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격" 메시, 동료의 배신 알고 있었다

"충격" 메시, 동료의 배신 알고 있었다

오우야 0 579 2021.11.03 12:39

82bee68a0f9609391f0996789f422bea_1356345877.jpg 

리오넬 메시(34·PSG)가 바르셀로나를 떠나는 과정에서 동료의 배신이 있었다. 그런데 그 사실을 알고도 메시는 침묵하고 있었다. 충격이다.

메시는 최근 스페인 스포르트와 인터뷰에서 바르셀로나에서 PSG 이적에 관한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혔다. 절반의 주급 삭감, 후안 라포르타 회장의 발언에 대한 섭섭합 등을 솔직하게 밝혔다.

그런데 메시 인터뷰 이후 더욱 충격적인 소식이 날아들었다. 메시가 바르셀로나를 떠나는 과정에서 동료의 배신이 있던 것으로 전해졌다. 그 주인공은 헤라르드 피케(34·바르셀로나)였다.

피케와 메시는 동갑내기로 바르셀로나 유스 시절부터 지금까지 동료로 지내고 있다. 피케가 2004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로 잠시 이적한 적도 있었지만 2008년 다시 돌아와 우정을 이어가고 있다. 무려 16년 동안 메시와 함께 바르셀로나에서 뛰었다.

그랬던 피케가 메시 재계약 불발에 영향을 끼친 것으로 전해져 충격을 자아냈다. 메시와 인터뷰를 한 스포르트 루이스 마스카로 기자는 스페인의 라디오 프로그램 "라디오에스타디오"와 인터뷰에서 "피케는 라포르타 회장에게 "메시가 떠나면 더이상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을 것이다"라고 말했고, 메시가 이를 알고 있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둘 사이의 불화를 알 수 있는 인터뷰를 소개했다. 메시와 인터뷰 당시 마스카로는 전 동료들과 여전히 우정을 이어가고 있느냐는 질문를 했고, 메시는 "세르히오 아구에로와 자주 이야기를 나눈다. 또 세르히오 부스케츠, 조르디 알바와도 연락한다"고 말했다. 여기서 피케의 이름은 볼 수 없다. 마스카로는 이를 보고 두 사이의 불화가 있음을 짐작했다고 전했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458 양키스가 금녀의 벽 깼다. 마이너리그 최초 여성 감독 임명 방구뿡 01.10 588
1457 방출 유력 MF "죽을 뻔했던 경력...콘테가 살렸다" 분노의조루뱃 02.12 588
1456 맨시티 승이 맞지 무대꽁 2021.11.07 589
1455 日 위기, B조 티켓 사실상 한 장 남았다 "사우디 무패 선두 질주" 방구뿡 2021.11.17 589
1454 "충격" 메시 특권에 PSG 선수단 분노... 내분 발발했다 야이그걸 2021.12.23 589
1453 "엠비드 34점" 필라델피아, 듀란트 돌아온 브루클린 제압 삼청토토대 01.02 589
1452 사우디 승인가 ? 야이그걸 2021.10.08 590
1451 시간 잘못알고 못깐거는 어김없이 들어와 ㅠㅠ 지퍼에그거꼇어 2021.11.07 590
1450 1주일 전 잘렸던 감독, EPL 꼴찌팀 사령탑으로 복귀 오우야 2021.11.15 590
1449 "광주 첫 승" 페퍼저축은행 vs "시즌 첫 승" IBK기업은행 야이그걸 2021.11.16 590
1448 요즘 킬링타임으로 토까꿍 2021.11.22 590
1447 "충격" 이스코, 바르셀로나로 간다…15년 만에 라이벌팀 직행 이적 개가튼내통장 01.12 590
1446 “황희찬 아직도 안 나와?” 황, 훈련장에 나타나지 않자 울버햄튼 팬들 ‘우려’...2월 복귀도 불발? 마카오타짜 02.05 590
1445 뉴스온에어-뉴스온에어 수원 고색 금호어울림-수원 고색 금호어울림 被リンク google-被リンク google … 은빛일월 2021.10.09 591
1444 즐거운 아침입니다 ~ 지퍼에그거꼇어 2021.10.29 591
1443 SON-케인 조합은 끝? 포터 체제로 바뀔 시 토트넘 라인업 토토벌개빡장군 2021.11.01 591
1442 ‘데파이 2골’ 네덜란드, 랭킹 73위 몬테네그로와 2-2 무승부 오우야 2021.11.14 591
1441 케이비 개어이없네 개가튼내통장 01.10 591
1440 英 매체의 SON 비판, 진짜 선 넘었다..."기대치에 맞게 분발해라" 삼청토토대 02.18 591
1439 "절친" 에브라가 말하는 호날두 맨유 복귀…"유벤투스서 희생양이었다" 마카오타짜 2021.10.30 592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