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전 기회 없었던 "벤투호 신입 4총사"...이라크전에선 볼 수 있을까

출전 기회 없었던 "벤투호 신입 4총사"...이라크전에선 볼 수 있을까

토토왕토기 0 601 2021.11.17 12:06

f713cd33df69b5bd0e77db3d39febf6c_3905.jpg 

벤투호 신입들은 이번 이라크전에선 출전할 수 있을 수 있기를 고대하고 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대표팀은 17일 0시(한국시간) 카타르 도하에 위치한 타니 빈 자심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A조 6차전에서 이라크와 맞붙는다. 한국은 승점 11점(3승 2무)을 기록하며 이란에 이어 조 2위에, 이라크는 4위(승점 4점)에 머물고 있다.

지난 아랍에미리트(UAE)전에서 좋은 경기력 속에서 기분 좋은 승리를 챙긴 벤투호는 지난 맞대결에서 무승부를 거둔 이라크를 상대한다. 현재 한국 순위인 2위 아래 팀들이 서로 물고 물리는 상황에 있기에 이라크를 잡을 경우, 벤투호는 카타르행 티켓 획득 확률이 매우 높아진다. 이라크는 현재 단 1승(4무 1패)도 챙기지 못할 정도로 흔들리는 중이다. 본선 직행을 노리는 벤투호에 매우 적합한 상대다.

원정인 건 부담이다. 이라크 치안 탓에 중립국인 카타르에서 열리지만 비행기를 타고 짧은 적응, 훈련 후 실전을 치르는 건 벤투호 선수들 컨디션에 악재가 될 수 있다. 특히 이미 한국으로 장기간 비행을 한 해외파들은 체력 문제가 가중될 것이다. 이는 곧 벤투 감독이 핵심 자원들 외 대체 선수들 투입을 고려해봐야 한다는 말과 같다.

이 과정에서 벤투 감독 아래에서 많은 경기를 치르지 않은 이른바 "신입들"이 기회를 받을 수도 있다. 김건희, 엄원상, 정우영, 백승호가 해당된다.

여기서 유일하게 "최초 발탁"인 김건희는 이번 명단에 깜짝 포함된 선수다. 황의조가 부상을 당한 상황에서 대체자로 뽑혔다. 지난 경기에선 조규성이 원톱으로 나섰고 그가 빠진 이후엔 손흥민이 최전방을 책임졌다. 이번에도 김건희 출전 가능성은 높지 않다. 하지만 대량 득점이 났을 때 혹은 최전방에 힘을 주어 마지막 한방을 노릴 때, 피지컬이 좋고 연계 능력이 뛰어난 김건희는 히든카드가 될 수 있다.

엄원상, 정우영은 측면 공격력이 부진할 때 기용될 것이다. 엄원상은 "엄살라"란 별명에서 알 수 있듯이 속도가 매우 빠르다. 공을 가지고 있든 없든 엄원상은 엄청난 주력을 상대를 제압하는 게 가능하다. 정우영은 속도에 더해 공격 전개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이라크 밀집수비에 고전할 때 이들에게 충분히 조커 역할을 맡겨도 될 정도로 기량이 출중한 선수들이다.

백승호는 현 시점 기준 K리그에서 가장 경기력이 좋은 미드필더다. 전북현대에서 후방 빌드업은 물론, 전진 상황에서도 능력을 과시하는 중이다. 절정의 킥 감각으로 득점까지 뽑아내 벤투호에 합류할 수 있었다. 현재 벤투호 주전 미드필더는 황인범, 정우영이다. 둘은 계속된 출전으로 인해 피로도가 누적된 상태다. 이때 두 선수 각각의 역할을 모두 수행 가능한 백승호는 완벽한 대안이 될 게 분명하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498 "여우 같은 곰"이었던 벤투, "플랜 B"도 터졌다 방구뿡 01.28 579
1497 리버풀 황당 사연, 서류 작업 시간 부족해 영입 무산 느바신 02.02 579
1496 맨유 ㅠㅠ 개가튼내통장 02.05 579
1495 드디어 ‘FA’ 김신욱 영입전 시작했다… 국내외 팀에서 러브콜 토토벌개빡장군 2021.10.27 580
1494 "김광현의 길은 끝났다" MLB닷컴, 세인트루이스와 김광현 결별 시사...박효준도 2022 피츠버그 잠정 로… 대도남 2021.10.27 580
1493 "충격" 메시, 동료의 배신 알고 있었다 오우야 2021.11.03 580
1492 "너무 강해졌다"...이적설 선수 포함한 뉴캐슬 예상 베스트 11은? 오우야 01.24 580
1491 손흥민, 월드베스트 11 정점... 메시-네이마르와 나란히 꼬꼬마 2021.10.09 581
1490 호랑이새끼 키운 두목호랑이 “프로의 세계, 뭔지 보여주고 싶었어” [MK人] 이꾸욧 01.11 581
1489 "그거 좀 작은거 아니야?...SON과 유니폼 교환한 울브스 선수→곧바로 착용 금팔찌 02.15 581
1488 즐거운 아침입니다. 야이그걸 2021.10.27 582
1487 [오피셜] "클리어러브" 밍카이, EDG 슈퍼바이저 부임 은빛일월 01.09 582
1486 이란 매체, "한국의 카타르행 확률 99.99%, 이미 끝났어" 꼬꼬마 01.30 582
1485 바이에른 강타한 0-5 굴욕적 대패, 뮐러 "이런 실패는 난생 처음" 샤프하게 2021.10.29 583
1484 5분만에 3골을 먹히는건 머냐 토까꿍 2021.10.31 583
1483 양현종 직접 등판, KIA 나성범 프로세스...22일 협상 서로 절박하다 방구뿡 2021.12.21 583
1482 4㎏ 감량, "플레잉코치" 대구 이용래의 뜨거운 비 시즌 "우승만 보고 달린다" 지퍼에그거꼇어 01.12 583
1481 [LCK] KT-한화생명, 일본 최고 "아리아" vs 2 군 제패 "카리스" 느바신 01.19 583
1480 "정말 끝이다" 로스터 제외→방출 절차…훈련장도 안 나타나는 막장 행동 토토벌개빡장군 01.24 583
1479 내일은 두산이가 이길라나 느바신 2021.11.17 584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경험치 랭킹