 맞아야 하는데, 외야 자원이 부족한 팀으로는 나머지 팀들 중 대표적으로 한화가 꼽힌다. 최재훈-노시환-하주석-정은원으로 이뤄진 내야에 비해 외야는 확실한 주전이 없는 상황이기 때문이다. 새 외국인 타자 터크먼이 일단 외야의 중심을 잡아줄 전망. 비록 올해에도 리빌딩 기조를 천명한 한화이지만 FA 영입과 트레이드는 결이 다르다. 상황에 따라서는 "윈-윈"이 될 수도 있기 때문이다.

bae64b7c42fa4f9f44d25e8011c85944_1263485029.jpgLG 선수단.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158 골! "눈물과 함께 부담 떨친" 황의조, 최고 평점까지 개가튼내통장 04.11 12634
2157 류현진 선발로 나오네 은빛일월 04.11 12631
2156 팬들 분노에 기름 부었다... 야유 쏟아지자 웃어버린 "먹튀" 오우야 04.11 12613
2155 "델리 알리 왜 영입했나?" 비난, "손흥민 절친" 에버턴 훈련서도 밀려났다 야메떼구다사이 04.11 12729
2154 사실상 경쟁 OUT..."뭘 바라나" 토토왕토기 04.11 12755
2153 ‘슈퍼테란’ 이재호, 첫 ‘ASL 우승’ 트로피 이꾸욧 04.11 12587
2152 "슈퍼세이브 8개" 요리스 "폭풍이 지나간 후 SON이 차이를 만들었다" 방구뿡 04.11 12539
2151 "아이고 내새끼..." 콘테 감독, 손흥민에게 진한 포옹+키스까지 "찐사랑이네" 금팔찌 04.11 12566
2150 "4골, 3포인트, 2아이스팩, 1팀"..."언성 히어로" 호이비에르가 보여준 투혼 꼬꼬마 04.11 12603
2149 [ASL] 정윤종 완파하고 우승한 이재호 "올해는 계속 좋은 일만 일어나네요" 마카오타짜 04.11 12561
2148 [김용우가 만난 사람] WCK 김효종 해설, "와일드리프트 믿고 지켜봐주세요" 야메떼구다사이 04.11 12522
2147 김하나 이쁘네요 무대꽁 04.11 12690
2146 개막 7연승에 14타점 폭주…60억이 하나도 아깝지 않다 토토왕토기 04.11 12643
2145 KIA 위험신호... "47억 거포" 타율, "0안타 신인"이 하루 만에 따라잡았다 이꾸욧 04.11 13513
2144 "같은 팀이잖아" 매과이어 황당 실수... 팀 동료 손 맞았는데 항의 이꾸욧 04.11 12535
2143 해트트릭" SON, 평점 9.6점 + MOM 차지 [토트넘-AV] 방구뿡 04.11 12492
2142 아스날, 홈서 브라이튼에 1-2 충격패...토트넘, 웃는다 은빛일월 04.11 12606
2141 손흥민 헤트트릭 꼬꼬마 04.11 12702
2140 "사실상 4위권 경쟁 종료" 맨유, 에버턴에 0-1 충격패 삼청토토대 04.11 12578
2139 아스날 너무하네 야이그걸 04.11 12597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