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번번이 놓친 기회+신경전" 손흥민, 평점 7점... 팀내 두 번째로 높아

"번번이 놓친 기회+신경전" 손흥민, 평점 7점... 팀내 두 번째로 높아

느바신 0 447 2022.03.03 22:50
75d2366c437c1c67b77493e6ace55b7e_1881266976.jpg▲ 골키퍼에게 막힌 손흥민이 아쉬워하고 있다. ⓒ연합뉴스/REUTERS



[스포티비뉴스=허윤수 기자] 손흥민이 분투했지만, 토트넘 홋스퍼와 함께 이변의 희생양이 됐다.

토트넘은 2일 오전 4시 55분(한국시간) 리버사이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1-22시즌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미들즈브러(2부리그)와의 16강전에서 연장 혈투 끝에 0-1로 패했다. 토트넘의 FA컵 여정도 16강에서 끝나게 됐다.

토트넘은 최상의 전력을 가동했다. 3-4-3 전형을 기준으로 해리 케인, 손흥민, 데얀 쿨루셉스키가 공격을 이끌었다. 라이언 세세뇽, 해리 윙크스, 피에르-에밀 호이비에르, 맷 도허티가 허리를 지켰고 벤 데이비스, 에릭 다이어, 크리스티안 로메로가 수비진을 꾸렸다. 골문은 위로 로리스가 지켰다.

양 팀 모두 쉽사리 기회를 잡지 못했다. 양보 없는 치열한 다툼에 득점과 가까운 장면을 만들긴 힘들었다.

미들즈브러 수비진에 막힌 건 손흥민도 마찬가지였다. 쉽게 풀리지 않는 경기 속에 어려움을 겪었다.

신경전도 있었다. 후반 12분 맷 크룩스가 빠르게 프리킥을 처리하려는 손흥민의 몸에 다리를 끼워 넣으며 시간을 지연했다. 손흥민은 벌떡 일어나 강하게 어필했다.

손흥민이 기점이 돼 0의 균형이 깨질 뻔하기도 했다. 후반 13분 손흥민의 코너킥이 벤 데이비스를 거쳐 해리 케인의 득점으로 이어졌다. 하지만 오프사이드 판정을 받으며 득점이 취소됐다.

후반 막판 손흥민을 중심으로 계속해서 기회가 만들어졌다. 후반 39분 손흥민의 코너킥에 이은 다이어의 헤더는 골대 위로 살짝 떴다. 후반 추가시간 손흥민의 헤더는 골키퍼에게 막히며 땅을 쳤다.

연장전에서도 손흥민에게 기회가 왔다. 연장 전반 1분 호이비에르가 머리로 밀어 넣어준 공을 손흥민이 터닝 슈팅으로 연결하려고 했지만 빗맞았다. 연장 전반 종료 직전에는 쿨루셉스키의 크로스를 손흥민이 뒤꿈치 슈팅으로 이었지만, 골키퍼 다리 사이에서 걸렸다.

실점 직후에는 손흥민이 특유의 헛다리 짚기에 이은 왼발 슈팅을 시도했지만 또다시 골키퍼 다리에 걸렸다.

경기 후 축구 통계 매체 "후스코어드닷컴"은 손흥민에게 평점 7.0점을 부여했다. 피에르-에밀 호이비에르, 에릭 다이어(이상 7.1점)에 이어 팀 내 두 번째로 높은 평점이었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098 류현진·푸이그 대전에서 재회…비극인가 희극인가 "어쨌든 관심집중" 개가튼내통장 2022.03.03 3078
2097 맨유 충격 결정, "8000만 파운드" 야심작 DF 매각 고려 야메떼구다사이 2022.03.03 3176
2096 로만 구단주 떠난다, "아프지만 매각이 첼시 위한 일" 야메떼구다사이 2022.03.03 3162
2095 불안한게 첼시 실점이냐 느바신 2022.03.03 3246
2094 손흥민에게 분노한 다이어...팬들은 "충분히 화낼 수 있는 상황" 개가튼내통장 2022.03.03 3316
2093 "가족 걱정에 종일 전화만..." 잠 못 드는 제자에 스승도 가슴만 먹먹 꼬꼬마 2022.03.03 3180
2092 "원클럽맨" 바르사 떠나나...LA갤럭시 영입 시도 오우야 2022.03.03 3200
2091 "보로전 실수 연발" 손흥민, 다이어까지 얼굴 붉혀 꼬꼬마 2022.03.03 3256
2090 전북 ㅈㄱㄴ 마카오타짜 2022.03.03 943
2089 [K리그1 3R] ‘초반 판세 가를 3연전’ 전북, 시작은 고춧가루 부대 포항 오우야 2022.03.03 419
열람중 "번번이 놓친 기회+신경전" 손흥민, 평점 7점... 팀내 두 번째로 높아 느바신 2022.03.03 448
2087 "한 달 사이에 7경기" 살인적인 일정 속 지친 토트넘, 결국 무너졌다 이꾸욧 2022.03.03 430
2086 임대 이적 후 펄펄 날지만…토트넘 복귀 위해 구슬땀 "노력 부족 인정" 야이그걸 2022.03.03 424
2085 아직도 후회하는 퍼거슨 "박지성이 메시 막았으면 우승인데.." 토토왕토기 2022.03.01 1154
2084 "너 누구니?"...클롭도 놀란 꼬마의 트로피 시상대 침투→알리송이 처리 야메떼구다사이 2022.03.01 1102
2083 러시아 우방에도..." 수베로의 소신 "정치적 발언 안하겠다, 우크라 국민께 경의" 개가튼내통장 2022.03.01 1099
2082 ‘콘테 감독 극대노...’ 토트넘이 노린 제2의 판 다이크 밀란 이적 오우야 2022.03.01 1093
2081 ‘빅토르 안’ 안현수도 러시아軍 징집 대상?…알고 보니 은빛일월 2022.03.01 1139
2080 오 새로운 컴프야 ㅎ 방구뿡 2022.03.01 1159
2079 리버풀, PK 접전 끝에 "케파 실축" 첼시 제압...최다 우승 9회 달성! 삼청토토대 2022.03.01 1175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