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죄자 강정호 감싼 키움, 프로가 아니다…KBO리그 위상 역대급 "X칠"

범죄자 강정호 감싼 키움, 프로가 아니다…KBO리그 위상 역대급 "X칠"

토까꿍 0 3,192 03.19 12:19

949b7b73d1ac879efa0e044da0ae296d_992797956.jpg[마이데일리 = 김진성 기자] 야구 팬들의 보이콧이 두렵지 않나.

키움은 10개 구단 중 유일하게 모기업 없이 스폰서 유치로 시즌을 운영한다. 스폰서들의 후원이 구단의 밥줄이나 마찬가지다. 때문에 스폰서들과의 파트너십 구축이 상당히 중요하다. 키움이 매년 5강 진출에 목숨을 거는 것도 스폰서들과의 관계를 생각하지 않을 수 없다는 게 정설이다.

그런 측면에서 최근 비밀리에 강정호와의 최저연봉 계약을 성사한 키움의 행태는 도저히 프로라고 볼 수 없는 만행이다. 키움은 18일 시범경기 고척 SSG전을 앞두고 보도자료와 고형욱 단장의 인터뷰를 통해 강정호의 임의탈퇴 해제 요청 과정을 자세히 설명했다.

쉽게 말해 중범죄자에게 재기의 기회를 줘야 한다며 배려한 것이다. 명분과 의미가 전혀 없다. 이번 사건의 배경을 두고 여러 해석이 나오지만, 중요한 건 팩트 그 자체다. 누구든 강정호 복귀를 추진하는 건 말이 안 된다.

최근 음주운전 한 번만으로 퇴출되는 게 프로스포츠 무대다. 프로 선수의 도덕성은 상당히 중요하고 예민한 화두다. 그러나 고형욱 단장은 강정호가 이미 2019년 8월 피츠버그 파이어리츠에서 방출된 뒤 3년간 쉬었다며 자숙과 반성할 시간이 있었다고 해명했다.

463fef23f92100685f4c8d5556950723_292429641.jpg
그동안 뛸 팀이 없어서 못 뛴 것일 뿐이었다. 누군가 임의탈퇴 해제를 요청하지 않았던 건 그만큼 과거의 과오를 인정한다는 의미이기 때문이다. KBO가 2년 전에 내린 유기실격 1년, 사회봉사 300시간이라는 제재를 소화하지도 않았다. 때문에 강정호는 공식적으로 음주운전 삼진아웃에 의한 죄값을 치르지 않았다. 음주운전에 세 번이나 적발된 사람이라면 반성은 당연한 것인데 그걸 복귀의 명분으로 삼는 건 말이 안 된다.

한 마디로 프로이길 포기했다. 이제 키움은 각오해야 한다. 팬들의 보이콧을. 내년이라고 지금과 상황이 달라질 것을 기대한다면 착각이다. 강정호에 대한 여론은 과거에도 미래에도 달라질 리 없다. 강정호가 야구를 하는 건 상관 없지만 야구를 통해 돈을 벌고 팬들 앞에 서는 건 팬들의 기분을 몹시 거북하게 하는 것이다.

키움은 관중수입이 상당히 중요한 구단이다. 가뜩이나 타 구단들에 비해 충성도가 높은 팬이 많지 않다. 이번 사태로 상당수 팬을 잃으면 장기적으로 상당한 손해다. 당장 눈 앞에 약간의 이득조차 없는데 미래에는 너무나도 큰 것을 잃을 수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키움과 강정호를 응원하는 팬들이 있을 수 있다. 그러나 이 구단은 프로이길 포기한 구단, 팬심을 이해하길 포기한 구단이다. 이미 늦었지만, 지금이라도 강정호와의 계약 및 임의탈퇴 해지 처분을 철회해야 한다. 실질적으로 강정호가 내년에 복귀해서 뛴다고 해도 키움이 얻는 게 아무 것도 없다. 그게 강정호를 위한 길이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138 "첼시 오지 말았어야 해"…한순간의 선택이 발목을 잡았다 야이그걸 04.11 240
2137 "보너스만 2402억" 재계약 절실하지만…"영입에 자신감 넘친다" 느바신 04.11 235
2136 "67kg→120kg" 스네이더, 이전과 다른 충격적인 근황..."어쩌다 이런 일이?" 개가튼내통장 04.11 241
2135 "바르샤행 제동" 세계 최고의 스트라이커, 맨유가 품는다 토토왕토기 04.11 238
2134 부산에서 온 2루수, 내야사령관 완벽 소화... 우승팀이 또 업그레이드됐다 [★수원] 무대꽁 03.19 3165
2133 로니-스탁 향한 끊임없는 의심… "불펜투수" 꼬리표 시범경기서 지울까 느바신 03.19 3077
열람중 범죄자 강정호 감싼 키움, 프로가 아니다…KBO리그 위상 역대급 "X칠" 토까꿍 03.19 3193
2131 "잔류 합의했는데" 맨유 포기하지 않았다…"올여름 영입한다" 무대꽁 03.19 3033
2130 맨유 포그바 대체 선수는 "20세 천재 MF" 토까꿍 03.19 3099
2129 ‘홀란은 포기?’ 바르사, 맨시티 득점 1위와 계약 관심 금팔찌 03.19 3082
2128 역대급 UCL 8강 대진... 첼시 VS 레알 - 맨시티 VS 아틀레티코 맞대결 지퍼에그거꼇어 03.19 3136
2127 안녕하세요 대도남 03.19 3178
2126 여농 미쳐버리겠네 ㅜㅜ 야이그걸 03.19 3170
2125 "임금 체계 무너져" 단호한 리버풀 구단주, 살라 요구 거절 대도남 03.19 3065
2124 매각 마감 임박한 첼시, 유력한 인수 희망자 등장 야이그걸 03.19 3100
2123 "관중 오열" 우크라 FW…선수는 연속골-서포터는 "기립박수" 화답 대도남 03.19 3137
2122 "6년 계약도 OK 입니다"…1140억원 미드필더 충성심까지 대도남 03.19 3135
2121 "극장 결승골→흥분 폭발" 램파드 세리머니 도중 손 부러졌다 마카오타짜 03.19 3112
2120 [오피셜] "월드컵 못갈 위기" 포르투갈, 호날두 포함 최정예 25인 소집 토까꿍 03.19 3122
2119 너무 기뻐서 그만… 골 자축하다 손 부러진 램파드 "좀 떨리지만 괜찮다" 야이그걸 03.19 3182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