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회하게 만들까’ FA 보상선수 4총사, 누가 터질까...또 두산이려나

‘후회하게 만들까’ FA 보상선수 4총사, 누가 터질까...또 두산이려나

토까꿍 0 648 01.14 18:53

9b4bf0448da3e1ee2bbcc3862407eee4_1667755715.jpg

[OSEN=한용섭 기자] 올 겨울 FA 시장은 역대급 시장으로 마무리됐고, FA 보상선수로 4명이 팀을 옮겼다. 투수 하준영(KIA→NC), 투수 문경찬(NC→롯데), 내야수 강진성(NC→두산), 포수 김재성(LG→삼성)이다.

새 팀에서 가능성과 믿음을 받았기에 보상선수로 옮기게 된 것이다. 이적한 팀에서 새로운 동기 부여로 한 단계 도약할 가능성도 있다. 올 시즌 누가 가장 대박을 터뜨릴까.

강진성은 2020년 1년 반짝이 아니었음을 증명해야 하고, 문경찬은 과거 KIA 마무리 시절 구위를 회복하느냐가 관건이다. 하준영은 재활에서 건강한 몸으로 복귀해야 한다. 김재성은 당장 즉시전력 보다는 시간을 길게봐야 할 것이다.

FA 박건우의 이적(두산→NC)으로 두산은 강진성을 보상선수로 찍었다. 강진성이 보호선수에서 풀린 것은 약간 의외였다는 평가. 강진성은 2020년 121경기에 출장해 타율 3할9리12홈런 8=70타점 OPS .814를 기록했다. 입단 9년 만에 잠재력을 터뜨리며 주전 1루수로 활약했다.

그러나 지난해는 124경기 타율 2할4푼9리 7홈런 38타점 OPS .680으로 뚝 떨어졌다. 출장기회가 꾸준했음에도 1년 만에 타격 수치가 급락했다.

두산은 1루수로 지난해 LG에서 트레이드로 영입한 양석환이 있다. 두산은 강진성을 1루 백업과 외야수로도 활용할 계획이다. 두산은 지난해 FA 보상선수로 영입한 박계범, 강승호가 키스톤 콤비로 쏠쏠하게 활약하며 큰 효과를 봤다. 예전부터 보상선수 성공 케이스가 많다. 강진성이 그 계보를 이어갈지 흥미롭다.

FA 나성범의 이적(NC→KIA)으로 NC는 좌완 하준영을 보상선수로 데려갔다. 2018년 2차 2라운드로 KIA에 입단한 좌완 유망주였는데, 2020년 5월 팔꿈치 인대 접합 및 뼛조각 제거 수술을 받고 1년 넘게 재활 기간을 보냈다. 지난해 7월 퓨처스리그에서 3경기 등판했는데, 어깨 통증으로 다시 재활에 들어갔다.

한 기록이 있다.

수술 이력이 있지만, NC는 “리스크를 감수할 만한 선수”라고 판단했다. 하준영은 프로 2년차인 2019시즌 59경기 6승 2패 15홀드 평균자책점 4.96으로 왼손 불펜으로 좋은 인상을 남겼다. 이제 23세로 젊다. NC는 스프링캠프부터 하준영의 몸 상태를 잘 체크해서 조심스럽게 준비시킬 계획이다.

FA 손아섭의 이적(롯데→NC)으로 롯데는 투수 문경찬을 보상선수로 데려왔다. 문경찬은 2018년 KIA에서 마무리 투수로 맹활약했는데, 최근 2년간은 하락세다. 2018년 54경기 1승 2패 24세이브 평균자책점 1.31을 기록했다.

그런데 2019시즌 도중 KIA에서 NC로 트레이드됐고, 56경기 5패 10세이브 11홀드 평균자책점 5.02로 시즌을 마쳤다. KIA에서 마무리 2년차 때 평균자책점 5점대로 흔들리며 트레이드 카드로 밀려났다. NC 이적 후 필승조 임무를 맡아 31경기 3패 11홀드 평균자책점 4.82를 기록했다. 지난해는 35경기 1패 4홀드 평균자책점 4.94로 부진하며 필승조에서 점점 밀려났다.

