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골 넣은 859억 스트라이커의 자책 "왜 나를 응원해주지?"

1골 넣은 859억 스트라이커의 자책 "왜 나를 응원해주지?"

샤프하게 0 597 01.19 21:42
4335121b6f20c3850cf3e262052c0d1f_1268895379.jpg▲ 티모 베르너



[스포티비뉴스=이민재 기자] 첼시의 티모 베르너(25)가 더 좋은 활약을 펼치고 싶어 한다. 인터뷰를 통해 의지를 드러냈다.

18일(한국 시간) 영국 매체 "데일리 메일"에 따르면 베르너는 "스카이스포츠"와 프리미어리그 방송가인 린지 후퍼와 인터뷰에서 "가끔 왜 첼시 팬들이 나를 그렇게 응원해주는지 모르겠다. 나는 공격수이고, 득점을 하고 싶지만 기회를 놓치고 있기 때문이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첼시 팬들 앞에서 경기를 뛰는 건 매우 즐겁다. 기회를 놓치거나 힘든 시기를 보낼 때에도 팬들이 나를 응원해줄 때마다 더 강해질 수 있다"라고 덧붙였다.

또한 "나는 매 경기 최선을 다한다. 팀이 행복해질 수 있도록 100%의 노력을 하고 있다"라고 강조했다.

베르너는 2019-20시즌 라이프치히 소속으로 독일 분데스리가에서 28골로 득점 2위에 오르며 주가를 높였다. 2016년부터 2020년까지 라이프치히에서 뛰며 159경기 95골을 넣었다.

이후 첼시로 이적하며 새 도전에 나섰지만 지금까지는 실패에 가깝다. 지난 시즌 베르너는 프리미어리그에서 6골을 넣는데 그쳤다. 5300만 파운드(약 859억 원)의 거액을 들여 영입한 선수라는 걸 감안하면 만족스러운 성적은 아니다.

쉬운 찬스에서도 골을 놓치는 등 멘탈에서 흔들리는 모습이 자주 보였다. 올 시즌엔 첼시에 새로 온 공격수 로멜루 루카쿠에게 자리를 뺏겼다. 베르너는 2021-22시즌 19경기 동안 6골 3도움을 기록 중이다. 프리미어리그에서는 11경기 동안 단 1골 1도움에 그치고 있다.

시즌 전에는 팀을 떠나려고 했다. 바이에른 뮌헨과 유벤투스, 파리 생제르맹,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관심을 드러내기도 했다. 지난해 12월에는 바르셀로나가 베르너 영입을 위해 첼시에 접촉하기도 했다. 그러나 토마스 투헬 감독은 베르너를 지키기로 했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658 패널 두번 연속 실축은 무슨 주작이냐 꼬꼬마 01.21 698
1657 아스널과 이별 확실시…김민재 새로운 동료로 페네르바체행 "유력" 느바신 01.21 1099
1656 ‘1.2초 남았는데 덩크슛?’ 워니 “감정 조절 안 됐던 것 같다” 은빛일월 01.21 912
1655 호날두 충격 결단 "올 여름 맨유 떠난다" [英 매체] 지퍼에그거꼇어 01.21 251
1654 sk 승 개 쫄린다 개가튼내통장 01.19 455
1653 [LCK] KT-한화생명, 일본 최고 "아리아" vs 2 군 제패 "카리스" 느바신 01.19 583
1652 "훈련 때는 월클인데…" 랑닉, "17G 1골" 공격수에 조언 삼청토토대 01.19 449
열람중 1골 넣은 859억 스트라이커의 자책 "왜 나를 응원해주지?" 샤프하게 01.19 598
1650 "콘테 체제 만족스럽지 않아"…토트넘 GK 결국 떠난다 토까꿍 01.19 473
1649 맨유 합류 6개월 만에 추락, "7300만 파운드 스타" 매각 대상 되나 은빛일월 01.19 505
1648 [오피셜] "14경기 12골" 토트넘 최고 유망주, 깜짝 2부행..."토트넘에 감사" 야이그걸 01.19 631
1647 즐거운 아침입니다. 이꾸욧 01.19 526
1646 맨유 합류 6개월 만에 추락, "7300만 파운드 스타" 매각 대상 되나 토토벌개빡장군 01.19 494
1645 대만프로야구는 KBO 진출 ‘전초기지’?...한화 출신 로사리오도 합류, KBO 콜 기대하는 듯 야이그걸 01.19 673
1644 KIA 내야 살찌워라…제2의 이종범, 두산 출신 만능맨, 안 터진 거포들 금팔찌 01.19 482
1643 "콘테 체제 만족스럽지 않아"…토트넘 GK 결국 떠난다 분노의조루뱃 01.19 493
1642 레알 레전드 사망... 스페인 축구계 애도 물결 토까꿍 01.19 535
1641 누구도 떠안기 싫었던 ‘페퍼 폭탄’, IBK가 다 떠안았다 방구뿡 01.19 607
1640 은퇴 번복→트레이드→FA 미아→테스트 통과→120억원 듀오 백업→"파란만장 너클볼러" 오우야 01.19 519
1639 4명 내주고 "10대 유망주" 데려온다.. 맨유, 도르트문트와 합의 은빛일월 01.19 476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