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포지션 없는데도 특급 FA, 친정팀 단장 아직도 후회한다

주 포지션 없는데도 특급 FA, 친정팀 단장 아직도 후회한다

야메떼구다사이 0 966 2021.11.16 14:42

356d980681e4b740efabc07a9e7ac46a_1356911789.jpg 

메이저리그 통계 사이트 팬그래프닷컴은 이 선수를 FA 랭킹 16위에 올리면서 4년 6000만 달러 계약이 가능하다고 내다봤다. 현실이 된다면 연봉이 거의 2배로 뛰는 셈이다. 이 선수의 올해 연봉은 780만 달러였다. 올 시즌에만 6개 포지션을 돌아다닌, 주 포지션 없는 선수가 FA 시장에서는 큰 주목을 받고 있다.

이 선수가 크리스 테일러라서 가능한 일일지 모른다. 테일러는 올해로 다저스 6년을 포함해 메이저리그 통산 8시즌을 뛰고 FA가 됐다. 내외야를 넘나드는 유틸리티 플레이어면서도 단순히 빈틈을 채우는 정도가 아니라, 어디에서나 꾸준했다.

MLB.com은 15일(한국시간) "테일러는 지난 4년 동안 좌익수, 중견수, 유격수, 2루수로 뛰는 동시에 규정이닝을 채우고, 조정 OPS(파크팩터로 보정한 OPS, 100이 평균) 100을 넘긴 유일한 선수"로 테일러를 정의했다. 테일러 덕분에 다저스는 주전 한 두명이 빠져도 라인업의 수준을 꾸준히 유지할 수 있었다.

"유틸리티 플레이어"라는 말로는 테일러를 완벽하게 설명할 수 없다. MLB.com은 "FA 시장에서 테일러의 최고 세일즈 포인트는 그가 팀이 원하는 모든 것을 제공할 수 있다는 점이다. 장타력이 필요한가? 그의 지난 2년 동안 배럴 타구 비율은 10%를 넘겼다. 주루? 테일러의 올해 스프린트 능력은 상위 9%에 해당했다. 도루는 14번 뛰어 13번 성공했다. 수비에서의 유연성? 그는 지난해 1루수 포수 투수를 제외한 모든 포지션에서 뛰었다"고 설명했다.
 



리더십은 숫자로 환산하기 어려운 분야지만 "상장"으로 짐작할 수는 있다. MLB.com은 "테일러의 무형 가치는 동료들과 사무국에 의해 인정받았다. 올해 선수들과 지원 스태프의 지지를 받고 리더십이 뛰어난 선수에게 주어지는 로이 캄파넬라 상을 받았다. 사무국에서는 야구 열정이 뛰어난 선수에게 돌아가는 "하트 앤드 허슬" 상을 받았다"고 덧붙였다.

이런 테일러를 바라보는 친정 팀 구단 관계자의 마음은 쓰리기만 하다. 테일러는 2014년 시애틀 유니폼을 입고 메이저리그에 데뷔했으나 2016년 시즌 트레이드로 다저스 선수가 됐다. 시애틀 제리 디포토 단장은 지난 2017년 "내가 한 최악의 트레이드"라며 후회했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018 ‘뼛속까지 롯데맨’ 루키 한태양은, 모든 것이 신기할 뿐이다[인터뷰] 야이그걸 01.16 794
1017 세비아 한폴에 미치겠다 개가튼내통장 2021.10.04 793
1016 호날두, "충격" 맨유 차기 감독 후보 7순위(英 언론) 개가튼내통장 2021.10.27 793
1015 주작배구네 토토벌개빡장군 2021.11.26 793
1014 토트넘 최악의 경기력...유일한 빛 "스페인 초특급 유망주" 샤프하게 2021.10.22 792
1013 황재균 여친, 티아라 지연이었다…"12월 결혼" 토토벌개빡장군 02.12 792
1012 2위 싸움 치열 日, "이란-韓, 7차전 결과에 따라 월드컵 확정" 토토벌개빡장군 2021.11.18 791
1011 김수지 “우리가 주도했다는 얘기, 말도 안된다” 대도남 2021.11.24 791
1010 38세 노장 바르사 풀백, 메디컬 통과..."난 영원히 젊어!" 느바신 2021.11.16 790
1009 ‘부상 복귀’ 황의조 26분 출전, 보르도는 브레스트에 1-2 역전패 분노의조루뱃 2021.11.29 790
1008 내년 1월에 봐요…조용한 보상금 22.5억원 거포, C등급 냉정한 현실 개가튼내통장 2021.12.21 790
1007 ‘이걸 다 맞춰?’ 한 팬 토트넘-리버풀전서 1만 6천 원 걸고 4천 배 수익 개가튼내통장 2021.12.25 790
1006 맨유 떠난 게 "신의 한 수"였나, 세비야 이적 후 펄펄 금팔찌 02.18 789
1005 무너진 "악의 제국"…양키스가 극복하지 못한 3가지 변수 오우야 2021.10.07 788
1004 ‘리버풀전 참패’ 후 소환된 박지성, 네빌 “전방 압박하는 선수 없어” 이꾸욧 2021.10.25 788
1003 네이마르 메시가 같이 뛰어도 안되는구나 토토벌개빡장군 2021.10.30 788
1002 ‘유일한 편 쿠만 떠나고 찬밥’ 연봉 164억 계륵, 진짜 내친다 삼청토토대 2021.11.04 788
1001 "너는 거절한다"...920억 실패작, 첼시전서 홈 팬들 조롱 받았다 금팔찌 2021.11.25 788
1000 놀랍다 2021년 69골! 전성기 호날두와 동률…분데스 신기록까지 이꾸욧 2021.12.19 788
999 대만프로야구는 KBO 진출 ‘전초기지’?...한화 출신 로사리오도 합류, KBO 콜 기대하는 듯 야이그걸 01.19 788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