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경기 무득점·무도움…“해리 케인 왜 이러나”

5경기 무득점·무도움…“해리 케인 왜 이러나”

야메떼구다사이 0 1,074 2021.09.27 20:35

4629165c8f28027110df31bd0a5145cc_1948725367.jpg토트넘의 해리 케인이 27일 열린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6라운드 아스널과의 ‘북런던 더비’ 경기 도중 그라운드에 넘어져 있다. 게티이미지코리아
토트넘의 간판 공격수 해리 케인의 부진이 심각하다. 올 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5경기에 출전해 단 한 골도 터뜨리지 못한 것은 물론 도움조차 하나 없다. 개막 3연승을 달릴 때만 해도 곧 나아질 거라는 희망을 품었지만 골 침묵이 이어지고 팀도 3연패로 미끄러쳤다. 급기야 팬들 사이에서 케인을 향해 ‘누누 산투 감독과 함께 팀을 떠나라’는 목소리가 여기저기서 터져나오고 있다.

수치로 나타난 그의 기록만 봐도 그가 올 시즌 경기력이 얼마나 형편없는지 잘 나타내주고 있다.

EPL 공식 홈페이지에 따르면 케인은 이번 시즌 리그 성적은 5경기 출전에 득점 0골-도움 0개. 가장 긴 골 침묵이다. 2014~15시즌 21골을 터뜨린 이후 지난 시즌까지 7시즌 연속 두 자릿수 득점을 올리며 3차례나 득점왕을 차지한 선수라고는 믿기지 않을 정도다. 그야말로 존재감 ‘제로’에 가깝다.

특히 27일 벌어진 아스널과의 북런던 더비에서 졸전 끝에 패하자 비난의 화살은 케인에게 집중되고 있다. 최전방 공격 라인에 선발로 이름을 올렸지만 상대를 거의 위협하지 못했다. 패스 성공은 5회에 그쳤고 키 패스(동료의 슛으로 이어진 패스)는 하나도 없었다. 슈팅 정확도는 20%(5회 중 1회), 공중볼 다툼 성공률은 33%(3회 중 1회)에 그쳤다.

특히 이날 경기 후반 16분에는 에릭 다이어의 롱 패스를 받아 완벽한 골 기회를 잡았지만 케인이 찬 볼은 포스트 옆으로 살짝 빗나가는 등 빅 찬스에서의 결정력도 무뎌졌다. 앞서 지난 11일 크리스탈 팰리스에 0-3으로 완패할 때는 페널티박스에서 터치조차 못했고, 슈팅도 날리지 못했다.

케인이 제몫을 해주지 못하면서 토트넘의 득점력도 바닥을 헤매고 있다. 올 시즌 리그 6경기에서 토트넘이 기록한 득점은 단 4골밖에 없다. 손흥민이 3골, 델레 알리가 1골을 올린 게 전부다. EPL 20개 팀 가운데 꼴찌에서 세 번째다. 토트넘 밑으로 울버햄프턴(3골), 노리치시티(2골)가 있다.

케인의 이 같은 부진의 원인에 대해 축구 전문매체 ‘골닷컴’은 우선 누누 산투 감독의 전술의 영향이 있다고 분석했다. 라인을 비교적 많이 내리는 스타일인 데다 공격수 케인을 공격형 미드필더처럼 활용하는 바람에 공격이 날카로움이 떨어졌다는 지적이다.

케인이 지난 시즌 종료 후 곧바로 유로2020에 참가하며 체력이 떨어졌고, 여름 이적시장에서 맨체스터 시티로의 이적을 추진하다 좌절되자 팀 훈련에 불참하는 등 시준 준비에 소홀히 한 점도 부진의 원인으로 꼽힌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758 단 26일, 강원FC를 탈바꿈시킨 최용수의 세 가지 선택 토토벌개빡장군 2021.12.14 1069
757 [오피셜] 맨유-브랜트포드 연기 확정…토트넘 이어 "코로나 직격탄" 분노의조루뱃 2021.12.14 1069
756 라인전이 중요한 메타, LCK 솔로 킬 1위는 "칸나" 김창동 방구뿡 01.21 1069
755 맹구 또 빙시짓한다 지퍼에그거꼇어 2021.10.21 1070
754 [오피셜] "손흥민 따라갈래"…토트넘 동료였던 라멜라, FIFA 푸스카스상 후보 금팔찌 2021.11.30 1070
753 급 떨어진 KBO 외국인 시장… 발상 바꾸면 200만 달러 에이스도 가능하다 느바신 01.11 1070
752 "인간 승리" 에릭센, 72시간 내로 EPL 복귀..."메디컬 테스트만 남았다" 개가튼내통장 01.24 1070
751 맨유도 참전했다. 21세 리그앙 최고 수비형 MF 러브콜 명문구단 쇄도 금팔찌 2021.10.14 1072
750 “말할 가치가 없다” 전창진 감독, 이정현 공개 비판 방구뿡 01.12 1072
749 김연경 긴급 투입했지만…상하이, 셧아웃 완패 "개막 5연승 끝" 은빛일월 2021.12.05 1073
748 "훌륭한 슈팅이었다"…EPL 통산 최다득점 시어러, 황희찬의 결정력 극찬 야이그걸 2021.10.07 1074
747 레알, ‘안 되겠어, 연봉 205억씩 주느니 얼른 팔자’ 결심 개가튼내통장 2021.11.09 1074
746 "감독급" 거물 코치 영입…LG "그려둔 그림은 있다" 금팔찌 2021.11.26 1074
745 "대참사 발생" 묀헨, 프라이부르크에 전반만 6골 헌납...관중 이탈 대도남 2021.12.06 1074
744 호날두 오고 438분, 이적도 못 한다… “맨유가 거절” 토까꿍 01.07 1074
열람중 5경기 무득점·무도움…“해리 케인 왜 이러나” 야메떼구다사이 2021.09.27 1075
742 토트넘 떠나고 "첫 패"...라멜라 "선두 기회 놓쳤다" 삼청토토대 2021.10.07 1075
741 차두리 감독의 오산고, 전북현대 영생고와 전국체전 결승 마카오타짜 2021.10.14 1075
740 “테임즈 쇼케이스? 보긴 하겠지만 영입은 글쎄…” KBO 구단들 반응, 왜 미지근할까 [엠스플 KBO] 금팔찌 2021.10.24 1075
739 "끝없는 추락" 케인, 손흥민 이어 호이비에르와도 논란...왜? 꼬꼬마 2021.10.29 1075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