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들 분노에 기름 부었다... 야유 쏟아지자 웃어버린 "먹튀"

팬들 분노에 기름 부었다... 야유 쏟아지자 웃어버린 "먹튀"

오우야 0 16,777 04.11 00:43

8e3420ed3d7e82e5c5e5f525ddb064e4_2027798526.jpg
레알 마드리드 가레스 베일(33)이 자신을 향한 팬들의 분노에 기름을 부어 버렸다. 그동안 부상과 부진 탓에 무려 773일 만에 홈팬들 앞에서 모습을 드러내는 바람에 경기장엔 홈팬들의 야유가 쏟아졌는데, 베일의 답은 미안함이 아닌 "웃음"이었다.

스페인 마르카는 10일(한국시간) "베르나베우(레알 마드리드 홈 경기장)로 돌아온 베일을 향해 홈팬들의 야유가 쏟아졌다"며 "그러나 활짝 웃는 게 야유에 대한 베일의 반응이었다"고 전했다.

이날 베일은 스페인 마드리드 에스타디오 산티아고 베르나베우에서 열린 헤타페와의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31라운드에 교체로 출전했다. 공교롭게도 교체 대상은 레알 마드리드 에이스 카림 벤제마였다.

팬들의 반응은 극과 극이었다. 경기장을 빠져나오는 벤제마를 향해서는 기립박수가 쏟아졌는데, 대신 교체로 투입되는 베일을 향해선 야유가 쏟아졌다.

이유가 있었다. 베일이 에당 아자르와 더불어 구단 희대의 먹튀로 손꼽히고 있기 때문이다. 물론 레알 마드리드의 UEFA(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 3연패 당시만 하더라도 팀의 주축으로 활약하긴 하지만, 2019~2020시즌부터 급격한 추락을 이어온 탓이다. 연봉은 팀 내에서 가장 많이 받는데도 정작 전열에서 이탈해 있거나 벤치를 지키는 경기가 더 많았을 정도다.

이날 경기가 무려 773일 만에 홈팬들 앞에서 치른 경기였다는 점은 베일이 그동안 경기에 출전하지 못해 온 상황을 고스란히 대변했다. 현지 언론들에 따르면 베일이 마지막으로 홈팬들 앞에서 경기를 치른 건 지난 2020년 2월 맨체스터 시티전이 마지막이었다. 이후에도 두 차례 홈경기에 출전하긴 했지만 당시엔 "무관중" 경기였다.

상황이 이렇다 보니 레알 마드리드 팬들의 반응도 싸늘할 수밖에 없었다. 문제는 자신을 향해 쏟아지는 홈팬들의 야유에 베일이 "웃음"으로 답했다는 점이다. 팬들에 대한 미안함을 전하기보다 그저 웃어넘기는 걸 택한 것이다. 레알 마드리드 팬들의 분노에 기름을 부은 꼴이다.

마르카는 "레알 마드리드 팬들은 베일에게 분노했다. 그가 공을 잡을 때마다 야유가 쏟아졌다"면서 "그러나 야유가 쏟아질 때마다 베일의 얼굴엔 미소가 번졌다. 예상됐던 반응이기도 했다. 베일이 마지막으로 베르나베우에서 골을 터뜨린 건 지난 2019년 3월의 일"이라고 꼬집었다.

4a49634b0339245a7e29d413020666cd_1085129761.jpg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098 류현진·푸이그 대전에서 재회…비극인가 희극인가 "어쨌든 관심집중" 개가튼내통장 03.03 2874
2097 맨유 충격 결정, "8000만 파운드" 야심작 DF 매각 고려 야메떼구다사이 03.03 2976
2096 로만 구단주 떠난다, "아프지만 매각이 첼시 위한 일" 야메떼구다사이 03.03 2949
2095 불안한게 첼시 실점이냐 느바신 03.03 3045
2094 손흥민에게 분노한 다이어...팬들은 "충분히 화낼 수 있는 상황" 개가튼내통장 03.03 3103
2093 "가족 걱정에 종일 전화만..." 잠 못 드는 제자에 스승도 가슴만 먹먹 꼬꼬마 03.03 2969
2092 "원클럽맨" 바르사 떠나나...LA갤럭시 영입 시도 오우야 03.03 2980
2091 "보로전 실수 연발" 손흥민, 다이어까지 얼굴 붉혀 꼬꼬마 03.03 3032
2090 전북 ㅈㄱㄴ 마카오타짜 03.03 829
2089 [K리그1 3R] ‘초반 판세 가를 3연전’ 전북, 시작은 고춧가루 부대 포항 오우야 03.03 370
2088 "번번이 놓친 기회+신경전" 손흥민, 평점 7점... 팀내 두 번째로 높아 느바신 03.03 401
2087 "한 달 사이에 7경기" 살인적인 일정 속 지친 토트넘, 결국 무너졌다 이꾸욧 03.03 375
2086 임대 이적 후 펄펄 날지만…토트넘 복귀 위해 구슬땀 "노력 부족 인정" 야이그걸 03.03 379
2085 아직도 후회하는 퍼거슨 "박지성이 메시 막았으면 우승인데.." 토토왕토기 03.01 1023
2084 "너 누구니?"...클롭도 놀란 꼬마의 트로피 시상대 침투→알리송이 처리 야메떼구다사이 03.01 968
2083 러시아 우방에도..." 수베로의 소신 "정치적 발언 안하겠다, 우크라 국민께 경의" 개가튼내통장 03.01 988
2082 ‘콘테 감독 극대노...’ 토트넘이 노린 제2의 판 다이크 밀란 이적 오우야 03.01 976
2081 ‘빅토르 안’ 안현수도 러시아軍 징집 대상?…알고 보니 은빛일월 03.01 1008
2080 오 새로운 컴프야 ㅎ 방구뿡 03.01 1033
2079 리버풀, PK 접전 끝에 "케파 실축" 첼시 제압...최다 우승 9회 달성! 삼청토토대 03.01 1057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