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기에 나타난 탐슨" GSW, OKC 추격 뿌리치고 9연승 질주

"위기에 나타난 탐슨" GSW, OKC 추격 뿌리치고 9연승 질주

야이그걸 0 649 02.08 17:48

cee591bdc9fa38f4987fde88bdb4dfdf_1487531826.jpg

골든스테이트가 오클라호마시티를 눌렀다.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는 8일(이하 한국시간) 페이컴 센터에서 열린 2021-2022 NBA 정규시즌 오클라호마시티 썬더와의 경기에서 110-98로 승리했다.

골든스테이트는 클레이 탐슨(21점)이 승부처에서 해결사 역할을 톡톡히 하며 9연승을 달렸다. 스테픈 커리는 18점 9리바운드 10어시스트로 트리플-더블급 활약을 펼쳤다. 조나단 쿠밍가가 16점, 앤드류 위긴스가 15점으로 뒤를 받쳤다.

오클라호마시티는 루겐츠 도트가 26점, 다리우스 베이즐리가 20점을 올렸으나 패배를 막지 못했다. 

1쿼터 오클라호마시티가 베이즐리와 도트, 조쉬 기디의 득점으로 기선을 제압했다. 출발이 더뎠던 골든스테이트는 쿠밍가가 힘을 내며 분위기를 바꿨다. 이어 위긴스의 3점슛이 터지며 점수 차를 줄였다. 그렇게 골든스테이트가 20-23으로 뒤진 채 1쿼터가 종료됐다.

골든스테이트는 쿠밍가가 2쿼터 초반에도 좋은 활약을 펼쳤다. 접전을 펼치던 골든스테이트는 탐슨와 커리의 득점으로 리드를 잡았다. 주도권을 가져온 골든스테이트는 안드레 이궈달라와 데미안 리, 위긴스가 외곽포를 터트리며 격차를 벌렸다. 조던 풀도 득점에 가세한 골든스테이트는 56-46으로 전반을 마쳤다.

3쿼터가 시작되자 골든스테이트는 탐슨과 커리를 중심으로 오클라호마시티를 두들겼다. 오클라호마시티는 베이즐리가 분전하며 반격에 나섰다. 그러자 골든스테이트는 벤치 유닛들이 힘을 내며 상대의 추격을 저지했다. 리드 폭을 지킨 골든스테이트는 85-72로 3쿼터를 끝냈다.

뒤처지던 오클라호마시티는 도트와 켄리치 윌리엄스를 앞세워 희망의 불씨를 살렸다. 그러나 골든스테이트는 탐슨과 커리의 득점으로 쉽게 추격을 허락하지 않았고, 설상가상 오클라호마시티는 2분 넘게 무득점에 그치며 추격 흐름이 끊겼다.

패색이 짙던 오클라호마시티는 기디의 연속 득점으로 종료 3분을 남기고 101-94로 추격했다. 오클라호마시티의 공세는 이어졌고, 골든스테이트는 연거푸 턴오버까지 범하며 흔들렸다.

위기의 골든스테이트를 구한 선수는 탐슨이었다. 팀의 위기에도 냉정함을 잃지 않은 탐슨은 결정적인 3점슛 2방으로 오클라호마시티의 상승세에 찬물을 부었다. 페이스를 되찾은 골든스테이트는 커리까지 3점슛을 집어넣으며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경기 최종 결과*
골든스테이트 110-98 오클라호마시티 

*양팀 주요 선수 기록*
골든스테이트 

클레이 탐슨 21점 2어시스트  
스테픈 커리 18점 9리바운드 10어시스트 
앤드류 위긴스 15점 5리바운드 

오클라호마시티 
루겐츠 도트 26점 4리바운드  
다리우스 베이즐리 20점 8리바운드 
조쉬 기디 16점 11리바운드 7어시스트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978 “호날두, 입 닥치고 가만 있어!”...싱클레어, 맨유 차기 감독 선임 문제 개입하는 호날두에 "일갈" 분노의조루뱃 01.09 641
1977 리버풀 떠나서도 "백업 신세"…결국 유럽 무대 청산하고 "미국행" 금팔찌 02.06 641
1976 "나 때는 말이야"…주 3억-1골 FW 향한 뼈 때리는 발언 분노의조루뱃 02.08 641
1975 에릭 테임즈는 역대 최강의 외국인 타자였다. KBO리그서 3시즌을 뛰며 타율 0.349 124홈런 382타점… 야메떼구다사이 02.14 641
1974 즐거운 아침이요 ~ 무대꽁 2021.12.19 642
1973 바르사 유니폼서 ‘日 기업 라쿠텐’ 빠진다...코인 2개 기업 후보 대도남 01.26 643
1972 즐거운 하루되세요 ~ 느바신 01.26 645
1971 ‘프리킥 골 비결은 SON’ 윙크스, “쏘니가 자주 하던 거잖아” 삼청토토대 01.10 646
1970 "해외파에 천재 소리 들었는데..." 대체 왜 삼성은 안 쓰고 보냈나 삼청토토대 01.26 647
1969 브라이턴 레전드의 한탄 "브라이턴에 손흥민만 있었어도..." 분노의조루뱃 02.08 647
1968 PSG, 음바페 재계약 사실상 포기..."대체자로 살라 영입 준비" 삼청토토대 2021.10.09 648
1967 ‘오너’ 문현준 “담원전, 2대 0으로 이기겠다” 샤프하게 01.29 648
1966 손흥민도 없고 승리도 없고... 콘테, 리그 무패행진 "9"에서 마감 이꾸욧 01.24 649
1965 AC밀란 임대간 브라힘 디아즈, 스페인 섹시가수와 "썸"타는 중 은빛일월 02.10 649
1964 랑닉 부임 후 눈에 띄게 달라진 입지…철저히 외면→방출 위기 마카오타짜 02.21 649
1963 "충격" 먼시 부상 심각했다 美 의문 "다저스, 왜 수술 빨리 시키지 않았나" 토토왕토기 2021.12.02 650
1962 "아다마 메디컬 준비하세요" 토트넘, "SON-트라오레" 탄생 임박 금팔찌 01.24 650
1961 수원 "정상빈, 울버햄튼과 협상 사실...이적 후 그라스호퍼 임대" 느바신 01.26 650
1960 ML 올스타 2회 코치도 감탄 "류현진, 한마디로 정의 못해…토론토 감독 연락 왔다" 지퍼에그거꼇어 02.07 650
열람중 "위기에 나타난 탐슨" GSW, OKC 추격 뿌리치고 9연승 질주 야이그걸 02.08 650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