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라크 축구 아드보카트 감독 "한국과 원정에서 비겼다"

이라크 축구 아드보카트 감독 "한국과 원정에서 비겼다"

샤프하게 0 912 2021.11.16 14:42

bbf4dd1b931a1e3ae1bc13c923d6332d_346768796.jpg 

 이라크 축구 국가대표 사령탑 딕 아드보카트(74·네덜란드) 감독이 한국과 경기를 앞두고 9월 한국 원정에서 비긴 기억을 돌아보며 선전을 다짐했다.

아드보카트 감독은 15일(한국시간) 카타르 도하에서 열린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지역 최종 예선 A조 6차전 한국-이라크 경기 공식 기자회견에 참석했다.

그는 "지난주 시리아와 경기에 이어 이번에는 한국을 상대하게 됐다"며 "우리에게 중요한 경기인만큼 좋은 결과를 내겠다"고 밝혔다.

이라크는 FIFA 랭킹 72위로 35위인 우리나라보다 아래다.

또 현재 A조 순위에서도 한국이 3승 2무로 2위, 이라크는 4무 1패로 4위에 머물러 있다.

최소한 조 3위는 해야 월드컵 본선에 나갈 희망을 이어갈 수 있는 만큼 이라크로서는 17일 0시에 시작하는 한국과 6차전 결과가 매우 중요하다.

2006년 독일 월드컵 때는 한국 대표팀 지휘봉을 잡고 본선에 나갔던 아드보카트 감독은 "한국은 어려운 상대지만 9월 원정에서 비겼다"며 "축구는 결과를 예상하기 어려운 종목이라 내일 좋은 경기를 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9월 서울에서 열린 1차전에서 한국과 이라크는 0-0으로 비겼다. 이라크는 이후 이란에 0-3으로 졌지만 레바논, 아랍에미리트(UAE), 시리아와 연달아 비기며 조 3위 이상을 노리고 있다. 

함께 기자회견에 나온 이라크 주장 암자드 아트완 역시 "내일 한국과 경기가 중요하기 때문에 선수단 전체가 좋은 경기를 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사실 앞선 경기에서는 우리가 좋은 내용을 보이고도 운이 따르지 않아 승점을 원하는 만큼 따지 못했다"고 말했다.

그는 "그동안 팬 여러분이 만족할 결과를 가져오지 못했는데 내일은 원하는 결과까지 얻겠다"며 "아랍컵 대회도 임박해온 만큼 좋은 경기를 펼치겠다"고 밝혔다.

아랍컵은 30일부터 12월 18일까지 카타르에서 열리는 대회로 아시아와 아프리카의 16개국이 출전한다.

이라크는 카타르, 오만, 바레인과 함께 A조에 편성됐다.

우리나라와 월드컵 최종 예선 같은 조에 속한 UAE와 시리아는 B조에서 튀니지, 모리타니와 경쟁한다. 레바논은 알제리, 이집트, 수단과 함께 D조에 묶였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698 시간 잘못알고 못깐거는 어김없이 들어와 ㅠㅠ 지퍼에그거꼇어 2021.11.07 917
697 방출 유력 MF "죽을 뻔했던 경력...콘테가 살렸다" 분노의조루뱃 2022.02.12 916
696 "답이 없다!"...콘테 머리 터지게 만드는 "대환장 우측 수비 듀오" 무대꽁 2022.02.12 916
695 "한국에서 준비하기 힘들다" 추신수 작심 발언…서튼 감독 생각은 토토벌개빡장군 2021.10.07 915
694 스페인이 낳은 농구 스타 파우 가솔 현역 은퇴…레이커스는 등번호 ‘16’ 영구결번 추진 토까꿍 2021.10.07 914
693 "100마일 킬러" 가을사나이, 3년만에 양키스 또 집으로 보내다 [ALWC] 토토벌개빡장군 2021.10.07 914
692 "만수르 14배" 뉴캐슬, 벌써부터 광폭 행보..."최고 레전드" 시어러 복귀 추진 오우야 2021.10.09 914
691 "비에 젖은 옷도 안 갈아입고 펑펑 우셨다" 이정후 마음 무너뜨린 그때 그 순간 토토왕토기 2022.01.12 914
690 "다르빗슈 1500억 계약, 절반밖에 못 볼 줄은…" 美 매체 떠올린 4년 전 오늘 개가튼내통장 2022.02.15 914
689 토트넘이 내친 감독, 뉴캐슬 차기 사령탑으로 "급부상" 야이그걸 2021.10.09 913
열람중 이라크 축구 아드보카트 감독 "한국과 원정에서 비겼다" 샤프하게 2021.11.16 913
687 양키스가 금녀의 벽 깼다. 마이너리그 최초 여성 감독 임명 방구뿡 2022.01.10 913
686 5년 60억+주장"의 무게…"나를 인정하고 대우해준 만큼" 무대꽁 2022.02.02 913
685 "웨스트햄 주전, 손흥민도 어렵다" 토트넘 축구인 "격노" 기사입력 2021.10.26. 오후 12:11 야이그걸 2021.10.27 912
684 바이에른 강타한 0-5 굴욕적 대패, 뮐러 "이런 실패는 난생 처음" 샤프하게 2021.10.29 912
683 토트넘은 백신 인증샷이 유행? 레길론 "우리의 새로운 룰" 토토왕토기 2021.12.25 912
682 병마와 싸운 故 표명일, 인생경기 남기고 잠들다 지퍼에그거꼇어 2022.01.14 912
681 "이젠 월권까지?" 호날두, 랑닉에게 투톱 제안했지만 "퇴짜" 삼청토토대 2022.02.27 912
680 케인, 급기야 "언해피" 띄웠다... "누누 밑에서 힘들다" 증언 토토벌개빡장군 2021.11.01 911
679 "이토 준야 1골 1AS" 일본, 사우디에 2-0 완승…최종예선 5연승 꼬꼬마 2022.02.02 911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