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인, 급기야 "언해피" 띄웠다... "누누 밑에서 힘들다" 증언

  • 게시물이 없습니다.

케인, 급기야 "언해피" 띄웠다... "누누 밑에서 힘들다" 증언

토토벌개빡장군 0 828 2021.11.01 02:56

464043519d908113172c7f0a1817e12a_1468986539.jpg
토트넘 홋스퍼 해리 케인(28)이 "언해피(unhappy)"를 띄웠다. 누누 에스피리투 산투(47) 감독 아래에서 행복하지 않다는 말을 했다는 소식이다.

영국 토크스포트는 10월 31일(한국시간) "토트넘이 맨유에 0-3으로 패한 후 케인이 팬들의 야유를 받았다. 라커룸에서 "누누 감독 아래에서 행복하지 않다"는 선수의 말이 나왔다"고 전했다.

토트넘은 31일 맨유와 프리미어리그 10라운드 경기에서 0-3으로 졌다. 그야말로 완패였다. 이날 케인은 단 하나의 슈팅만 기록하는데 그쳤다. 손흥민도 슈팅 단 3개에 유효슈팅은 0이었다. 분전했으나 팀 패배를 막지는 못했다.

팀 분위기가 거의 최악이다. 누누 감독은 경질설에 시달리고 있고, 선수들도 힘이 빠진다. 팬들의 분노도 하늘을 찌른다. 여러모로 좋지 않다.

이런 상황에서 케인의 "언해피"가 나왔다. 이미 지난 시즌 종료 후 맨체스터 시티(맨시티) 이적을 추진했고, 다니엘 레비 회장이 가로막으면서 무산됐다. "백기투항"이었고, 불안정하게 시즌에 돌입했다.

올 시즌 리그에서 단 1골에 그치고 있다. 지난 시즌 리그에서만 23골 14어시스트를 만드는 등 펄펄 날았던 케인이다. 달라도 너무 다른 선수가 됐다. 토트넘이 5승 5패에 그치고 있는 결정적인 이유다.

개인 성적도 최악이고, 팀 성적도 좋지 않다. 의욕을 잃은 모습이다. 토크스포트는 "케인은 현재 크게 실망하고 있을 것이다. 환상적인 선수인 것은 맞다. 그러나 도움을 더 받아야 한다. 지금 케인은 우리가 알던 모습이 전혀 아니다"고 전했다.

이어 "팀 패배 후 케인의 모습은 "관심 없다"고 말하는 듯했다. 표정이 좋지 않았다. 과거라면 탐욕스럽게 골을 노렸을 것이다. 맨유전에서는 그렇지 못했다. 팀원들과 똘똘 뭉치지 못한다면 좋은 성적은 기대할 수 없다"고 덧붙였다.

성적이 나쁘면 여러 안 좋은 말이 나올 수밖에 없다. 케인의 경우 시즌 전부터 구설수가 있었다. 이적 드라마는 일단락이 됐으나 현재 케인이 행복하지 않다면 또 어떻게 될지 모른다.

당장 내년 1월이면 이적시장이 다시 열린다. 케인이 "떠나겠다"고 폭탄선언이라도 한다면 토트넘은 말 그대로 초토화될 수밖에 없다. 여러모로 토트넘에게 힘든 시기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418 바르사 유니폼 ‘짝퉁 논란’...토레스 유니폼 가슴에 ‘NO 스폰서’ 토까꿍 02.18 847
1417 "자기관리 신" 호날두, 맨유 셰프들에게 "호날두 메뉴" 전달 은빛일월 2021.09.27 848
1416 ‘팀도 상대 선수도 살렸다’ 하메스, 심정지 선수에 응급조치 분노의조루뱃 01.14 848
1415 이란 매체, "한국의 카타르행 확률 99.99%, 이미 끝났어" 꼬꼬마 01.30 849
1414 즐거운 아침입니다. 야이그걸 2021.10.27 850
1413 "무릎 꿇고 눈물 쏟은 장외룡 감독, 中 슈퍼리그 최고의 순간" 개가튼내통장 01.12 850
1412 “토트넘에서 시간은 끝났다”… SON 절친, 에버턴 GK와 스왑딜 가능성 대도남 2021.11.25 851
1411 토트넘, 케인 바꿀 기회 왔다... “팀 최고액 재계약 거절”한 대체자 느바신 2021.10.07 852
1410 中 대표 왕샤오룽의 씁쓸함, "외국 감독들, 이해도 모자란 우리 쳐다보며 "쓴웃음" 지어" 샤프하게 2021.10.19 852
1409 농구 쓰나미네 삼청토토대 2021.12.03 852
1408 "손흥민 파트너" 계속해서 그의 이름이…"0골-0도움"에도 콘테 주목 샤프하게 01.04 852
1407 ㅆㅂ sk 열받네 야이그걸 2021.11.12 853
1406 멀티 미드필더 박진섭 꿈 이뤘다…전북 녹색 유니폼 입어 대도남 01.12 853
1405 日 위기, B조 티켓 사실상 한 장 남았다 "사우디 무패 선두 질주" 방구뿡 2021.11.17 854
1404 ‘손흥민 안방’ 이름 바뀐다...네이밍 판매 가격 ‘310억 x 20년’ 토까꿍 2021.12.02 854
1403 "인간 승리" 에릭센, EPL 복귀 곧 결론…토트넘 가능성↓ 마카오타짜 01.17 854
1402 맨유 선수단, 랑닉 임시 감독 부임에 "분개" 삼청토토대 2021.11.28 855
1401 말라가 한폴낙이네유ㅠㅠ 무대꽁 2021.12.06 855
1400 쓰나미구나 삼청토토대 2021.10.22 856
1399 울버 홈승 나와라 대도남 2021.12.02 856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