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독은 "왕따"-선수는 "이적 선언"... 맨유, 이런 난장판이 어딨나

감독은 "왕따"-선수는 "이적 선언"... 맨유, 이런 난장판이 어딨나

야이그걸 0 824 2021.10.28 18:31

5666e2b27c3360b0470b4758c52a2f60_1698186085.jpg
이런 난장판이 어디 있을까.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가 수습이 불가능할 정도의 혼돈을 겪고 있다. 리버풀전 굴욕패의 후폭풍이다. 올레 군나르 솔샤르(47) 감독은 대놓고 선수들에게 무시를 당하고 있다. 폴 포그바(28)는 아예 떠나겠다고 나섰다.

영국 더 선은 27일(한국시간) "분노한 포그바가 솔샤르 감독을 무시하고 있다. 리버풀 전 퇴장 후 동료들에게는 사과를 했는데, 솔샤르 감독은 쳐다보지 않는다. 재계약 협상도 접었다. 다른 선수들 또한 솔샤르 감독을 믿지 않는다"고 전했다.

맨유는 지난 25일 홈에서 리버풀을 만나 0-5로 패했다. 66년 만에 홈에서 당한 "무득점-5실점" 게임. 맨체스터가 난리가 났다. 연일 비판적인 소식이 쏟아지는 중이다. 특히나 솔샤르 감독을 경질해야 한다는 주장이 끊이지 않는다.

선수들도 기름을 붓고 있다. 포그바는 리버풀전에서 후반 15분 거친 태클로 인해 퇴장을 당했다. 후반 시작과 함께 투입됐는데 금방 나와야 했다. 벤치에서 팀의 대패를 바라만 볼 수밖에 없었다.

자신도 미안했던 모양이다. 경기 후 라커룸에서 동료들에게 사과했다는 소식이 나왔다. 단, 솔샤르 감독에게는 아니다. 아예 무시하고 있다. 선수가 감독을 "왕따"시킬 정도라면 얼마나 심각한지 알 수 있다.

끝이 아니다. 아예 맨유를 떠날 생각을 굳힌 듯하다. 내년 6월이면 계약이 끝난다. 올 시즌이 마지막이다. 연장계약 이야기가 나오고 있는데 포그바가 이를 거부했다. 더 선은 "포그바가 새로운 계약에 대한 모든 논의를 접었다"고 설명했다. 아예 이적을 선언한 셈이다.

포그바만 마음이 떠난 것이 아니다. 더 선은 "맨유 선수들이 솔샤르 감독의 훈련 방식에서 크게 느끼는 것이 없다. 주축 선수들이 감독을 믿지 못하고 있고, 솔샤르 감독 또한 이런 선수들이 못마땅하다. 솔샤르 감독의 지배력이 끝나가고 있다"고 적었다.

이어 "맨유 수뇌부의 결정이 필요한 때다. 지금 맨유는 훈련장에서부터 실패하고 있다. 솔샤르 감독 선임은 올바른 선택이었다. 그때는 그랬다. 팀을 잘 수습했다. 지금 시점의 맨유에는 솔샤르 감독이 맞지 않는다. 팀을 뜨겁게 만들 다른 감독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178 "드디어 떴다!" 맨유, 랑닉 임시 감독 선임...이번 시즌까지 금팔찌 2021.11.30 967
1177 반나절에 "6740억" 터졌다... FA+연장계약 "미친 하루다" 개가튼내통장 2021.11.30 1219
1176 1G ERA 22.50 투수도 신인왕 1위표, 납득 불가 "황당 투표" 여전 금팔찌 2021.11.30 951
1175 "최악의 성추행" 세리에A 경기 후 한 팬이 기자 엉덩이를 만졌다 분노의조루뱃 2021.11.30 1024
1174 요즘 부담없이 린2m 하는중 개가튼내통장 2021.11.30 985
1173 구자욱, 이례적 내부 FA 단속 요청 "세 선수 모두 필요, 반드시 잡아주실 것" 샤프하게 2021.11.30 920
1172 즐거운 아침입니다. 야이그걸 2021.11.30 979
1171 "욕하고 끊었다"지만…전준우 마음에 불지핀 황재균 전화 한 통 토까꿍 2021.11.30 1067
1170 4년 전 98억→애매한 FA 위치...최연소 2000안타, "연봉 5억" 베팅 통할까 지퍼에그거꼇어 2021.11.30 900
1169 "김사니 대행과는 악수하지 않겠다" 여자부 6개 구단 감독 의견 일치 은빛일월 2021.11.30 1254
1168 메시, 전무후무 "발롱도르 통산 7회" 더욱 놀라운 것은? 토토왕토기 2021.11.30 953
1167 [오피셜] "손흥민 따라갈래"…토트넘 동료였던 라멜라, FIFA 푸스카스상 후보 금팔찌 2021.11.30 1133
1166 "이러니 PSG 떠나지" 감출 수 없었던 음바페의 "썩소" 야이그걸 2021.11.30 1248
1165 "충격" 토트넘 비상, 유벤투스 회계 부정 관련 의혹 마카오타짜 2021.11.30 1350
1164 "父子 타격왕" 이정후, 아버지 이종범과 비교하면?…"그때는 외국인투수가 없었으니까…" 은빛일월 2021.11.30 1353
1163 추락한 슈퍼스타의 파격 결정..."주급 158만원"에 2부리그행 개가튼내통장 2021.12.01 1070
1162 음바페, "우상" 호날두 속옷 모델로 등장하자 "웃참 실패" 화제 지퍼에그거꼇어 2021.12.01 1176
1161 김남일 감독 “얼마면 돼?”…권경원 “더 좋은 팀에서 뛰고 싶다” 야이그걸 2021.12.01 1276
1160 은밀할 수 없는 거래…삼성과 롯데의 ‘이학주 게임’ 토토벌개빡장군 2021.12.01 1014
1159 김사니의 이상한 사과…쌍둥이의 ‘사과 역풍’ 잊었나 무대꽁 2021.12.01 1303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