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어저 연봉, 5000만 달러 터치? 전직 단장 충격 전망, MLB 기록 깰까

슈어저 연봉, 5000만 달러 터치? 전직 단장 충격 전망, MLB 기록 깰까

꼬꼬마 0 1,042 2021.10.29 21:04
d905e63fee5b65827de5f0313901b892_934687368.jpg▲ 자유계약선수 선발 최대어로 손꼽히는 맥스 슈어저[스포티비뉴스=김태우 기자] 맥스 슈어저(37·LA 다저스)는 대형 계약에서 눈부시게 살아남은 몇 안 되는 선수로 뽑힌다. 투수라는 점을 생각하면 더 대단한 성과다.

 

리그 최정상급 선수로 뽑혔던 슈어저는 2015년 시즌을 앞두고 워싱턴과 7년 총액 2억1000만 달러에 계약했다. 당시로는 어마어마한 거금으로, 워싱턴은 추후 연봉을 지급하는 ‘지불 유예’ 조건을 넣었을 정도였다. 그런데 슈어저는 7년 동안 맹활약으로 이 금액 이상의 값어치를 해냈다. 지불 유예 조건 탓에 현재 가치로는 1억9140만 달러 수준이라는 평가도 있다.

 

그런 슈어저는 7년의 시간이 흘러 올 시즌이 끝난 뒤 다시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는다. 올해 30경기에서 15승4패 평균자책점 2.46의 화려한 성적으로 통산 네 번째 사이영상 수상에 도전하는 슈어저는 건재를 과시하고 있다. 만 37세의 나이에도 젊은 선수들 못지않은 철완과 구위를 뽐냈다.

 

두 번째 FA지만 호락호락하게 물러서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MLB 전직 단장이자 미 스포츠전문매체 ‘디 애슬레틱’의 칼럼니스트로 활동하고 있는 짐 보든은 “다저스는 분명 슈어저와 재계약하기를 바라겠지만, 그것은 쉽지 않을 것”이라며 세 가지 이유를 들었다.

 

우선 슈어저의 에이전트이자 MLB ‘악마의 에이전트’로 불리는 스캇 보라스가 높은 금액을 부를 것이라는 전망이다. 보든은 “보라스는 슈어저가 트레버 바우어의 기록을 깨 평균 연봉이 가장 높은 선발투수가 되는 것을 목표로 할 것”이라고 했다.

 

바우어는 올 시즌을 앞두고 다저스와 3년 총액 1억200만 달러에 계약했다. 연 평균으로 나누면 약 3400만 달러 수준인데 해마다 차이가 있다. 바우어는 2021년 4000만 달러를 받고, 내년 4500만 달러를 받는다. 대신 2023년 연봉은 1700만 달러로 줄어든다. 물론 바우어는 2022년 시즌이 끝나고 옵트아웃(잔여계약을 포기하고 FA 자격을 취득) 권한을 행사할 수 있다.

 

슈어저도 3년 계약에 이런 비슷한 계약을 시도할 가능성이 있다. 3년이라 치면, 구단으로서도 나이가 마흔에 이르는 마지막 해 계약 연봉은 줄이는 게 팀 페이롤 관리에도 유리하다. 그렇다면 바우어의 최고 기록(4500만 달러)을 넘어서, “5000만 달러에 육박할 것”이라는 보든의 전망이 실현될 수도 있는 셈이다.

 

반면 다저스는 성폭력 혐의로 행정 휴직이 길어지고 있는 바우어의 내년 연봉 향방이 결정되지 않았다. 바우어에 돈이 묶이면 쓸 수 있는 돈이 없다. 이럴 바에는 차라리 바우어가 징계를 받아 제한 명단에 올리고 급여를 지불하지 않는 게 더 나은 방안이다. 이것이 보든이 지적한 두 번째 이유로 보든은 “다저스에 가혹한 일”이라고 했다.

 

세 번째로는 경쟁을 들었다. 보든은 “다저스는 슈어저의 서비스를 얻기 위해 샌프란시스코나 LA 에인절스와 같은 팀과 경쟁해야 할지 모른다”고 했다. 슈어저를 노리는 팀이 한둘이 아니라는 건 이미 예상할 수 있는 일이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138 英 국대 "희망", "1592억" 뚱보 영입 위해 팔리나 토토왕토기 2021.10.13 1069
1137 "FA이적후 0경기 출전 스타"... "성급하게 복귀 시 시즌 아웃" 은빛일월 2021.10.16 1069
1136 에릭센 안타까운 상황에... "토트넘이 영입해 도와줘야" 주장 지퍼에그거꼇어 2021.10.30 1068
1135 "이건 너무 비현실적이잖아!"...콘테, 케첩 이어 잔디 관리 "황당 요구" 꼬꼬마 2021.11.22 1068
1134 토트넘 김민재 영입 "난항"... 페네르바체 새 요구조건 공개 오우야 2021.11.25 1068
1133 클롭의 경계 "랑닉이 맨유로? 그렇게 좋은 일 아니다" 토까꿍 2021.11.28 1068
1132 돌문이 지다니 금팔찌 2021.12.19 1068
1131 "나이가 깡패" 전 세계 골키퍼 최고 몸값 1위는? 방구뿡 2022.01.05 1068
1130 등 떠밀려 떠난 첼시FW, 무리뉴 밑에서 "완벽 부활"…리그 10골째 분노의조루뱃 2022.01.24 1068
1129 김수지 “우리가 주도했다는 얘기, 말도 안된다” 대도남 2021.11.24 1067
1128 아스날 토트넘 제치고 "괴물 공격수" 영입 합의…이적료 "1080억" 무대꽁 2021.11.07 1066
1127 UCL 못나가는 토트넘 싫다던 스타, 명장과 재회에 급호감 분노의조루뱃 2021.11.23 1066
1126 산넘어 산 가보쟈 토토벌개빡장군 2021.11.28 1065
1125 극장골은 머냐 마카오타짜 2021.10.16 1064
1124 누가 추신수 클래스 의심했나… 39년 만의 진기록 달성 보인다 개가튼내통장 2021.10.19 1064
1123 맨유-토트넘 떨고 있니..."520조" 뉴캐슬, 텐 하흐에 연봉 "180억" 제시 꼬꼬마 2021.10.27 1064
1122 나꼬도 뿌지컨셉으로 찍은거 올려줬으면 좋겠는ㄷㄷ 토토벌개빡장군 2022.01.11 1064
1121 바르사, 또 한 명의 전설의 귀환..."우승 청부사" 알베스, 파격 복귀 확정 이꾸욧 2021.11.13 1063
1120 토트넘 이겼지만 "시큰둥"…"모든 팀이 맨유처럼 뛴다" 마카오타짜 2021.10.31 1062
1119 [스포츠타임] 황희찬 득점 멈추자, 울버햄튼도 주춤 지퍼에그거꼇어 2021.11.29 1062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