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사랑-서채원, 동행 "시즌3" 페퍼저축은행 미래 기대 UP

박사랑-서채원, 동행 "시즌3" 페퍼저축은행 미래 기대 UP

마카오타짜 0 718 01.14 18:53

V리그 여자부 신생팀이자 7구단 페퍼저축은행(AI 페퍼스)는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다. 2021-22시즌 도드람 V리그 1라운드는 신바람나는 플레이를 선보였다.

팀 창단 후 V리그 첫 승점 획득에 이어 첫 승까지 신고했다. 그런데 이후 추가 승점과 승리를 손에 넣는 일은 어려워졌다. 페퍼저축은행은 13일 기준 1승 21패(승점5)로 최하위(7위)에 머물러있다.

창단팀 지휘봉을 잡은 김형실 감독을 비롯한 코칭스태프는 선수들이 더 처지지 않도록 신경을 쓰고 있다. 그러나 힘에 부치는 건 사실이다.

47b6846a80ac5ec58a04be023a3cd048_1651374101.jpg페퍼저축은행에서 앞으로 세터-센터 콤비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박사랑(오른쪽)과 서채원. [사진=발리볼코리아닷컴]

젊은 선수들 위주로 구성된 팀 특성상 V리그 라운드와 경기를 거듭할 수록 경험 부족에 따른 약점이 도드라지고 있다. 여기에 기존 6팀들도 페퍼저축은행에게 발목을 잡히지 않기 위해 더 집중하고 있다.

순위 경쟁 중에 신생팀이자 "막내팀"에 패할 경우 타격은 더 크기 때문이다. 그런데 페퍼저축은행도 올 시즌 후반 그리고 다음 시즌을 기대할 수 있는 콤비가 있다.

대구일중과 대구여고를 거쳐 페퍼저축은행 유니폼을 함께 입은 세터 박사랑과 미들 블로커(센터) 서채원이 그 주인공이다.

여자배구는 V리그 출범 이전과 이후 실력과 함께 소속팀 을 좋은 성적을 이끈 세터와 센터 콤비가 있었다. 강혜미-장소연(현 SBS스포츠 배구해설위원), 이숙자(현 KBS N스포츠 배구해설위원)-정대영(한국도로공사)가 대표적으로 꼽힌다.

강-장, 이-정 콤비는 공교롭게도 현대건설의 실업 시절과 V리그 초창기 전성기를 이끈 주역이기도하다. 강혜미-장소연 듀오는 경남여고를 시작으로 실업팀 선경(SK케미칼)을 거쳐 현대건설까지 인연이 이어졌다.

47b6846a80ac5ec58a04be023a3cd048_2035498231.jpg페퍼저축은행 세터 박사랑(오른쪽)과 센터 서채원은 대구일중에서부터 함께 배구를 했다. [사진=발리볼코리아닷컴]

박사랑-서채원 신인 듀오는 이제 막 발걸음을 내딛었다. 박사랑과 서채원은 각각 2021 신인 드래프트 1라운드 1, 3순위로 페퍼저축은행에 지명됐다. 아직까지는 팀내 주전 멤버는 아니지만 김 감독이 구성하고 있는 팀 미래에 핵심 역할을 맡을 기대주로 첫 손가락에 꼽히고 있다.

장 위원은 "아이뉴스24"와 가진 통화에서 두 선수에 대해 "무엇보다 앞으로 경기 경험을 쌓는 게 중요하다"고 말했다. 서채원은 시즌 개막 후 지금까지 7경기(14세트)에 나왔다.

박사랑은 5경기(11세트)에 출전하고 있다. 박사랑의 경우 팀 합류 이전 당한 부상으로 코트 복귀 시기가 당초 이달 13일로 잡혔었다. 그러나 부상 회복 속도가 빨라 그 시기가 앞당겨졌다. 페퍼저축은행에게도 희소식이 됐다.

