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잊혀지는 것 같다” 125억 지명타자, 포수 마스크가 그립다

“잊혀지는 것 같다” 125억 지명타자, 포수 마스크가 그립다

마카오타짜 0 794 2021.11.15 23:04

4d5afaa97b0c131153f0f4322e5cc899_831528008.jpegNC 양의지 /OSEN DB

[OSEN=조형래 기자] “포수로 잊혀지는 것 같다.”

NC 다이노스 양의지는 올해도 최고의 생산력을 과시했다. 141경기 타율 3할2푼5리(480타수 156안타) 30홈런 111타점 OPS .995의 기록을 남겼다. 타점과 장타율에서 1위를 차지했다. 2년 연속 3할 30홈런 100타점 이상을 기록하며 최정상급 타자로 군림했다.

‘포수 양의지’가 이런 생산력을 다시 한 번 과시했다면 더 좋았을 터. 하지만 양의지는 올해 포수가 아닌 지명타자로 더 많이 출장했다. 시즌 초 팔꿈치에 사구를 맞은 여파가 시즌 내내 이어졌다. 그리고 도쿄올림픽 대표팀에 선발되어 단기전 초긴장 상태에서 포수 마스크를 계속 쓰면서 팔꿈치 상태가 악화됐다. 결국 후반기에는 포수가 아닌 고정 지명타자로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다. 올해 포수 출장 경기는 45경기(38선발)에 불과했고 수비 이닝은 302⅓이닝에 그쳤다. 올해 양의지는 골든글러브 후보에 포수가 아닌 지명타자 부문에 오를 가능성이 높다.

하지만 “포수 마스크를 쓰면서 4번 타자를 맡을 때 양의지의 가치는 더 높아지고 빛난다”라고 말하는 이동욱 감독의 말처럼 지명타자로만 나서는 양의지의 전력적 활용도는 한계가 있었다. 투수들을 리드하는 역할에 제한적이었고 야수들을 통솔하고 아우르는 역할도 쉽게 할 수 없었다.  양의지의 진정한 가치가 드러날 수 없는 환경이었다.

정규시즌 막판, 양의지도 “지명타자다 보니까 야수들의 움직임이 덕아웃에서는 잘 안보인다. 경기장 안에서 얘기해주는 것과 다르기 때문에 차이가 크다. 움직임이나 조언해야 할 것들이 덜 보인다”라고 설명한 바 있다.

무엇보다 ‘포수 양의지’의 자존심이 허락하지 않은 후반기였고 이를 기점으로 전문 지명타자가 될 것이라는 사실 자체를 경계했다. 그는 “포수로 잊혀지는 것 같다”라면서 포수 마스크를 쓰고 돌아가기를 바라고 있다. 비시즌 충분한  휴식과 치료로 내년에는 포수로 돌아올 수 있는 상황.

NC 소속으로 3년차 시즌을 보냈고 내년이면 4년차 시즌을 맞이한다. 4년 125억 원의 계약도 끝난다. 포수 양의지가 건재하다는 것을 다시 과시하기 위해서는 포수 마스크를 다시 써야 허는 게 양의지의 2022시즌 가장 중요한 목표가 될 전망이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678 오늘도 화이팅!! 은빛일월 2021.12.02 826
677 3할 도루왕인데 실책이 무려 29개…유격수 골든글러브 대혼란 무대꽁 2021.12.03 826
676 "김광현의 길은 끝났다" MLB닷컴, 세인트루이스와 김광현 결별 시사...박효준도 2022 피츠버그 잠정 로… 대도남 2021.10.27 825
675 SON-케인 조합은 끝? 포터 체제로 바뀔 시 토트넘 라인업 토토벌개빡장군 2021.11.01 825
674 연봉 팀내 최다 삭감↔절친은 "120억 대박"..."순간의 선택"이 "천양지차" 이꾸욧 02.08 825
673 전북 ㅈㄱㄴ 마카오타짜 03.03 825
672 역시 돌문 못하는구나 샤프하게 2021.11.28 824
671 토트넘은 백신 인증샷이 유행? 레길론 "우리의 새로운 룰" 토토왕토기 2021.12.25 824
670 시즌 마감한 홍원기 감독의 진심 “이용규 이야기를 하지 않을 수 없다” 토토왕토기 2021.11.03 823
669 [오피셜] "리헨즈" 손시우, 아프리카서 젠지로 이적 이꾸욧 2021.11.25 823
668 "여우 같은 곰"이었던 벤투, "플랜 B"도 터졌다 방구뿡 01.28 823
667 5년 60억+주장"의 무게…"나를 인정하고 대우해준 만큼" 무대꽁 02.02 822
666 ‘코로나→직장폐쇄’ 류현진, 8000만 달러 보장 못 받는 아이러니 은빛일월 02.15 822
665 스페인이 낳은 농구 스타 파우 가솔 현역 은퇴…레이커스는 등번호 ‘16’ 영구결번 추진 토까꿍 2021.10.07 821
664 ‘손흥민 다치면 안되는데…’ 가벼운 타박상에도 화들짝 놀란 콘테 감독 금팔찌 2021.11.14 821
663 호날두·포그바·데 헤아 모두 벤치로!...“맨유 새 감독 스타일 아니야” 토토왕토기 2021.11.28 821
662 콘테 감독, "손흥민 다리 쪽 통증…1월 내내 훈련 못 받을 수도" 방구뿡 01.09 821
661 ‘충격패’ 아스널, ‘2부 리그’ 노팅엄에게 0-1 패…‘FA컵 64강 탈락’ 이꾸욧 01.10 821
660 똥배당도 아슬아슬하게 먹네 ㅡㅡ 은빛일월 2021.10.09 820
659 10/18 E스포츠 스타2 롤 롤드컵 라인업 오우야 2021.10.19 819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