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클 조던 오마주한 슛 성공한 르브론 "항상 조던처럼 되고 싶었어"

마이클 조던 오마주한 슛 성공한 르브론 "항상 조던처럼 되고 싶었어"

야메떼구다사이 0 948 02.22 21:14

01f69d5a1dd0b0313ff0caf9fec32ee5_1503941454.jpg 

르브론이 조던을 생각나게 하는 슛으로 마지막을 장식했다.

팀 르브론은 21일(이하 한국시간) 클리블랜드 모기지 필드하우스에서 열린 2022 NBA 올스타전 팀 듀란트와의 경기에서 163-160으로 승리했다.

이날 경기 하프타임에는 NBA 출범 75주년을 기념해 선정된 75인의 스타들을 기념하는 행사가 열렸다. 그중에서도 가장 화제를 모았던 것은 "농구 황제" 마이클 조던과 "킹" 르브론 제임스가 조우하는 장면이었다. 두 사람은 진하게 포옹을 나눈 뒤 웃으며 대화를 이어갔다.

그간 르브론은 조던에 대한 존경심을 꾸준히 드러내 왔다. 그는 클리블랜드 1기 시절 조던의 등번호인 23번과 함께 코트를 누볐으며, 23번이 영구결번된 마이애미를 떠난 후에도 지난 시즌까지 계속해서 23번을 달았다.

르브론은 "나는 자라오면서 항상 마이클 조던을 닮고 싶다는 생각을 했다. 어린 시절 내내 내게 영감을 주었던 그 남자와 악수할 기회를 잃고 싶지 않았다. NBA 선수로 지내면서 19년 동안 조던과 많은 대화를 나누지는 못했지만, 그가 준 영감이 없었다면 지금처럼 성장하진 못했을 것이다. 항상 자라면서 조던처럼 되고 싶었다"고 말했다.

조던과 마주친 영향이 있었을까. 르브론은 4쿼터 마지막 순간 조던을 연상케 하는 페이더웨이 점퍼로 위닝샷을 터트리며 경기를 끝냈다. 르브론의 슛이 림을 통과하자 경기장은 열광의 도가니로 변했다.

페이더웨이 점퍼는 조던을 상징하는 플레이 중 하나. 조던은 은퇴 시즌인 2003년 올스타전에서도 페이더웨이 점퍼로 마지막을 장식한 바 있다. 르브론은 경기 후 인터뷰에서 위닝샷이 조던에게 영감을 받은 플레이라고 전했다.

르브론은 "오늘 승부를 결정지은 득점이 페이더웨이라니 말도 안 된다. 그 플레이는 조던에게 영감을 받았다"며 웃어 보였다.

NBA의 과거와 현재를 대표하는 두 스타의 만남만으로도 깊은 여운이 남았던 올스타전이었다. 여기에 르브론은 우상 앞에서 그를 오마주한 슛까지 성공하며 뜻깊은 하루를 보냈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038 토트넘, 케인과 재계약 협상 전격 중단 (英 매체) 지퍼에그거꼇어 02.22 915
2037 즐거운 아침입니다. 금팔찌 02.22 880
2036 충격 "콘테 맨유로 떠난다... 토트넘 지원 끝" 대도남 02.22 1086
2035 "정말 남고 싶었지만…" 1년 만에 떠날 수밖에 없었던 "안타까운 일화" 느바신 02.22 883
2034 "진짜 스트라이크 맞나요?" 양현종, "넓어진 스트라이크존에 긍정 미소" 개가튼내통장 02.22 976
2033 데 헤아 "아틀레티코 마드리드로 돌아간다" 토토왕토기 02.22 1012
2032 "리그 8위" 무리뉴, 애제자 부른다...토트넘은 이적료 "400억" 책정 은빛일월 02.22 901
2031 “여자랑 하는 줄 알았네!” 발언에 온가족 인신공격 당한 축구선수 샤프하게 02.22 976
2030 "무의식적" 선수 밀친 설기현, 행동 이상으로 아쉬운 변명...경남 도민들만 한숨 지퍼에그거꼇어 02.22 1112
열람중 마이클 조던 오마주한 슛 성공한 르브론 "항상 조던처럼 되고 싶었어" 야메떼구다사이 02.22 949
2028 역시 콘테는 다르다, 극장골 순간 달려간 곳은 EPL 1경기 "CB" 토까꿍 02.22 1194
2027 "무리뉴 픽" 토트넘 미드필더, 로마로 떠날까…이적 가능성은? 은빛일월 02.22 973
2026 "저를 축하하지 말아 주세요"..."2골 3도움" 기록한 주장의 부탁 이꾸욧 02.22 1057
2025 “5년 827억 예상” 김현수 전 소속팀, 日 4번타자 유력 행선지 지목 샤프하게 02.21 489
2024 크리스 폴, 오른 엄지손가락 골절로 6~8주 결장 은빛일월 02.21 578
2023 [LPL] "밀크티 대전" 승리한 RNG, 도인비-타잔의 LNG "전승" 저지 토까꿍 02.21 506
2022 "시스템 문제 NO" 극단으로 치닫나, "클럽 레코드" 최악 경기력에 감독 폭발 대도남 02.21 544
2021 랑닉 부임 후 눈에 띄게 달라진 입지…철저히 외면→방출 위기 마카오타짜 02.21 532
2020 손흥민보다 공격P 많다..."조용한 강자" 웨스트햄 윙어를 주목하라 토토벌개빡장군 02.21 508
2019 리버풀 팬들이 미칠 수밖에 없는 남자... “급여 줄여서라도 팀에 남는다” 은빛일월 02.21 505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