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세이브 8개" 요리스 "폭풍이 지나간 후 SON이 차이를 만들었다"

"슈퍼세이브 8개" 요리스 "폭풍이 지나간 후 SON이 차이를 만들었다"

방구뿡 0 4,781 04.11 00:43

aea8eb760d5f4045a447a816507d03d0_1912385898.jpg[마이데일리 = 김종국 기자] 아스톤 빌라전 무실점 대승을 이끈 손흥민과 요리스가 서로의 활약을 높게 평가했다.

토트넘은 10일 오전(한국시간) 영국 버밍엄 빌라파크에서 열린 2021-22시즌 프리미어리그 32라운드에서 아스톤 빌라에 4-0으로 크게 이겼다. 손흥민은 이날 경기에서 해트트릭을 기록하며 팀 승리를 이끌었다.

토트넘은 아스톤 빌라와의 맞대결에서 전반 3분 손흥민이 선제골을 터트린 이후 상대의 거센 반격에 고전했다. 아스톤 빌라는 전반전에만 7개의 유효슈팅을 기록했지만 토트넘 골키퍼 요리스가 모두 막아냈다. 요리스는 지난 2006-07시즌 이후 토트넘 골키퍼 중 프리미어리그에서 전반전 동안 가장 많은 선방을 펼친 골키퍼로 이름을 올리게 됐다. 요리스는 아스톤 빌라전에서 전후반 동안 8개의 유효슈팅을 모두 막아냈다.

요리스는 아스톤 빌라전을 마친 후 영국 BBC를 통해 "콘테 감독 부임 이후 상대에게 이렇게 많은 기회를 허용한 것은 처음이었다. 예상한 것 처럼 힘든 싸움이었다. 우리는 경기 시작을 잘했지만 상대는 경기력이 꾸준히 향상됐다. 우리는 적응하지 못했고 많은 기회를 허용했다"며 "폭풍이 지나갔고 우리는 경기를 컨트롤했다. 클루셉스키, 케인, 손흥민 같은 선수가 차이를 만들어 냈다"는 뜻을 나타냈다.

손흥민은 경기 후 요리스의 활약을 높게 평가했다. 손흥민은 "요리스가 없었다면 전반전은 1-3으로 끝났을 것이다. 요리스가 오늘 우리를 구했다. 우리가 필요할 때 우리의 주장이 훌륭한 활약을 펼쳤다. 모든 볼을 막아냈고 믿을 수 없는 활약이었다"고 전했다.

손흥민은 아스톤 빌라전 해트트릭과 함께 최근 3경기 연속골의 맹활약을 이어갔다. 특히 손흥민은 아스톤 빌라전에서 올 시즌 리그 17호골에 성공해 득점 선두 살라를 3골 차로 추격하게 됐다. 올 시즌 프리미어리그에서 페널티킥 없이 17골을 터트린 가운데 페널티킥 득점을 제외하면 리그 득점 선두 살라보다 2골을 더 성공시켰다.

토트넘은 아스톤 빌라전 대승과 함께 최근 4연승의 상승세를 이어갔다. 리그 4위 토트넘은 5위 아스날과의 격차를 승점 3점 차로 벌린 가운데 손흥민은 올 시즌 종반 프리미어리그 득점왕 경쟁을 예고하고 있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058 체인소드 매섭네요 ㅋㅋ 오우야 2021.12.04 918
1057 공포의 주말이네 꼬꼬마 2021.12.04 639
1056 “콘테 체제 최고의 경기, 10번 역할 익숙해지고 있다” 손흥민 향한 극찬 방구뿡 2021.12.04 616
1055 "SON 10번 논란" 콘테, "ST와 똑같아... 손흥민은 월클 특성 갖췄어" 방구뿡 2021.12.04 674
1054 ‘데이트 폭력’ 물의 정지석 4일 복귀…“몸 상태 지장 없어” 느바신 2021.12.04 680
1053 해트트릭 욕심에 100m 전력 질주한 호날두, 동료 선택 못 받았다 꼬꼬마 2021.12.04 624
1052 "맨유 이적 스포" 즐라탄, "80억 규모 깜짝 입단식 내가 망쳤어" 야이그걸 2021.12.04 875
1051 "코치직 사임" 캐릭, 맨유와 완전 결별..."결정 존중한다" 느바신 2021.12.04 481
1050 다름이 전반부터 삽질이냐 토토벌개빡장군 2021.12.04 546
1049 새축 똥망 꼬꼬마 2021.12.04 485
1048 "황희찬 완전 영입, 中 구단주가 주저... 시즌 후 가능성" 英 매체 야이그걸 2021.12.04 581
1047 이관희·이재도 이적생 듀오가 해냈다…LG 탈꼴찌 느바신 2021.12.04 456
1046 "SON에 밀렸던" 전 토트넘 메시, 이적 후 대폭발 "유럽에 충격 안길 것" 꼬꼬마 2021.12.03 680
1045 농구 쓰나미네 삼청토토대 2021.12.03 543
1044 "현역 유일 커밍아웃" 선수… "FIFA서 연락 안왔다" 토토왕토기 2021.12.03 534
1043 3할 도루왕인데 실책이 무려 29개…유격수 골든글러브 대혼란 무대꽁 2021.12.03 512
1042 "이거 실화야?" NBA에서 73점 차 경기가 나오다니… 은빛일월 2021.12.03 681
1041 김민재에 황희찬까지 "러브콜"... 한국선수에 빠진 레스터 개가튼내통장 2021.12.03 746
1040 [b11 인터뷰] "중원의 마술사" 아길라르, "인천은 내 고향, 안양 조나탄 데려오고파" (베스트 일레븐)… 샤프하게 2021.12.03 499
1039 바르사 韓 3인방, 결국 유럽 정착 실패...FIFA 징계의 "나비효과" [엑`s 이슈] 샤프하게 2021.12.03 557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