롯데는 문경찬이 KIA에서 좋았을 때의 구위를 회복하기를 기대하고 있다.

FA 박해민(삼성→LG)의 이적으로 삼성은 LG의 백업 포수 김재성을 보상선수로 점찍었다. 결과적으로 삼성에 포수 자원이 넘치게 됐다. FA 강민호와 재계약을 했고, 그에 앞서 NC와 트레이드로 주전급 포수인 김태군을 영입했다. 여기에 지난해 LG에서 백업 포수로 뛴 김재성까지 가세했다.

삼성은 강민호 이후의 포수 뎁스 강화 차원이라고 했다. 당장 올 시즌 김재성이 1군에서 뛸 기회는 많지 않을 것이다. 강민호-김태군 체제에서 1군 엔트리 진입도 쉽지 않을 전망. 2~3년 이후를 기대해야 한다.

올 시즌 즉시전력으로는 강진성, 문경찬의 활약을 지켜봐야 한다. 하준영은 전력 투구를 해도 아프지 않는 건강을 회복하는 것이 최우선이다. 김재성은 인내가 필요할 것이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598 "435억원만 줘" 토트넘 이적료 파격 세일, "SON 동료" 가치 대폭락 오우야 01.14 691
1597 "발렌슈나스 골밑 장악" NOP, 빈공 시달린 LAC 제압 삼청토토대 01.14 685
1596 종료 휘슬 두 번 분 최악의 주심…이유는 "열사병" 삼청토토대 01.14 482
1595 ‘또 퇴장’ 자카, “모두에게 죄송”...팬들은 “이제 지친다” 이꾸욧 01.14 576
1594 ‘팀도 상대 선수도 살렸다’ 하메스, 심정지 선수에 응급조치 분노의조루뱃 01.14 624
열람중 ‘후회하게 만들까’ FA 보상선수 4총사, 누가 터질까...또 두산이려나 토까꿍 01.14 649
1592 심시할때 해봐 삼청토토대 01.14 525
1591 "쿠티뉴+디뉴" 품은 제라드, 최소 2명 더 영입...리버풀 CB도 후보 지퍼에그거꼇어 01.14 619
1590 꼬마 승 나오라 방구뿡 01.14 646
1589 느껴지는 손흥민 공백, “누구도 대체 못 해... 표현 못 할 타격” 샤프하게 01.14 692
1588 살라에게 답한 클롭 감독 “우리도 너의 리버풀 잔류 원해” 무대꽁 01.14 554
1587 "주급 3억-10G 1골" 공격수 떠난다…팬들은 "최고의 방출" 웃음 지퍼에그거꼇어 01.14 478
1586 뉴캐슬, 베테랑 ST에 407억 바이아웃 지불..."메디컬 테스트 통과" 꼬꼬마 01.14 515
1585 인삼아 한셋은 잡아야쥐 금팔찌 01.14 485
1584 병마와 싸운 故 표명일, 인생경기 남기고 잠들다 지퍼에그거꼇어 01.14 614
1583 42만 파운드 몸값 했나, "토트넘 역대 최악의 선수" 야메떼구다사이 01.14 693
1582 "페이커" 이상혁 "지난해, 여러 코치들에게 배운 점이 많다" [LCK] 야메떼구다사이 01.14 489
1581 3일차 중국 LPL서 RA-LNG 승리, 데마시아컵 우승팀 TES는 첫 경기 패배 이꾸욧 01.14 628
1580 "루없산왕" 버저비터 우승골 산체스, "나는 사자다, 나는 몬스터다" 은빛일월 01.14 262
1579 "파괴적인 T1 경기력" T1, 2대0으로 광동 완파…"기분 좋은 첫 승" [LCK] 삼청토토대 01.14 286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