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스터 "우승 주역", 2부에서 최악의 활약..."이제 끝났어"

레스터 "우승 주역", 2부에서 최악의 활약..."이제 끝났어"

삼청토토대 0 784 02.18 16:20

44878a0135bfbde7e3da84b0ab30e0cc_30010173.jpg

(엑스포츠뉴스 한유철 인턴기자) 대니 드링크워터가 최악의 활약으로 팬들의 질타를 받았다.

드링크워터는 2015/16시즌 레스터 시티의 프리미어리그 우승 주역으로 활약했다. 드링크워터는 해당 시즌 리그 35경기에 출전해 3골 8어시스트를 기록하며 팀의 주전 미드필더로 활약했다. 리야드 마레즈, 은골로 캉테, 제이미 바디에게 밀려 많은 스포트라이트를 받진 못했지만, 드링크워터의 활약이 없었다면 레스터의 우승은 힘들었을 것이다.

우승 주역의 업적을 인정받은 드링크워터는 2017/18시즌 첼시로 이적했다. 왕성한 활동량을 바탕으로 첼시의 중원을 책임질 것으로 예상됐지만, 드링크워터는 첼시에서 입지를 다지지 못했다. 이적 첫 해 리그 12경기에 출전해 1골에 그친 드링크워터는 2018/19시즌엔 아예 리그 경기에 출전하지 못했다.

결국 2019/20시즌을 앞두고 드링크워터는 임대를 택했다. 번리, 아스톤 빌라, 카심파샤에서 임대 생활을 보낸 드링크워터는 단 한 번도 성공적인 커리어를 쌓지 못했다. 이번 시즌을 앞두고 잉글랜드 2부 리그 레딩으로 임대를 떠난 드링크워터는 리그 19경기에 출전하며 팀의 주전 미드필더로 발돋움했다.

그러나 레딩 서포터들은 드링크워터의 활약에 불만을 드러냈다. 축구 통계 전문 매체 후스코어드닷컴에 따르면, 드링크워터의 이번 시즌 평점은 6.65에 불과하다. 이는 팀 내 중위권에 해당한다. 지난 16일(이하 한국시간)에 펼쳐진 피터보로우와의 2021/22시즌 챔피언십 24라운드 경기에서도 드링크워터는 선발 출전해 풀타임 활약했지만 최악의 활약을 보였다.

레딩 지역지 버크셔라이브는 드링크워터에게 팀 내 최하 평점인 3점을 부과하며 "드링크워터는 피터보로우 선수들에게 농락당했다. 레딩 서포터들에게 큰 실망을 안겼다"라고 코멘트를 남겼다.

레딩 팬 페이지 레딩 크로니클도 드링크워터에게 평점 5.5점을 부여하며 "시즌 전체적으로 드링크워터의 퍼포먼스는 보통이다. 그러나 오늘 경기에선 최악의 활약을 보였다. 볼을 너무 많이 잃었고, 파울도 자주 범했다"라고 남겼다.

드링크워터의 활약이 조명되자, 첼시 서포터들도 반응을 보였다. 많은 첼시 서포터들은 첼시 팬 페이지를 통해 "드링크워터가 아직도 첼시 소속이야?", "첼시에서 활약하는 것을 더 이상 볼 수 없겠네", "첼시와의 인연은 이제 끝이야" 등의 코멘트를 남겼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018 유럽 5대 리그 ‘최다 득점자’들이 한 팀에 은빛일월 2021.10.06 792
1017 "미친 게 분명하다" 토트넘 팬들, 콘테 비상식적 교체에 분노 토까꿍 01.07 792
1016 토트넘 최악의 경기력...유일한 빛 "스페인 초특급 유망주" 샤프하게 2021.10.22 791
1015 호날두, "충격" 맨유 차기 감독 후보 7순위(英 언론) 개가튼내통장 2021.10.27 791
1014 38세 노장 바르사 풀백, 메디컬 통과..."난 영원히 젊어!" 느바신 2021.11.16 790
1013 ‘이걸 다 맞춰?’ 한 팬 토트넘-리버풀전서 1만 6천 원 걸고 4천 배 수익 개가튼내통장 2021.12.25 790
1012 황재균 여친, 티아라 지연이었다…"12월 결혼" 토토벌개빡장군 02.12 790
1011 네이마르 메시가 같이 뛰어도 안되는구나 토토벌개빡장군 2021.10.30 788
1010 주작배구네 토토벌개빡장군 2021.11.26 788
1009 ‘부상 복귀’ 황의조 26분 출전, 보르도는 브레스트에 1-2 역전패 분노의조루뱃 2021.11.29 788
1008 놀랍다 2021년 69골! 전성기 호날두와 동률…분데스 신기록까지 이꾸욧 2021.12.19 788
1007 대만프로야구는 KBO 진출 ‘전초기지’?...한화 출신 로사리오도 합류, KBO 콜 기대하는 듯 야이그걸 01.19 787
1006 뉴캐슬 드디어 "새 감독" 찾았다... "4부→EPL 승격 신화" 사령탑 마카오타짜 2021.11.05 786
1005 "너는 거절한다"...920억 실패작, 첼시전서 홈 팬들 조롱 받았다 금팔찌 2021.11.25 786
1004 내년 1월에 봐요…조용한 보상금 22.5억원 거포, C등급 냉정한 현실 개가튼내통장 2021.12.21 786
1003 종·범아~ 합치자! 토까꿍 2021.12.22 786
1002 퀸즈냐 본머스냐 토토왕토기 2021.12.28 786
1001 무너진 "악의 제국"…양키스가 극복하지 못한 3가지 변수 오우야 2021.10.07 785
1000 “불법 스포츠토토 도박사이트서 도박” 두산베어스 방출 정현욱, 벌금형 야이그걸 2021.10.27 785
999 ‘유일한 편 쿠만 떠나고 찬밥’ 연봉 164억 계륵, 진짜 내친다 삼청토토대 2021.11.04 785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