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카인 양성반응으로 "12년 징계" 왕년의 스타, 46세에 "현역복귀

코카인 양성반응으로 "12년 징계" 왕년의 스타, 46세에 "현역복귀

은빛일월 0 865 02.15 22:29

77b8aee1338989b8127c2ce9a4248dd9_829403297.jpg 

현역시절 코카인 양성 반응을 보여 무려 12년 출전정지 징계를 받은 전 이탈리아 공격수 프란체스코 플라키가 징계가 풀리기만을 기다린 끝에 현역 복귀를 신고했다.

어느덧 46세가 된 플라키는 지난 13일 이탈리아 5부 시그나의 등번호 14번 유니폼을 입고 비센치오 스타디움에서 30분가량 그라운드를 누볐다.

그는 "나는 실수를 저질렀고, 그에 대한 벌을 받았다. 예전만큼 빠르지 않을 지언정, 내 역할이 있다고 생각한다. 나는 어린 선수들을 돕고 싶다"는 이유로 징계가 풀리는 2월이 되기만을 손꼽아 기다렸다.

플라키는 경기 후 "오늘로서 징계가 끝났다. 나는 다시 태어났다!"고 말했다. 이어 "기분이 어땠냐고? 처음엔 어지러웠다. 일주일 동안 잠을 자지 못했다. 지금은 너무 행복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플라키는 한때 세리에A 무대에서 실력을 알아주는 공격수였다. 피오렌티나와 삼프도리아에서 뛰었다. 두 팀의 승격을 이끌었고, 1996년에는 코파이탈리아 우승컵도 들었다.

하지만 삼프도리아 시절이던 2007년, 인터밀란과의 경기를 마치고 약물검사를 받았는데 혈액에서 코카인 흔적이 발견됐다. 선수는 "낯선 사람이 건넨 담배에 마약이 함유됐다"고 주장했으나 받아들여지지 않았다.

플라키는 지난해 한 인터뷰에서 "그때 모든 걸 잃었다. 나는 제노바에서 아이돌이었다. 국가대표로 부름을 받기도 했다"고 말했다.

2009년, 약물 검사에서 또 다시 코카인 양성 반응이 나왔다. 이에 앞서 불법 도박에 연루돼 2개월 정지를 받기도 했던 플라키는 "12년형"을 선고받았다. 플라키의 당시 나이가 34살이었다.

플라키는 은퇴를 선언해도 이상하지 않을 상황에서 장장 12년을 기다렸다. 이날을 기다린 700여명의 팬이 경기장을 찾아 함성을 내질렀다. 평소보다 2배 많은 관중수였다.

선수로서의 한을 푼 플라키는 5월부터 코치 수업에 돌입할 계획이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618 이동준, 헤르타 베를린 입단, 2025년까지… 20번째 분데스리거 느바신 01.30 786
1617 나성범 올인인가…NC 선수단 대거 정리, 칼바람 또 불지도 오우야 2021.11.03 787
1616 “FA 강민호 부르는 곳 없다” 그래서, 삼성이 자신만만한가 금팔찌 2021.12.25 787
1615 "욱일기=전범기" 서경덕 교수, 獨 분데스리가 전 구단에 알려 꼬꼬마 2021.12.25 788
1614 유벤투스 이적 "괴물 공격수"→"호날두 7번" 선택→팬들 분노 이꾸욧 01.30 788
1613 ‘20-0 실화?’ 4명 해트트릭한 잉글랜드… “스포츠맨십 어딨냐” 논란 오우야 2021.12.02 789
1612 “토트넘-레스터전 전격 연기” 샤프하게 2021.12.18 789
1611 오바가 답지였네 개가튼내통장 01.09 789
1610 ‘4경기만에 선발’ 이강인, 팀 패배에도 평점 7.2점…팀 내 두 번째 무대꽁 02.03 789
1609 지단의 "파리 프로젝트" 시작됐다…지단, PSG에 "호날두 영입해줘" 금팔찌 02.08 789
1608 마지막 남은 폴더도 안들어오면 스포츠 끊는다 개가튼내통장 2021.10.25 790
1607 새축 똥망 꼬꼬마 2021.12.04 790
1606 [오피셜] "클리어러브" 밍카이, EDG 슈퍼바이저 부임 은빛일월 01.09 790
1605 떨어진 이학주 트레이드 가치… 2년 전은 필승조 교환, 지금은 아니다 지퍼에그거꼇어 01.16 790
1604 토트넘, 피의 숙청 시작...콘테 임명 후 나갈 "5인" 토까꿍 2021.11.02 791
1603 ‘은퇴행사’ 마쓰자카 울린 이치로 “내게는 이 방법밖에 없네요” 꼬꼬마 2021.12.06 791
1602 [LCK] KT-한화생명, 일본 최고 "아리아" vs 2 군 제패 "카리스" 느바신 01.19 791
1601 월드컵 진출 확정한 이란 감독, 내년 아시안컵까지 간다 샤프하게 01.30 791
1600 박지성 지도자 변신→전세계서 관심 위용 "유럽팀 감독 부임" 기대 삼청토토대 2021.12.22 792
1599 호랑이새끼 키운 두목호랑이 “프로의 세계, 뭔지 보여주고 싶었어” [MK人] 이꾸욧 01.11 792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