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클럽맨" 바르사 떠나나...LA갤럭시 영입 시도

"원클럽맨" 바르사 떠나나...LA갤럭시 영입 시도

오우야 0 3,190 2022.03.03 22:50

2339682a2250879311dc59ff191a04c1_1929384055.jpg

세르지 로베르토의 미국행 가능성이 제기됐다.

로베르토는 2010/11시즌 바르셀로나(이하 바르사) 성인 무대에 데뷔한 "라마시아" 자원이다. 중앙 미드필더와 오른쪽 미드필더, 센터백, 양 쪽 풀백을 모두 소화가능한 멀티 자원이기에 10년이 넘는 시간 동안 바르사 준주전급 선수로 활약했다. 이 기간 동안 로베르토는 통산 316경기 12골 37어시스트를 기록했다.

그러나 확고한 주전이라고 하기엔 언제나 애매했다. 오른쪽 풀백은 다니 알베스가 있었고, 왼쪽 풀백은 호르디 알바가 있었다. 중앙 미드필더는 사비, 안드레스 이니에스타 등이 버티고 있었고 이번 시즌엔 프렝키 더 용, 가비, 니코 등 어린 선수들에게 밀렸다.

오랫동안 든든한 준주전급 자원으로 활약했지만 최근 로베르토는 이적을 결심했다. 스페인 언론 아라는 지난달 16일(이하 한국시간) 로베르토가 바르사와 재계약을 하지 않고 있으며 프리미어리그 진출을 원하고 있다고 밝혔다. 지난해 10월 영국 언론 토크스포츠는 아스널과 맨체스터 시티가 로베르토의 영입을 원한다고 보도하기도 했다. 로베르토와 바르사의 기존 계약은 오는 6월에 만료된다.

스페인 언론 문도 데포르티보는 지난달 24일 사비 감독이 로베르토의 재계약을 원하지만 최우선 대상은 아니라고 밝혔다. 이에 LA 갤럭시가 로베르토에게 접근했다.

LA 갤럭시 대변인은 지난 1일 구단이 로베르토의 영입을 위해 바르사에 공식 영입 제안을 제출했다고 밝혔다.

두 구단의 대화는 계속해서 진행 중이지만, 문제가 하나 있다. LA 갤럭시는 이미 더글라스 코스타와 하비에르 에르난데스, 케빈 카브랄을 지정 선수로 선정했다. MLS는 각 팀 당 3명의 지정 선수를 선정할 수 있는데, 지정된 선수는 샐러리 캡에 해당하지 않아 연봉 상한선을 무한대로 지정할 수 있다.

3명의 선수가 계속해서 LA 갤럭시에 남는다면, 로베르토의 연봉 상한선은 150만 달러(약 18억 원)에 불과할 것이다. 그러나 LA 갤럭시 대변인은 오는 여름 구단이 카브랄의 매각을 추진 중이며, 카브랄이 매각 된다면 로베르토의 연봉 협상은 차질없이 진행될 것이라고 밝혔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098 류현진·푸이그 대전에서 재회…비극인가 희극인가 "어쨌든 관심집중" 개가튼내통장 2022.03.03 3068
2097 맨유 충격 결정, "8000만 파운드" 야심작 DF 매각 고려 야메떼구다사이 2022.03.03 3166
2096 로만 구단주 떠난다, "아프지만 매각이 첼시 위한 일" 야메떼구다사이 2022.03.03 3149
2095 불안한게 첼시 실점이냐 느바신 2022.03.03 3237
2094 손흥민에게 분노한 다이어...팬들은 "충분히 화낼 수 있는 상황" 개가튼내통장 2022.03.03 3309
2093 "가족 걱정에 종일 전화만..." 잠 못 드는 제자에 스승도 가슴만 먹먹 꼬꼬마 2022.03.03 3167
열람중 "원클럽맨" 바르사 떠나나...LA갤럭시 영입 시도 오우야 2022.03.03 3191
2091 "보로전 실수 연발" 손흥민, 다이어까지 얼굴 붉혀 꼬꼬마 2022.03.03 3242
2090 전북 ㅈㄱㄴ 마카오타짜 2022.03.03 927
2089 [K리그1 3R] ‘초반 판세 가를 3연전’ 전북, 시작은 고춧가루 부대 포항 오우야 2022.03.03 409
2088 "번번이 놓친 기회+신경전" 손흥민, 평점 7점... 팀내 두 번째로 높아 느바신 2022.03.03 440
2087 "한 달 사이에 7경기" 살인적인 일정 속 지친 토트넘, 결국 무너졌다 이꾸욧 2022.03.03 426
2086 임대 이적 후 펄펄 날지만…토트넘 복귀 위해 구슬땀 "노력 부족 인정" 야이그걸 2022.03.03 421
2085 아직도 후회하는 퍼거슨 "박지성이 메시 막았으면 우승인데.." 토토왕토기 2022.03.01 1142
2084 "너 누구니?"...클롭도 놀란 꼬마의 트로피 시상대 침투→알리송이 처리 야메떼구다사이 2022.03.01 1093
2083 러시아 우방에도..." 수베로의 소신 "정치적 발언 안하겠다, 우크라 국민께 경의" 개가튼내통장 2022.03.01 1091
2082 ‘콘테 감독 극대노...’ 토트넘이 노린 제2의 판 다이크 밀란 이적 오우야 2022.03.01 1081
2081 ‘빅토르 안’ 안현수도 러시아軍 징집 대상?…알고 보니 은빛일월 2022.03.01 1129
2080 오 새로운 컴프야 ㅎ 방구뿡 2022.03.01 1149
2079 리버풀, PK 접전 끝에 "케파 실축" 첼시 제압...최다 우승 9회 달성! 삼청토토대 2022.03.01 1165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