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세이브 8개" 요리스 "폭풍이 지나간 후 SON이 차이를 만들었다"

"슈퍼세이브 8개" 요리스 "폭풍이 지나간 후 SON이 차이를 만들었다"

방구뿡 0 20,654 2022.04.11 00:43

aea8eb760d5f4045a447a816507d03d0_1912385898.jpg[마이데일리 = 김종국 기자] 아스톤 빌라전 무실점 대승을 이끈 손흥민과 요리스가 서로의 활약을 높게 평가했다.

토트넘은 10일 오전(한국시간) 영국 버밍엄 빌라파크에서 열린 2021-22시즌 프리미어리그 32라운드에서 아스톤 빌라에 4-0으로 크게 이겼다. 손흥민은 이날 경기에서 해트트릭을 기록하며 팀 승리를 이끌었다.

토트넘은 아스톤 빌라와의 맞대결에서 전반 3분 손흥민이 선제골을 터트린 이후 상대의 거센 반격에 고전했다. 아스톤 빌라는 전반전에만 7개의 유효슈팅을 기록했지만 토트넘 골키퍼 요리스가 모두 막아냈다. 요리스는 지난 2006-07시즌 이후 토트넘 골키퍼 중 프리미어리그에서 전반전 동안 가장 많은 선방을 펼친 골키퍼로 이름을 올리게 됐다. 요리스는 아스톤 빌라전에서 전후반 동안 8개의 유효슈팅을 모두 막아냈다.

요리스는 아스톤 빌라전을 마친 후 영국 BBC를 통해 "콘테 감독 부임 이후 상대에게 이렇게 많은 기회를 허용한 것은 처음이었다. 예상한 것 처럼 힘든 싸움이었다. 우리는 경기 시작을 잘했지만 상대는 경기력이 꾸준히 향상됐다. 우리는 적응하지 못했고 많은 기회를 허용했다"며 "폭풍이 지나갔고 우리는 경기를 컨트롤했다. 클루셉스키, 케인, 손흥민 같은 선수가 차이를 만들어 냈다"는 뜻을 나타냈다.

손흥민은 경기 후 요리스의 활약을 높게 평가했다. 손흥민은 "요리스가 없었다면 전반전은 1-3으로 끝났을 것이다. 요리스가 오늘 우리를 구했다. 우리가 필요할 때 우리의 주장이 훌륭한 활약을 펼쳤다. 모든 볼을 막아냈고 믿을 수 없는 활약이었다"고 전했다.

손흥민은 아스톤 빌라전 해트트릭과 함께 최근 3경기 연속골의 맹활약을 이어갔다. 특히 손흥민은 아스톤 빌라전에서 올 시즌 리그 17호골에 성공해 득점 선두 살라를 3골 차로 추격하게 됐다. 올 시즌 프리미어리그에서 페널티킥 없이 17골을 터트린 가운데 페널티킥 득점을 제외하면 리그 득점 선두 살라보다 2골을 더 성공시켰다.

토트넘은 아스톤 빌라전 대승과 함께 최근 4연승의 상승세를 이어갔다. 리그 4위 토트넘은 5위 아스날과의 격차를 승점 3점 차로 벌린 가운데 손흥민은 올 시즌 종반 프리미어리그 득점왕 경쟁을 예고하고 있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598 ‘팀도 상대 선수도 살렸다’ 하메스, 심정지 선수에 응급조치 분노의조루뱃 2022.01.14 933
1597 ‘또 퇴장’ 자카, “모두에게 죄송”...팬들은 “이제 지친다” 이꾸욧 2022.01.14 883
1596 종료 휘슬 두 번 분 최악의 주심…이유는 "열사병" 삼청토토대 2022.01.14 780
1595 "발렌슈나스 골밑 장악" NOP, 빈공 시달린 LAC 제압 삼청토토대 2022.01.14 996
1594 "435억원만 줘" 토트넘 이적료 파격 세일, "SON 동료" 가치 대폭락 오우야 2022.01.14 1026
1593 박사랑-서채원, 동행 "시즌3" 페퍼저축은행 미래 기대 UP 마카오타짜 2022.01.14 903
1592 FIFA 온라인 4 "eK리그 챔피언십" 출범 토까꿍 2022.01.14 866
1591 "페이커" 이상혁 "지난해, 여러 코치들에게 배운 점이 많다" [LCK] 야메떼구다사이 2022.01.14 793
1590 42만 파운드 몸값 했나, "토트넘 역대 최악의 선수" 야메떼구다사이 2022.01.14 1010
1589 병마와 싸운 故 표명일, 인생경기 남기고 잠들다 지퍼에그거꼇어 2022.01.14 912
1588 인삼아 한셋은 잡아야쥐 금팔찌 2022.01.14 779
1587 뉴캐슬, 베테랑 ST에 407억 바이아웃 지불..."메디컬 테스트 통과" 꼬꼬마 2022.01.14 827
1586 "주급 3억-10G 1골" 공격수 떠난다…팬들은 "최고의 방출" 웃음 지퍼에그거꼇어 2022.01.14 770
1585 살라에게 답한 클롭 감독 “우리도 너의 리버풀 잔류 원해” 무대꽁 2022.01.14 838
1584 느껴지는 손흥민 공백, “누구도 대체 못 해... 표현 못 할 타격” 샤프하게 2022.01.14 1048
1583 꼬마 승 나오라 방구뿡 2022.01.14 948
1582 "쿠티뉴+디뉴" 품은 제라드, 최소 2명 더 영입...리버풀 CB도 후보 지퍼에그거꼇어 2022.01.14 933
1581 새 외인은 한달째 체중감량…IBK, 그냥 라셈을 놔뒀다면 어땠을까 [오!쎈 이슈] 대도남 2022.01.14 484
1580 브리검, 대만행 제동…키움과 임금 회수 문제 남았다 이꾸욧 2022.01.14 492
1579 "파괴적인 T1 경기력" T1, 2대0으로 광동 완파…"기분 좋은 첫 승" [LCK] 삼청토토대 2022.01.14 480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