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클 조던 오마주한 슛 성공한 르브론 "항상 조던처럼 되고 싶었어"

마이클 조던 오마주한 슛 성공한 르브론 "항상 조던처럼 되고 싶었어"

야메떼구다사이 0 951 02.22 21:14

01f69d5a1dd0b0313ff0caf9fec32ee5_1503941454.jpg 

르브론이 조던을 생각나게 하는 슛으로 마지막을 장식했다.

팀 르브론은 21일(이하 한국시간) 클리블랜드 모기지 필드하우스에서 열린 2022 NBA 올스타전 팀 듀란트와의 경기에서 163-160으로 승리했다.

이날 경기 하프타임에는 NBA 출범 75주년을 기념해 선정된 75인의 스타들을 기념하는 행사가 열렸다. 그중에서도 가장 화제를 모았던 것은 "농구 황제" 마이클 조던과 "킹" 르브론 제임스가 조우하는 장면이었다. 두 사람은 진하게 포옹을 나눈 뒤 웃으며 대화를 이어갔다.

그간 르브론은 조던에 대한 존경심을 꾸준히 드러내 왔다. 그는 클리블랜드 1기 시절 조던의 등번호인 23번과 함께 코트를 누볐으며, 23번이 영구결번된 마이애미를 떠난 후에도 지난 시즌까지 계속해서 23번을 달았다.

르브론은 "나는 자라오면서 항상 마이클 조던을 닮고 싶다는 생각을 했다. 어린 시절 내내 내게 영감을 주었던 그 남자와 악수할 기회를 잃고 싶지 않았다. NBA 선수로 지내면서 19년 동안 조던과 많은 대화를 나누지는 못했지만, 그가 준 영감이 없었다면 지금처럼 성장하진 못했을 것이다. 항상 자라면서 조던처럼 되고 싶었다"고 말했다.

조던과 마주친 영향이 있었을까. 르브론은 4쿼터 마지막 순간 조던을 연상케 하는 페이더웨이 점퍼로 위닝샷을 터트리며 경기를 끝냈다. 르브론의 슛이 림을 통과하자 경기장은 열광의 도가니로 변했다.

페이더웨이 점퍼는 조던을 상징하는 플레이 중 하나. 조던은 은퇴 시즌인 2003년 올스타전에서도 페이더웨이 점퍼로 마지막을 장식한 바 있다. 르브론은 경기 후 인터뷰에서 위닝샷이 조던에게 영감을 받은 플레이라고 전했다.

르브론은 "오늘 승부를 결정지은 득점이 페이더웨이라니 말도 안 된다. 그 플레이는 조던에게 영감을 받았다"며 웃어 보였다.

NBA의 과거와 현재를 대표하는 두 스타의 만남만으로도 깊은 여운이 남았던 올스타전이었다. 여기에 르브론은 우상 앞에서 그를 오마주한 슛까지 성공하며 뜻깊은 하루를 보냈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678 콘테 체제 첫 선발 "천부적 재능", 그러나 상대 선수와 언쟁 후 경고뿐 야메떼구다사이 2021.11.26 943
677 즐거운 아침입니다. 분노의조루뱃 2021.12.09 943
676 "할아버지 장례식장까지..." 코로나 확진 키미히, 선넘은 언론 비판 꼬꼬마 2021.12.14 943
675 "짠물 수비" 사우스햄튼, 1-0 승리…빌라는 리그 5연패 느바신 2021.11.06 944
674 레알, ‘안 되겠어, 연봉 205억씩 주느니 얼른 팔자’ 결심 개가튼내통장 2021.11.09 944
673 "SON에 밀렸던" 전 토트넘 메시, 이적 후 대폭발 "유럽에 충격 안길 것" 꼬꼬마 2021.12.03 944
672 즐거운 아침입니다. 야이그걸 2021.11.07 945
671 회심의 한방이 졌네 야이그걸 2021.11.14 945
670 DB 강상재가 말하는 김종규와 호흡, “편하고 든든” 토까꿍 2021.12.14 945
669 "김민재 풀타임" 페네르바체, 9명이 싸운 카라귐뤼크와 1-1 무승부 야메떼구다사이 2021.12.23 946
668 "포화 상태" PSG, 연봉 삭감 위해 최대 7명 방출 계획..."이카르디 포함" 토토벌개빡장군 2021.12.05 947
667 "끝없는 추락" 케인, 손흥민 이어 호이비에르와도 논란...왜? 꼬꼬마 2021.10.29 948
666 김남일 감독 “얼마면 돼?”…권경원 “더 좋은 팀에서 뛰고 싶다” 야이그걸 2021.12.01 948
665 이긴 한국가스공사- 진 KCC, 두 사령관 아쉬움을 표한 이유는? 야이그걸 2021.11.14 949
664 왜 오늘 개역배가 나오냐구 개가튼내통장 2021.12.10 949
663 토트넘 떠나고 "첫 패"...라멜라 "선두 기회 놓쳤다" 삼청토토대 2021.10.07 950
662 ‘한화 방출→키움 영입’ 가성비 최고 베테랑, 5000만원 옵션은 다 못받았다 느바신 2021.12.07 950
661 “테임즈 쇼케이스? 보긴 하겠지만 영입은 글쎄…” KBO 구단들 반응, 왜 미지근할까 [엠스플 KBO] 금팔찌 2021.10.24 951
660 페네르바체, "김민재 복귀전"에서 3년 만에 리그 3연패 오우야 2021.10.31 951
659 "훌륭한 슈팅이었다"…EPL 통산 최다득점 시어러, 황희찬의 결정력 극찬 야이그걸 2021.10.07 952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