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숙 대신 연봉 10%에 해외 선택한 쌍둥이, 한국 코트와는 영영 작별인가

자숙 대신 연봉 10%에 해외 선택한 쌍둥이, 한국 코트와는 영영 작별인가

야메떼구다사이 0 1,156 2021.09.27 20:35

b44c67e08b44458bc62e0c3fc94346ab_1070307348.jpeg 

10%의 연봉에 선수 생활을 이어가는 것을 택했다. 20대 중반의 젊은 나이에 선수 경력이 단절되는 것은 억울할 수 있지만 그 선택을 존중할 수 있을까. 학폭 가해자로 지목을 받은 이재영과 이다영은 이제 그들의 커리어의 시작을 알린 한국 V-리그와는 영영 작별하는 것일까.

이재영과 이다영은 학교폭력 가해자로 지목을 받고 피해자들의 증언이 속속 등장하면서 사면초가에 몰렸다. 사과문을 게재한 뒤 소속팀 흥국생명의 무기한 출장정지 징계를 받았고 대한민국배구협회에서도 국가대표 자격 영구 박탈 처분을 받았다. 이들이 고개를 더 숙이고 반성하면서 자숙을 해도 한국에서의 선수 생활 기회를 더 얻을 수 있을지 의문이었다. 그만큼 쌍둥이 자매들을 향한 팬심의 분노는 거셌다.

결국 이들은 곧바로 해외로 눈을 돌렸다. 터키 스포츠 에이전시 CAAN의 도움을 받아 그리스 여자배구 PAOK 테살로니키로의 이적을 타진했다. 그리고 이 과정에서 이들은 사과 대신 학교폭력 당시 정황이 사실과 다르게 알려진 지점이 있다고 해명하기도 했다.

그러나 여전히 팬심은 차갑고 이적은 계속 추진되고 있다. 배구협회는 국제이적동의서(ITC) 발급을 불허하고 있지만 에이전시가 국제배구연맹(FIVB)에 유권해석을 질의하면서 상황이 달라지게 됐다. FIVB는 “쌍둥이 자매의 문제와 처벌은 한국에 국한된 것”이라면서 ITC 발급에 전혀 문제 없을 것이라고 알렸다. 그리스 현지 언론에서도 이재영과 이다영의 합류를 기정사실화 했다.

이재영과 이다영은 더 이상의 사과는 없었다. 자숙을 하는 것 대신 선수 커리어 연장이라는 선택을 했다. 한국무대에서 활약하던 연봉의 10% 수준의 돈만 받고 그리스 무대로 향한다. 두 선수가 흥국생명에서 받은 연봉은 도합 10억 원이었는데 PAOK로부터 받는 돈은 두 선수 합쳐서 약 1억 원 수준이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약 4만 유로의 연봉을 받는다.

배구협회의 ITC 발급 불허 입장은 변함 없다. 하지만 FIVB 직권으로 ITC가 발급 되고 이적이 성사될 경우 대한배구협회는 손 놓고 이들의 이적을 지켜봐야 한다.

하지만 이재영과 이다영은 향후 한국에서 선수 생활이 가능할 수 있을까. 조심스럽지만 기량을 유지하고 한국여자배구에 위기가 찾아오더라도 이들을 찾기는 쉽지 않아 보인다. 한국사회의 새로운 ‘역린’이 된 학교폭력 문제에서 쌍둥이 자매는 돌이킬 수 없는 선택을 했다. 논란 당시 SNS에 게재했던 사과문을 삭제했다. 해명 인터뷰도 자충수가 됐다.

팬심을 되돌리기에는 너무 멀리 왔다. 만약 영입을 타진하려는 구단이 나타나도 팬들의 거센 반발을 이겨낼 수 있을까. 아마 그리스로 떠나는 이재영과 이다영도 한국의 코트를 밟는 순간이 더 이상은 없을 것이라는 사실을 알고 있지는 않을까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18 "SON 덕분에 새해 첫 골"…산체스 조국 콜롬비아 열광 대도남 01.04 1196
1717 [속보] 토트넘 선수 2명, 코로나 양성…최소 3경기 결장 개가튼내통장 2021.10.16 1194
1716 웨인 루니 아내 “남편의 난잡한 성생활, 힘겹게 용서했다” 샤프하게 2021.10.13 1192
1715 좆배구 주작 개 심하네 삼청토토대 2021.11.26 1192
1714 즐거운 하루되요~ 방구뿡 2021.12.16 1189
1713 김민재 토트넘행 파란불...콘테피셜, "수비 핵심 장기부상" 야이그걸 2021.12.03 1188
1712 이제 뒤가 없다 마카오타짜 2021.12.11 1188
1711 라즈 감독 "황희찬, 벤피카부터 지켜봤다...영입 주저 없이 결정" 야메떼구다사이 2021.10.10 1187
1710 천하의 이승엽이 KBO 통산홈런 2위로? "OPS 0.9 거포"는 3년 뒤를 본다 오우야 2021.12.07 1186
1709 "5G 4골 폭발한 SON, 또 얼마나 잘할까?" 영국 매체는 "손흥민 홀릭" 분노의조루뱃 01.02 1186
1708 엉망진창 中 축구의 현실..."대표팀 주장도 연봉 못 받고 있다" 은빛일월 02.17 1186
1707 "데프트" 김혁규 "T1전 2세트 계속 생각나…내가 그웬 죽였다면 게임 달랐을텐데" 삼청토토대 2021.10.23 1185
1706 이강인 골로 마무리 ㄷㄱ 개가튼내통장 2021.09.27 1184
1705 "무패 깼다!" 웨스트햄, 리버풀 3-2 제압..."4연승+3위 등극" 대도남 2021.11.08 1184
1704 뻔뻔한 中 구단, 임금 체불로 떠나려는 귀화 선수한테..."제발 남아줘" 토토벌개빡장군 2021.12.13 1184
1703 "큰일났다"...뮌헨 피한 ATM, 한숨 돌리니 나타난 건 "킬러" 호날두 이꾸욧 2021.12.14 1184
1702 "오바메양 주장 박탈, 역겹다"...유명 아스널 팬, 아르테타 폭풍 비난 토토왕토기 2021.12.16 1184
1701 컴프매 정우영 ㅎㅎ 꼬꼬마 2021.11.19 1182
1700 "이러니 PSG 떠나지" 감출 수 없었던 음바페의 "썩소" 야이그걸 2021.11.30 1182
1699 ‘백신 반대파’ 키미히, 폐 악화돼 시즌 아웃...“체액 고였다” 방구뿡 2021.12.10 1182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