1a1f5d9c97568a57db6d85381d9f0d54_1866010439.jpg대구여고 시절 속공에 성공한 뒤 환호하고 있는 서채원(왼쪽)과 박사랑. 두 선수는 2021-22시즌 페퍼저축은행 유니폼을 나란히 함께 입고 V리그 코트로 나오고 있다. [사진=발리볼코리아닷컴]

김 감독처럼 장 위원 역시 박사랑-서채원 듀오에 대한 기대가 크다. 장 위원은 "박사랑은 앞으로 순조롭게 자리를 잡는다면 팀 뿐 아니라 리그를 대표하는 세터로 성장할 가능성이 충분하다"며 "서채원은 센터로서는 다소 신장이 작은 편이긴 하지만 박사랑과 중학교부터 손발을 맞춰 온 게 장점이 될 수 있다"고 했다.

그는 "두 선수 모두 코트로 나와 뛰는 경험이 더해지면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다"고 덧붙였다. 박사랑과 서채원 모두 아직 소속팀에서 주전이나 선발 멤버는 아니지만 조금씩 코트로 나오는 시간을 늘리고 있다.

14일 광주 염주체육관(페퍼스타디움)에서 열리는 현대건설과 홈 경기를 두 선수 역시 기다리고 있다. 페퍼저축은행은 현대건설과 지난 1~3라운드 맞대결에서 모두 패했지만 좋은 기억이 있다. 1라운드 첫 만남(11월 5일)에서 풀세트까지 가는 접전을 펼쳤고 이는 당시 팀이 올린 첫 승점 경기가 됐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418 ‘팀도 상대 선수도 살렸다’ 하메스, 심정지 선수에 응급조치 분노의조루뱃 01.14 720
1417 "너무 강해졌다"...이적설 선수 포함한 뉴캐슬 예상 베스트 11은? 오우야 01.24 720
1416 "절친" 에브라가 말하는 호날두 맨유 복귀…"유벤투스서 희생양이었다" 마카오타짜 2021.10.30 721
1415 ‘데파이 2골’ 네덜란드, 랭킹 73위 몬테네그로와 2-2 무승부 오우야 2021.11.14 721
1414 SON 충격의 주전탈락 전망, "콘테 NEW 5인방" 합류에 "베스트11 제외" 토까꿍 2021.11.17 721
1413 이승엽도 자격 미달...대표팀 감독, 공모의 덫에 걸리다 오우야 01.16 721
1412 "광주 첫 승" 페퍼저축은행 vs "시즌 첫 승" IBK기업은행 야이그걸 2021.11.16 722
1411 간만에 축구 덤볐지 내가 무대꽁 2021.11.20 722
1410 너무졸려잉~~~~~~~~~ 대도남 2021.10.06 723
1409 "수치스럽다" 분노한 맨유 팬들, "아픈 손가락" 교체 투입에 환호 마카오타짜 2021.11.07 723
1408 [2022월드컵 亞 최종예선]캡틴 ‘손" A매치 30호골 터진 날…한국 카타르행 9부 능선 넘었다 토토왕토기 2021.11.18 723
1407 KIA서 경질된 윌리엄스 감독, 김하성과 한솥밥? “감독이 원할 수도” 마카오타짜 2021.11.23 723
1406 ‘손흥민 안방’ 이름 바뀐다...네이밍 판매 가격 ‘310억 x 20년’ 토까꿍 2021.12.02 723
1405 병마와 싸운 故 표명일, 인생경기 남기고 잠들다 지퍼에그거꼇어 01.14 723
1404 말라가 한폴낙이네유ㅠㅠ 무대꽁 2021.12.06 724
1403 "손흥민 1골 1도움" 토트넘, 노리치에 완승…3연승+5위 도약 무대꽁 2021.12.06 724
1402 "인간 승리" 에릭센, EPL 복귀 곧 결론…토트넘 가능성↓ 마카오타짜 01.17 724
1401 포체티노 경질 신호 "은돔벨레 안 사준 것만 봐도 마카오타짜 02.03 724
1400 레알 패는 충격이다 개가튼내통장 2021.10.06 725
1399 "살라 리그 13호골" 리버풀, 머지사이드 더비서 에버튼 4-1 대파 토토벌개빡장군 2021.12.02 725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