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출 유력 MF "죽을 뻔했던 경력...콘테가 살렸다"

방출 유력 MF "죽을 뻔했던 경력...콘테가 살렸다"

분노의조루뱃 0 588 02.12 12:38
cc42fd70581e47a96d090edb0381771f_1788839780.jpg▲ 해리 윙크스가 손흥민 등에 업혀 세리머니를 함께하고 있다. ⓒ연합뉴스/AP



[스포티비뉴스=서재원 기자] 해리 윙크스(토트넘 홋스퍼)가 안토니오 콘테 감독에 대한 감사함을 표했다.

윙크스는 뼈속까지 토트넘맨이다. 5살 때부터 토트넘 유스팀에서 축구를 배운 것으로도 유명하다. 토트넘 유스 시스템에서 체계적으로 성정한 그는 지난 2014년 11월 파르티잔과 유로파리그 경기에서 꿈에 그리던 프로 데뷔전을 치렀다. 2013-14시즌 처음으로 엔트리에 포함됐으니 토트넘에서 프로 경력만 벌써 9시즌째다.

영원한 토트넘맨으로 남을 것 같았던 윙크스지만 지난해 위기를 맞았다.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이 떠난 후 조금씩 입지를 잃어갔기 때문. 지난 시즌 조세 무리뉴 감독 체제에서도 외면받더니 올 시즌 초반 누누 에스피리투 산투 감독 체제에서도 기회를 얻지 못했다. 어느새 방출 대상자로까지 지목됐고, 윙크스 역시 차기 행선지를 알아보며 토트넘과 이별을 준비했다.

하지만 콘테 감독 부임 후 모든 게 달라졌다. 콘테 감독의 스리백 전술에서 다시 기회를 받기 시작했다. 결국 윙크스는 토트넘을 떠나지 않기로 결심했고 최근엔 컵대회 포함 6경기 연속 선발 출전하며 확실한 주전으로 도약했다. 콘테 감독이 윙크스의 토트넘 커리어를 구했다고 볼 수 있다.

10일(한국시간) 영국 매체 "브레이킹뉴스"에 따르면 윙크스는 "감독님이 들어오시고 나에게 기회를 주셨고 다시 자신감을 주셨다. 내가 플레이하는 모든 경기, 모든 훈련 세션에서 그를 감동시키고 향상시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싶은 갈망이 있다"고 콘테 감독에 대해 입을 열었다.

윙크스는 토트넘을 떠나려했던 것을 인정했다. 그는 "토트넘에서의 내 경력은 아마 죽고 묻혔을 것이다. 하지만 그가 들어온 뒤 나를 보여주고 증명할 기회를 줬다. 기회가 될 때마다 감독님에게 깊은 인상을 드리고 싶다. 나에게 보여주신 믿음에 보답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토트넘에서 경력이) 완전히 죽어 묻혔다고 말하지는 않겠지만 토트넘에서 가능성은 희박해보였다. 나는 기회를 얻지 못했고 클럽을 떠나야 할 것처럼 보였을 지도 모른다. 하지만 새로운 감독이 와서 모든 사람에게 평등한 기회를 줬다. 지난 두 감독 아래서 내가 원했던 모든 것이었다"고 콘테 감독에 대한 감사함을 재차 강조했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458 양키스가 금녀의 벽 깼다. 마이너리그 최초 여성 감독 임명 방구뿡 01.10 589
열람중 방출 유력 MF "죽을 뻔했던 경력...콘테가 살렸다" 분노의조루뱃 02.12 589
1456 사우디 승인가 ? 야이그걸 2021.10.08 590
1455 "광주 첫 승" 페퍼저축은행 vs "시즌 첫 승" IBK기업은행 야이그걸 2021.11.16 590
1454 요즘 킬링타임으로 토까꿍 2021.11.22 590
1453 삼성, FA 박해민 보상선수로 김재성 지명 "성장 가능성이 높은 선수" [공식발표] 토까꿍 2021.12.23 590
1452 sk승 언 개꿀 ㅅ 야이그걸 2021.12.23 590
1451 "충격" 이스코, 바르셀로나로 간다…15년 만에 라이벌팀 직행 이적 개가튼내통장 01.12 590
1450 야구인 2세 또 출격 준비…"434홈런 타자 아들, 수비&주루 평균 이상" 은빛일월 02.17 590
1449 뉴스온에어-뉴스온에어 수원 고색 금호어울림-수원 고색 금호어울림 被リンク google-被リンク google … 은빛일월 2021.10.09 591
1448 SON-케인 조합은 끝? 포터 체제로 바뀔 시 토트넘 라인업 토토벌개빡장군 2021.11.01 591
1447 ‘데파이 2골’ 네덜란드, 랭킹 73위 몬테네그로와 2-2 무승부 오우야 2021.11.14 591
1446 케이비 개어이없네 개가튼내통장 01.10 591
1445 "전북 입단 2년차" 백승호 부주장 됐다... 주장은 홍정호 연임 분노의조루뱃 02.17 591
1444 시간 잘못알고 못깐거는 어김없이 들어와 ㅠㅠ 지퍼에그거꼇어 2021.11.07 592
1443 “황희찬 아직도 안 나와?” 황, 훈련장에 나타나지 않자 울버햄튼 팬들 ‘우려’...2월 복귀도 불발? 마카오타짜 02.05 592
1442 英 매체의 SON 비판, 진짜 선 넘었다..."기대치에 맞게 분발해라" 삼청토토대 02.18 592
1441 즐거운 아침입니다 ~ 지퍼에그거꼇어 2021.10.29 593
1440 1주일 전 잘렸던 감독, EPL 꼴찌팀 사령탑으로 복귀 오우야 2021.11.15 593
1439 “제 계약서 맞아요?” 최근 2년 6승 日 투수, 60억 대박난 사연 이꾸욧 2021.12.23 593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