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너’ 문현준 “담원전, 2대 0으로 이기겠다”

‘오너’ 문현준 “담원전, 2대 0으로 이기겠다”

샤프하게 0 705 2022.01.29 09:06

3cdd7780f539da8a070169e6a95dd473_1500582190.jpgLCK 제공

T1의 정글러 ‘오너’ 문현준이 실전에서 폭발적인 경기력을 보여주겠노라 다짐했다.

T1은 27일 서울 종로구 소재 LCK 아레나에서 열린 ‘2022 LoL 챔피언스 코리아(LCK)’ 스프링 시즌 정규 리그 1라운드 경기에서 농심 레드포스를 상대로 세트스코어 2대 1 승리를 거뒀다.

개막 후 전승가도를 달린 T1은 젠지와 함께 공동선두에 올랐다. 이날 ‘오너’ 문현준은 비에고, 신짜오 등을 골라 팀 승리를 견인했다. 경기 후 국민일보와 만난 문현준은 “실전에서 확실하게 좋은 모습을 못 보여드린 거 같다. 더 열심히 해서 대회에서 폭발적인 경기력 보여드리도록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다음은 문현준과의 인터뷰 일문일답이다.

-오늘 접전 끝에 2대 1로 이겼다. 오늘 본인 경기력 만족하는지.
“밴픽에서 정글이 할 게 없어지는 양상이었다. 만족스럽진 않지만 역할은 잘했다고 생각한다. 농심은 잘한다고 생각한 팀이다. 이전 경기도 여러모로 살펴봤다. ‘드레드’ 선수가 어떻게 하는지 많이 챙겨 봤다.”

-상대 탑라이너 ‘칸나’가 PoG를 받는 등 활약했다. 상대 팀으로 만나보니 어떤지.
“갱을 가서 죽이고 싶었는데, 갱각이 생각보다 많이 안 나왔다. 잘한다고 알고 있었지만, 역시 잘한다고 느꼈다.”

-정글에서 다양한 챔피언이 나오고 있다. 정글 챔피언 티어를 정한다면.
“제일 선호하는 건 아무래도 신짜오다. 듬직하면서 힘이 세다. 뽀삐도 괜찮다. 카운터 치는 픽이라고만 생각했는데 근래엔 선픽도 나오고 있다.”

-현재 팀의 경기력이 연습 대비 어느 정도 나오는 거 같은지. 10점 만점으로 환산한다면.
“연습할 때는 부담없이 할 수 있어서 폭발적인 경기력이 나오는 거 같은데, 대회장에선 다들 긴장도 하고 과감한 플레이도 나오지 않아서 50~60%정도 나오는 것 같다. 저희 팀이 체급이 높고 밴픽도 잘되는 편인 거 같다. 실전에서 쓸 밴픽을 연습에서 하고 있다고 본다.”

-다음 상대는 디펜딩챔피언 담원 기아다. ‘캐니언’ 김건부와 대결하는데.
“작년에 캐니언 선수에게 많이 졌다. 이번에 저희 팀이 강해졌기 때문에 만나면 2대 0으로 이길 거라 본다.”

-근래 폼이 정말 좋다. 어떤 관계자는 현재 LCK에서 가장 잘한다는 평가도 하더라. 그런 만큼 아시안게임에 출전하고 싶은 마음이 있을 거 같은데.
“당연히 프로로서 무조건 욕심이 있다. 그렇지만 지금은 정규시즌에 집중해서 성적을 내는 게 가장 중요하고, 1순위다. 그렇게 하다보면 국가대표도 따라오지 않을까 생각한다.”

-마지막으로 하고 싶은 얘기를 자유롭게 해 달라.
“요즘 열심히 하고 있다. 하지만 실전에서 확실하게 좋은 모습을 못 보여드린 거 같다. 더 열심히 해서 대회에서 폭발적인 경기력 보여드리도록 노력하겠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