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독&단장, 147억 타자도 기대만발...KIA 테마주로 떠오른 "우대인 좌석환" [오!쎈 광주]

감독&단장, 147억 타자도 기대만발...KIA 테마주로 떠오른 "우대인 좌석환" [오!쎈 광주]

방구뿡 0 738 01.16 21:07

9ccf0656dff67f893aa2ed47168db5fd_318677714.png

[OSEN=광주, 이선호 기자] "반드시 커주어야 KIA가 산다".

2022시즌 스프링캠프를 앞두고 KIA 타이거즈에서 가장 주목을 받는 타자는 황대인(26)과 김석환(23)이다. 김종국 감독은 충분한 기회를 주어 성장을 유도하겠다는 방침이다. 장정석 단장과 간판타자 최형우도 두 선수의 성장을 기대하는 한 목소리를 냈다. 두 선수가 성장한다면 타선은 한차원 업그레이드가 되기 때문이다.

황대인은 2015년 입단할 때부터 "젊은거포"라는 닉네임을 얻었으나 기대에 부응 못했다. 3루수 적응에 실패한데다 부상과 부진이 길었다. 그러다 2021시즌 86경기, 308타석을 소화하며 팀내 최다인 13홈런을 터트렸다. 거포의 잠재력을 보여주자 단숨에 중심타선을 이끌 재목으로 떠올랐다. 

김석환은 벌써 6년 차를 맞고 있다. 2017년 입단했으나 기회를 얻지 못했고 2018년 1경기 두 타석만 소화하고 군복무를 마쳤다. 작년 막판 5경기에 출전해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우중간 깊숙한 홈런과 멀티안타까지 터트리는 등 호쾌한 타격으로 최희섭 이후 좌타 거포의 출현을 알렸다.  

김종국 감독은 새해가 되자 "황대인과 김석환이 블루칩이 되어야 한다"고 한껏 기대감을 표시했다. 우타 거포인 황대인이 20홈런 이상을 때리는 주전타자로 자리를 잡는다면 타선이 확실하게 강해질 수 있다는 것이었다. 아울러 김석환도 주전이 아니더라도 1군에서 자리를 지켜야 한다는 기대였다. 

장정석 단장은 FA시장에서 20홈런이 보장되는 박병호를 영입하지 않은 이유로 황대인과 김석환을 언급했다. 두 선수가 주전으로 자리를 잡으려면 기회를 주어야 했기에 포지션이 겹치는 박병호를 잡을 수 없었다는 것이다. 역시 "황대인과 김석환이 커주어야 팀이 살고 강해진다"는 이유를 들었다. 

팀내 맏형이자 간판타자 최형우도 황대인과 김석환을 거론했다. 그는 "나는 6번 타자를 하면 좋겠다. 나성범, 황대인, 외국인 선수도 있다. 석환이도 있다. 누구든 내가 맡다가 떠나는 것 보다 나는 뒤를 받쳐주고 나가고, 후배들이 중심에서 무게감을 미리 경험하면 도움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최형우는 여기에 그치지 않고 지난 6일부터 시작한 전주 자율캠프에 황대인은 데려갔다. 오는 28일까지 훈련을 함께 한다. 작년 시즌부터 멘토였다. 황대인의 13홈런도 최형우의 팁이 들어있다. 함께 하는 것 자체가 거포 해결사가 되는 공부이다. 이제는 보다 밀착 꿀팁을 들을 수 있게 됐다. 사실상 개인 코치나 다름없는 조언자이다. 

황대인은 주전 1루수를 예약했다. 김종국 감독은 사실상 밀어주겠다는 공약을 했다. 좌타가 즐비해 우타 거포라는 희소성도 장점이다. 첫 풀타임으로 뛸 수 있는 기회를 잡았다. 체력과 부상 관리가 가장 큰 숙제이지만 자리 걱정없이 자신의 기량을 마음껏 펼칠 수 있게 됐다. 

김석환은 1루수와 좌익수 수비를 동시에 한다. 김 감독은 익숙한 좌익수로 기용할 계획을 내비쳤다. 나지완, 고종욱, 이창진, 김호령, 이우성, 오선우 등 경쟁자들이 많다. 1군 투수들의 상대 경험이 적어 타격에서 고전할 가능성이 높다. 그럼에도 김 감독은 1군 기회를 충분히 줄 작정이다. 주어진 기회를 살리느냐가 관건이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열람중 감독&단장, 147억 타자도 기대만발...KIA 테마주로 떠오른 "우대인 좌석환" [오!쎈 광주] 방구뿡 01.16 739
1617 "충격" 케인, 또 이적 시도 개가튼내통장 01.16 852
1616 딱총도 아닌 물총 하위타선, KIA 트레이드로 해결할까? [오!쎈 이슈] 오우야 01.16 449
1615 "손흥민 파트너" 새 후보 떴다... 토트넘 3년 만에 또 "러브콜" 오우야 01.16 512
1614 본머스 오늘 왜 이러냐 이꾸욧 01.16 627
1613 맨시티 언더 승 들어왔쥬 금팔찌 01.16 785
1612 토트넘vs아스널 북런던 더비…연기 확정 지퍼에그거꼇어 01.16 690
1611 ‘이강인 15분 활약+쿠보 골’ 마요르카, 에스파뇰에 2-1 승 무대꽁 01.16 734
1610 트라오레 첫 골!" 울버햄튼, 소튼에 3-1 승...8위+4G 무패 야메떼구다사이 01.16 617
1609 ‘쿠티뉴한테 당했다’ 맨유, 빌라전 2-2 무승부…‘브루노 멀티골’ 삼청토토대 01.16 769
1608 축구 굴기 멸망! 中, 일본전서 귀화 선수 대거 결장..."돈 안 주는데 왜 가" 지퍼에그거꼇어 01.16 317
1607 황·손 빈자리 누가 채울까… 오늘밤 평가전 보면 안다 방구뿡 01.16 340
1606 [오피셜] ‘전북 12년’ GK 홍정남, ‘옛 스승’ 파비오 있는 인니팀 이적 오우야 01.16 316
1605 [LCK] T1 "케리아‘ 류민석 “이번에도 LCK 퍼스트 팀 수상 가능하다” 오우야 01.16 324
1604 [오피셜] "유칼" 손우현, "치프틴"과 함께 LPL TT 입단 지퍼에그거꼇어 01.16 672
1603 [NBA] ‘돈치치 트리플더블’ 댈러스, 멤피스 12연승 저지 오우야 01.16 601
1602 "아데토쿤보 트리플더블 원맨쇼" 밀워키, 골든스테이트에 19점 차 완승 샤프하게 01.16 597
1601 “지금은 상혁이의 메타다” 토토왕토기 01.16 445
1600 심시할때 해봐 삼청토토대 01.14 613
1599 ‘후회하게 만들까’ FA 보상선수 4총사, 누가 터질까...또 두산이려나 토까꿍 01.14 750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