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릭 테임즈는 역대 최강의 외국인 타자였다. KBO리그서 3시즌을 뛰며 타율 0.349 124홈런 382타점을 올린 슬러거였다. 특히 2015시즌엔 47홈런 40도루로 리그 첫 40-40을 달성하며 MVP에 오르기도 했다. 그만큼 검증된 외국인 선수도 없다고 할 수 있다. 테임즈가 오클랜드와 마이너리그 계약을 했다. KBO리그 구단들의 시선도 테임즈의 경기력에 모아지고 있다. 사진=MK스포츠 DB 그러나 지난 겨울 테임즈에게 관심을 보인 구단은

에릭 테임즈는 역대 최강의 외국인 타자였다. KBO리그서 3시즌을 뛰며 타율 0.349 124홈런 382타점을 올린 슬러거였다…

야메떼구다사이 0 638 02.14 12:41

에릭 테임즈는 역대 최강의 외국인 타자였다.

KBO리그서 3시즌을 뛰며 타율 0.349 124홈런 382타점을 올린 슬러거였다.

특히 2015시즌엔 47홈런 40도루로 리그 첫 40-40을 달성하며 MVP에 오르기도 했다. 그만큼 검증된 외국인 선수도 없다고 할 수 있다.

dfb84721fbe1d9e022e2bae75f208e35_1743520219.jpg
그러나 지난 겨울 테임즈에게 관심을 보인 구단은 없었다. 부상 회복에 대한 확신을 할 수 없었기 때문이다.

테임즈는 지난 해 일본 프로야구 요미우리 자이언츠와 계약 했지만 첫 경기서 아킬레스 건이 끊어지는 부상을 당했다. 5월에 있었던 일이다. 재활에만 7개월이 소요되는 큰 부상이었다.

테임즈가 다시 뛸 수 있을 것이라는 확신을 갖기 어려운 상황이었다. 모험을 할 수는 없었기에 나서는 구단도 없었다.

테임즈는 NC와 계약한지 5년이 지났기 때문에 어떤 구단과도 계악이 가능하다.

그런 테임즈의 거취가 결정 됐다. 오클랜드와 마이너리그 계약을 맺었다. 오클랜드는 테임즈를 메이저리그까지 쓸 계획은 없을 것으로 보인다. 이미 만 36세가 된 마이너리거에게 공을 많이 들이는 구단은 없다고 해도 지나친 말이 아니다.

테임즈도 메이저리그 복귀를 꿈꾸지는 않을 것으로 보인다. 시선은 아시아 야구 무대로 향해 있을 가능성이 높다.

테임즈가 마이너리그에서 좋은 기량을 선보인다면 대체 외국인 선수로 다시 한국 땅을 밟을 가능성이 그만큼 높아진다. 외국인 타자의 성공이 가면 갈 수록 어려워지고 있는 상황. 완전한 검증을 마친 테임즈는 매우 매력적인 대안이 될 수 있다.

A구단 단장은 "일단 우리 외국인 선수가 성공을 거두기를 기원하고 있지만 안 풀렸을 때에 대한 대비를 하고 있어야 한다. 테임즈는 매우 효과적인 대안이 될 수 있다. 마이너리그에서 뛸 수 있게 됐다니 정말 다행이다. 현지 코디네이터에게 테임즈의 경기를 중점적으로 살피라고 할 계획이다. 테임즈가 제대로 뛸 수 있다는 것만 확인 된다면 대체 선수 1순위가 될 수 있다"고 말했다.

B구단 단장도 "이젠 한국에서도 미국 마이너리그 경기 영상을 쉽게 구할 수 있다. 테임즈가 어느 정도 기량을 보여주고 있는지를 파악할 수 있다. 테임즈가 정상 컨디션이라면 관심을 갖는 구단들이 많아질 수 밖에 없다. 테임즈가 마이너리그서 어느 정도 성적을 거둘 것인지 체크해 갈 것이다. 대체 외국인 선수로는 그만한 카드를 찾기 어렵다고 할 수 있다"고 밝혔다.

KBO리그 구단들은 테임즈의 건강 상태를 가장 우려했었다. 아킬레스 건 부상이 쉽게 회복될 수 있는 부상이 아니기 때문이다.

그러나 마이너리그에서 좋은 페이스를 보인다면 평가는 언제든지 바뀔 수 었다.

테임즈가 당초 11월에 국내에서 쇼 케이스를 갖는다고 했을 때 대다수 구단들이 스카우트를 파견하겠다고 했었던 것도 분명 이유가 있었다.

테임즈는 마이너리그에서 건강을 증명할 수 있을까. 건강한 몸으로 일정 수준 이상의 성적을 거둔다면 그에게 접촉하려는 구단이 분명 나타날 것으로 보인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18 "100년에 1명 나올 선수" SON 꺾은 21세 FW, 명장 극찬 연발 개가튼내통장 01.26 553
1717 장사꾼 레비, 650억 달라니까 240억 제시→320억으로 깎았다 느바신 01.26 656
1716 페르난데스 쿠바 간다… 남미 반정부 시위에 속타는 한화·두산 토토왕토기 01.26 685
1715 수원 "정상빈, 울버햄튼과 협상 사실...이적 후 그라스호퍼 임대" 느바신 01.26 648
1714 끝까지 최악… 훈련 불참→참가 후 ‘배 아파요’ 불평, “팀에 부정적인 영향” 은빛일월 01.26 689
1713 바르사 유니폼서 ‘日 기업 라쿠텐’ 빠진다...코인 2개 기업 후보 대도남 01.26 643
1712 레드냅, "당장 콘테가 원하는 선수 영입해야"...킨은 "토트넘을 누가 가?" 삼청토토대 01.26 636
1711 김민재, EPL 에버턴 공식 제안받아…합의는 아직 지퍼에그거꼇어 01.26 575
1710 "분노" 콘테, 토트넘 회장 태도에 "향후 거취" 달렸다 분노의조루뱃 01.26 717
1709 [LCK 스프링] "LPL과 다른 점? 모든 팀이 강하다" - "제카" 김건우 개가튼내통장 01.26 709
1708 토트넘, 1호 영입 나왔다... 아다마 323억에 합류 (스카이스포츠) 토토왕토기 01.26 655
1707 즐거운 하루되세요 ~ 느바신 01.26 645
1706 "선수 복귀" 원하는 조송화, 가처분신청 결과 왜 늦어지나 방구뿡 01.26 638
1705 "해외파에 천재 소리 들었는데..." 대체 왜 삼성은 안 쓰고 보냈나 삼청토토대 01.26 647
1704 LG 4년만의 외부 FA 영입 기대 "만렙"...용병 3루수→감독 고민은 UP 토토벌개빡장군 01.26 622
1703 벤투호에 악재?…레바논, 한국전서 코로나 시대 첫 유관중 홈경기 준비 샤프하게 01.26 350
1702 ‘유격수+좌타 보강’ 이학주, 마차도 빠진 롯데의 희망 될까 야메떼구다사이 01.26 367
1701 "에버튼 김민재에게 320억 오퍼"…터키 스승도 영국행 유력 방구뿡 01.26 386
1700 “콘테 감독 깜짝 사퇴 가능” 英 매체, 토트넘 ‘NO 영입’ 후폭풍 예고 개가튼내통장 01.26 356
1699 "제발 돌아가자".. 메시, 가족들 압박에 바르셀로나 복귀 고민 샤프하게 01.24 635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